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해외 각국에서 산림분야 전문가를 꿈꾸는 청년인재들입니다!

댓글 1

읽는 산림청/E-숲 news

2021. 1. 28.

 


- 산림청, 해외산림 청년인재 발대식 개최, 국제기구 등에 파견 -

 

산림청은 해외 산림분야 전문가 양성을 위해 각국에 파견될 해외산림 청년인재 8명을 선발하고, 28일 온라인 화상 시스템을 통해 ‘2021년 해외산림 청년인재’ 발대식을 개최했습니다.
     * 파견기관 : 유엔식량농업기구 등 국제기구 6명, 해외산림자원 개발기업 2명

 

해외산림 청년인재 육성사업은 산림분야 청년들에게 해외 직장체험을 통해 취업역량 강화 및 진로를 지원하고, 산림분야의 국제적 인재로 성장하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2009년 도입되었습니다.

 

지난해까지 총 263명의 청년인재를 선발하여 15개국 38개 기업·기관에 파견하였고 이 중 198명이 산림기업 등에 취업(취업률 76%)하는 등 성과를 거뒀습니다.

 

앞서 산림청은 이번에 선발된 청년인재들을 대상으로 지난해 12월에 현지 생활 적응과 위기상황 대처능력 강화를 위한 사전 역량강화 교육을 한 바 있습니다. 

 

다음 주 2월 3일 파라과이에 진출한 우리 기업의 해외조림 사업장에 첫 파견을 시작으로 인도네시아, 미얀마, 솔로몬제도 등 각국으로 파견되어 해외 산림현장 경험과 관련 분야 취업 기회를 얻게 됩니다.

 

특히, 산림청은 작년 이후의 코로나 상황을 고려하여 현지의 코로나19 여건으로 해외파견이 어려우면 파견대상 근무처를 국내로 확대하고, 청년인재의 해외 체재비 부담을 완화하는 등 탄력적인 운영을 통해 원활한 직무체험 기회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한편, 발대식에서 주인도네시아 한국대사관에 파견 예정인 최윤영 학생(동국대, 4학년)은 “국제산림협력 분야에 꿈이 있는 저로서는 더없이 소중하고 감사한 기회이며, 열린 마음으로 많은 것을 배우고 느끼고 돌아오겠다”라는 기대를 표했습니다.

 

해외 산림 현장 경험을 통해 청년들이 산림 분야에 대한 열정과 도전정신을 기르고, 해외 산림자원 개발과 국제산림협력 분야의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전문가로 성장하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