야생화,꽃사진

아야해 2021. 6. 4. 23:46

 

 

산세베리아

 

학명 :  Sansevieria spp. 

분류 :  용설란과 

천년란(千年蘭), 천세란(千歲蘭)이라고도 한다.

 

잎 사이에서 꽃대가 나와 여기에 흰색의 작은 꽃들이 이삭모양으로 달려 핀다.

꽃에 향기가 있고 작은 밀샘들이 있다.

고온에는 강하지만 저온에 몹시 약한 식물로 겨울에도 밤에 15℃이상 떨어지면 장해를 받는다.

광선은 지나치게 강한 것을 싫어하며 반그늘 정도를 좋아한다.

 

 

우리집 거실에서 키가 90cm 정도로 자란 산세베리아가 꽃을 활짝 피웠어요.

향기가 살프시 나는데 처음 느끼는 향이라 잘 모르겠네요.

그냥 산세베리아향이구나...

 

 

 

 

 

 

 

 

 

 

 

산세베리아가 꽃을 피우기 위해 꽃 한송이 마다 땀을 흘리네요.

많이 힘이 드나 봅니다..

 

 

 

 

 

 

 

 

 

땀방울을 크게 확대 하여 보았습니다.

 

 

 

 

 

 

 

 

 

안녕하세요? 한주동안 수고하셨습니다.
안부전합니다,비 피해없습니까?따스한
몸짓,눈길을 보내는 시간이 되시길 바랍니다.
감기조심하세요,소중한포스팅 공감을 추가 합니다.아야해님,1.
별아님 건강한 시간 지키시고 즐겁게 보내시길.
어머나~~~
귀한꽃이 폈네요,
올해 집안에 좋은일 생기겠어요....^^
아야해님 건강해지고 부자 될거같네요....^^*
봄이님 올해 좋은일 많이 생겻으면 좋을 것 같네요. ㅎㅎ
굿모닝
건강할 때
사랑도 있고
행복도 있습니다
늘 건강하세요.
지송님 많은 사랑 주시길...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누구나 나름으로 마음이 편안해지고 따스한 사람을
만나는 약속이 있어 만난다면 거창하고 값비싼 음식보다
시장모퉁이 허름한 식당에서 국수를 먹고 싶습니다.
격식도 예의도 없이 맛있게 후루룩거리면서 먹다 보면
어느새 국수가닥처럼 이어져 있는 서로를 느끼게 됩니다.
마음이 허전하고 외로운 날은 더욱 그런 사람과
함께 국수를 먹고 싶은 사람이 그리워집니다.
♡ 꾹!~눌러 공감과 사랑 전해드립니다.
계백님 같이 국수 먹을 사람이 없나 봅니다. ㅎㅎ 늘 곁에 있는 시간 되시길...
땀까지 흘리면서 꽃을 피우는 산세베리아네요
집안에서도 꽃을 피우는 모습
처음 보게 됩니다.
유유님 저도 처음 피워 보는 시간 입니다....
,,행복하신 주말 보내시이소 .감사히보며 다녀갑니다! 하트뿅~^^*
짱신사님도 행복한 시간 되시길...
안녕하세요?어떠한 어려움에 처하더라도
나아질수있는 희망을 가져봅니다,감기조심하세요.
평화와 늘 건강빕니다.소중한 포스팅공감을 추가합니다.
별아님 감사 합니다...
와아~ 귀한꽃을 봅니다.
땀방울까지 흘리다니 놀랍습니다...
예나님 저도 처음 피워본 시간 입니다...
안녕하세요?오늘은 제 66회 현충일입니다.
그분들의 뜻을 잊지않겠습니다,전쟁,질병
환경,파괴,빈곤,앞으로 일어날 일에 더 많은
희망이 되기를 바랍니다,감기조심하세요.
평화와늘 건강빕니다,소중한 포스팅 공감을 추가합니다.
별아님 감사 합니다...
쉽게 보는 꽃이 아닌데, 아름답게 피고 있군요.
저희집에도 매년 피었는데, 지인이 탐을 내서 주었답니다.
돌담님 지인에게 사랑의 관용(꽃말)을 주셨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