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까꼬실 둘레길

댓글 1

지난 산행기/2021년

2021. 10. 23.

2021년 10월 21일(목) 맑음 


 진주 귀곡동(까꼬실) 둘레길

 

 

07:30 장유 출발
08:53 까꼬실 주차장

09:06 주차장 출발
09:12 목교
09:36 갈마봉 갈림길
09:47 황학산(233m) 
09:57 231m
10:18 톳재비고개
10:26 분토봉(136m)
10:37 분딧골 뒤뜰고개
10:51 고인돌
11:53-11:19 당산(97m)
11:34 꽃동실 
12:00 아랫말선착장
12:10 큰샘
12:32 가곡탐조대
12:52 갈마봉 갈림길
13:03 학교가는길
13:14 하얀집
13:33 시루봉(107m)
14:11 새미골 갈림길
14:42 농가
15:06 석정산(144.5m)
15:25 갈마봉(231.7m)
15:56 까꼬실 주차장

※총산행거리 약16km
※총산행시간 약6시간 40분

· 남강댐 수몰지 귀곡동(까꼬실) 둘레길 답방이다. 기대했던 가슴 확 트이는 진양호의 조망은 숲에 가린 낮은 봉우리의 한계로 볼 수 없었고 주위 산군의 조망도 하동 금오산 정도만 볼 수 있어 아쉬웠지만 잘 정비된 길의 안내판과 이정표, 시설물 등으로 답사에 불편함은 못느꼈다. 수몰지 실향민의 추억의 흔적을 까꼬실 탐방길 곳곳에 나타내고자 노력한 표식을 보면서 쓸데없는 이생각 저생각도 하면서 그리고 멍도 때리면서 간혹 통증이 찌리한 발맛을 이어간 코스였다.




탐방로 안내도 대강 보고

 

 

 

 

주차장을 출발한다

 

 

 

 

안내판 화살표 방향으로 임도를 간다

 

 

 

 

다리를 건너면

 

 

 

 

쪼매 왔는데 쉬기에는 어중간하고

 

 

 

 

너른 산길을 따라 간다

 

 

 

 

로프 목책이 이어진다

 

 

 

 

왼쪽으로 틀고

 

 

 

 

갈마봉 갈림길에서 황학산 방향 왼쪽으로

 

 

 

 

우측으로 조금 가면

 

 

 

 

황학산이다. 웅석지맥과 만난다. 

 

 

 

 

 

귀곡실향민의 추억의 길인듯

 

 

 

 

안부 지나면

 

 

 

 

231m봉

 

 

 

 

213m봉

 

 

 

 

데크전망대의 조망은 없고 진양호 조망은 요정도 

 

 

 

 

조망보다 걷는 맛으로

 

 

 

 

편백나무들이 상태가 별로

 

 

 

 

톳재비 고개

 

 

 

 

올라서면

 

 

 

 

무덤옆 바위에 암각이 보인다.

 

 

 

 

왼쪽에

 

 

 

 

분토봉 정상석이 있다

 

 

 

 

벤치 이정표 지나

 

 

 

 

내려서면

 

 

 

 

분딧골 임도를 만난다

 

 

 

 

 

 

 

 

 

대숲길 내려가서

 

 

 

 

꽃동실 갈림길 계단을 올라선다

 

 

 

 

밤나무 과수원길

 

 

 

 

 

묘지터 지나

 

 

 

 

 

능선을 가면

 

 

 

 

고인돌이라 하는데

 

 

 

 

 

당산(97m)먼당

 

 

 

 

 

한참을 쉬면서 원기보충하고

 

 

 

 

봉우리 지나

 

 

 

 

선착장 갈림길 지나

 

 

 

 

목책길 가면

 

 

 

 

'백두대간의 끝점' 꽃동실이다.

 

 

 

 

진양호

 

 

 

 

남강댐 수문

 

 

 

 

갈림길로 돌아와서 왼쪽으로

 

 

 

 

청둑선착장으로 내려간다

 

 

 

 

 

청둑선착장

건너 시루봉

 

 

 

 

황학산과 분토봉

 

 

 

 

다시 분딧골로 향하여 임도를 간다

 

 

 

 

대나무숲길

 

 

 

 

아랫말 선착장

 

 

 

 

요새는 보기 힘든 포플러나무(양버들)가 선착장을 지키고  

 

 

 

 

귀곡에 들어온 배가 나가는 모양 

 

 

 

 

사람이 기거하는지 빨래가 널려 있다. 조금 전 들어왔던 배타고 출타중인가..

 

 

 

 

.

가호서원 옛터 안내판 맞은편

 

 

 

 

큰샘

 

 

 

 

다시 대숲길

 

 

 

 

당산 갈림길

 

 

 

 

분딧골 갈림길

 

 

 

 

해주 정씨 묘지

 

 

 

 

밭일 하시는 독거 노인 할머니 한 분, 또 한 분 

인기척에도 별 기척이 없어 말을 걸기 조심스러워 그냥 살살 지나온다 

 

 

 

 

톳재비고개 갈림길

 

 

 

 

가곡탐조대

 

 

 

 

귀곡초등학교 졸업생 이름이 기록되어 있다. 총동창회모임을 이곳에서 하는 모양. 

