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 소식

한국자유총연맹 2021. 3. 24. 17:34

한국자유총연맹, 미얀마 군부의 반민주 쿠데타 규탄 대회

자총 본부 규탄 대회 후 서울부터 제주까지 릴레이 규탄 대회 개최

 

한국자유총연맹(총재 박종환, 이하 자총)은 미얀마 군부의 쿠데타를 반대하며 미얀마의 자유민주화를 요구하는 무고한 시민에 대한 미얀마 군부의 잔혹한 학살행위를 규탄하는 한국자유총연맹 전국 회원 미얀마 반민주 쿠데타 규탄대회를 가졌다.

 

자총은 24일 오후 3 30, 서울시 중구 장충동에 위치한 본부에서 본부 임직원과 17개 시도지부 회장 및 임직원들이 정부의 방역 치침에 따라 온라인 화상으로 모여 미얀마 국민의 자유를 심각히 훼손하는 미얀마 군부의 반민주 쿠데타에 대해 심각한 우려와 분노를 표명하는 전국 17개 시도 릴레이 규탄을 시작했다.

 

박종환 총재는 규탄 대회에 앞서 자유민주주의를 항구적으로 옹호 발전시키는 한국자유총연맹은 인류 공영과 세계 평화를 위해 미얀마 군부의 쿠데타 및 무고한 국민에 대한 학살행위를 규탄한다고 말했다.

 

화상으로 릴레이 규탄 대회를 선포한 후 자총 본부 앞에서 박종환 총재 그리고 최역 사무총장 및 주요 임직원들이 규탄 성명서 낭독 및 규탄 구호를 제창했다.

 

이후 서울지부 등 전국 17개 시도지부와 228개 지회에서 5~10명 내외의 자총 회원들이 릴레이 규탄 성명 낭독 및 규탄 구호 제창을 하는 릴레이 규탄 대회를 진행하고 있다.

 

한편 자총은 UN에서 특별협의지위를 획득한 NGO 단체로서 인류 공영과 세계 평화에 기여하는 국리민복 정신을 구현하고 있다.

 

<규탄 성명>

미얀마 군부의 반민주 쿠데타를 규탄한다!

 

자유민주주의의 항구적 옹호·발전을 추구하는 한국자유총연맹은 지난 2 1일 자행된 미얀마 군부의 쿠데타를 반대하며 미얀마의 자유민주화를 요구하는 무고한 국민에 대한 미얀마 군부의 잔혹한 학살행위에 심각한 우려와 분노를 표명하지 않을 수 없다.

 

미얀마 군부의 이러한 행위는 국제사회가 이미 국제법으로 명시한 전 인류가 보편적으로 보장받아야 하는 자유, 생명, 안전, 인권 등 민주주의의 가치를 훼손하는 반민주적 쿠데타 행위이다. 이에 민주화를 부르짖는 미얀마 국민에게 행해지는 학살 등 잔학행위는 미얀마 국민의 자유를 심각히 훼손하는 것으로 미얀마 내부의 문제로만 묵과될 수 없는 국제적 문제이다.

 

우리 대한민국은 4·19 혁명, 5·18 민주화 운동, 6·10 민주항쟁 등을 통하여 자유민주주의를 지켜온 자랑스러운 역사를 가진 국가로서 대한민국 국회는 지난 2 26 미얀마 군부 쿠데타 규탄 및 민주주의 회복과 구금자 석방 촉구 결의안을 통해 미얀마 군부는 중차대한 시기에 또다시 무력으로써 민주화의 열망을 꺾고 국민의 생명을 위협하며 지난 50년의 역경 끝에 만개하게 될 민주주의의 결실을 짓밟아버렸다고 규탄한 바 있다.

 

한국자유총연맹은 대한민국 최대 국민운동단체로서 자유민주주의 가치와 국제법에 따른 국제사회와의 상호협력을 바탕으로 미얀마 군부의 쿠데타 및 무고한 국민에 대한 학살행위를 350만 회원과 함께 강력히 규탄한다.

 

하나. 미얀마 군부는 자유민주주의에 대한 심각한 도전 행위인 쿠데타를 즉각 철회하라.

하나. 미얀마 군부는 자유민주화를 요구하는 무고한 국민들에 대한 무력 사용을 즉각 중단하라.

하나. 미얀마 군부는 이번 미얀마 사태로 위험에 처한 현지 3,500여 우리 교민에 대한 안전을 즉각 

        보장하라.

하나. 대한민국 정부와 국회는 국회 결의안에 따라 미얀마 군부 쿠데타에 대한 후속 조치를 즉각

        실행하라.

 

2021. 3. 24.

한국자유총연맹 총재 박종환

 

350만 회원 일동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