 

 

 

 

조금 전에 장끼가 깽 하면서 푸드득 하고 날아 갔는데 다른 새는 보이지 않고

 

 

 

 

천하지낙양 까꼬실이 지금은 추억속으로 

 

 

 

 

가을운동회 아치...

 

 

 

 

선착장 패스

 

 

 

 

다시 선착장. 가보자

 

 

 

 

물가에 있는데 갈대?? 억새??

 

 

 

 

물에 잠기 전봇대

 

 

 

 

선착장 접안로

택배용 경운기

 

 

 

 

방학동천(放鶴洞天) 

'학들이 평화롭게 노닐고

신선이 사는 곳을 말하며

속세를 떠난

선경(仙境)을 일컬는 곳이'

 

수몰전에 세웠는지 

 

갈마봉 갈림길

 

 

 

 

새미골 방향으로

 

 

 

 

다시 시루봉 방향으로

 

 

 

 

'학교가는 길'

오른쪽 방향이 옛학교터

 

 

 

 

정민섭 작사작곡 '까꼬실의 노래'

 

 

 

 

 

물에 잠긴 저 아래가 학교 있었던 곳

 

 

 

 

 

삼거리에서 직진하면

 

 

 

 

이런 오지에 늘씬한 하얀집

 

 

 

 

하얀집의  우측으로 270도 틀어서 능선으로

 

 

 

 

길상태는 지금까지와 다르다

 

 

 

 

 능선을 고수하며

 

 

 

 

올라선 봉우리를 돌아보니 전봇대가 있었네

 

 

 

 

실향민, 동창회분들이 이곳은 손을 안보셨네

 

 

 

 

시루봉 등산로와 만나고

 

 

 

 

표지 지나 조금 가면

 

 

 

 

시루봉 정상이다. 이곳도 조망은 없다

 

 

 

 

계속 이어지는 길이 보이지만

 

 

 

 

다시 돌아온 하얀집 삼거리 지나

 

 

 

 

쭈욱 길따라 가니

 

 

 

 

물가로 내려서지네

 

 

 

 

옛학교터가 건너편에 보인다

 

 

 

 

온갖 쓰레기가 널려있는 별로 아름답지 못한 곳에서 길흔적을 찾아

 

 

 

 

묘지를 만나면

 

 

 

 

다시 뚜렷한 등로로 들어선다

 

 

 

 

쉼터를 지나

 

 

 

 

 

하얀집 삼거리 지나고

 

 

 

 

옛학교터의 충효비를 만난다

 

 

 

 

물에 잠긴 학교 운동장

 

 

 

 

수몰된 학교운동장터

 

 

 

 

학교 건물이 있던 자리???

 

 

 

 

우측에서 올라왔다

 

 

 

 

삼거리로 돌아와서

 

 

 

 

새미골로 향한다

 

 

 

 

배타고 들어와서 농삿일하고 오후에 나가는 듯

 

 

 

 

 

고개 넘어가면

 

 

 

 

선착장 입구 데크쉼터

 

 

 

 

선착장에서 본 건너편 풍경

 

 

 

 

다시 길따라

 

 

 

 

꽃향유??

 

 

 

 

마지막 독가

 

 

 

 

주인장은 안보이고 집지키는 개가 짖어대는 농가의 우측으로 

 

 

 

 

물탱크와 

 

 

 

 

축사 지나

 

 

 

 

갈마봉으로 향한다

 

 

 

 

무덤 지나고

 

 

 

안부

 

 

 

 

편백숲길 지나면

 

 

 

 

석정산 정상이다. 이곳도 조망은 제로

 

 

 

 

시루봉 갈림길

 

 

 

 

홈그라운드

 

 

 

 

무덤 지나

 

 

 

 

새미골 능선이 하나 더 있네. 역시 독가로 연결되는 듯

 

 

 

 

정규 코스

 

 

 

 

갈마봉 정상

지도에는 삼각점이 있던데 보이지 않는다

 

 

 

전망데크는 최근에 설치된 듯

 

 

 

 

진수대교

 

 

 

 

하동 금오산

 

 

 

 

정상의 송신탑이 인증한다

 

 

 

 

정상석 왼쪽으로 하산한다

 

 

 

 

능선 입구의 산객 리본

 

 

 

 

길이 가파르게 떨어지다가

 

 

 

 

살짝 올라서면

 

 

 

 

특이한 모양의 무덤을 지나고

 

 

 

 

다시 폐묘 지나고

 

 

 

 

다시 급경사

 

 

 

 

덕천강이 가까워지면

 

 

 

 

오른쪽 사면길로 내려서고

 

 

 

 

개울을 건너 

 

 

 

 

까꼬실 주차장으로 돌아온다

 

 

오늘 하루 까꼬실 전세냈다

 

 

 

 

2021-10-21 090707__까꼬실.gpx
0.27M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