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 천등산

댓글 0

2022년

2022. 5. 7.

2022년 5월 6일(금) 맑음 ○826일째 △921봉(산)  ▲1,370봉(산) 
  
고흥 월각산(429.3m, 919), 천등산(554m, 920), 별학산(341.5m, 921) 

 

 

 

 


04:16 장유 출발
05:19-05:28 사천휴게소 
06:28-07:00 과역 광일기사식당 삼겹살백반 아침식사
07:22 고흥군 풍양면 송정리 주차장 도착

07:30 주차장 출발
07:56 천등산, 딸각산 등산로 입구
08:15 가시나무재
08:55 월각문
09:09 월각산(429.3m) 정상
09:26 양천잇재
09:49 철쭉공원
10:16 천등산(554m) 정상
        삼각점(고흥 29)과 봉수대터
10:33 장계지맥 분기점
11:07-11:44 사스목재 점심요기
12:31 별학산(341.5m) 정상
13:10 백석고개 도로
13:46 송정리 주차장 도착

※총산행거리 약11.69km
※총산행시간 약6시간 16분

· 적대봉에 이어 연달아 고흥이다. 고흥에서 세 번째로 높은산이고 철쭉 동산이 유명한데 열흘쯤 전에 만개된 모양이다. 맨날 뒷북치는 게 일상이라 아쉬움은 없다. 디카 센서가 맛이 갔다. 버릴 때가 되었나. 이 녀석은 세 번째로 가는구나. 
· 암릉이 있지만 진행에 어려움이 없고 높지 않아 오름길도 별로 힘들지 않다. 별학산 산길도 예전에 비하여 많이 빤질해져서 길찾기 어렵지 않다. 여름에 풀이 많아지면 약간 귀찮아질 정도이다.

 

 

 

주차장 출발한다

 

 

 

 

우측 송정마을 방향으로

 

 

 

 

2층 풍안경로정 앞을 지나 저 앞에서 왼쪽길로 간다

 

 

 

 

왼쪽으로 별학산이 보인다

 

 

 

 

월각산 

 

 

 

 

마늘 수확이 한창이다. 거금도 방향

 

 

 

 

멀 심으려는지 황토를 깔았다

 

 

 

 

임도를 조금 가면

 

 

 

 

등산로 입구이다. 

 

 

 

 

산길은 너무 좋다

 

 

 

 

전망봉우리에 올랐다.

지도상의 가시나무재이다

 

 

 

월각산과 안장바위가 보인다

 

 

 

 

거금도와 올라온 송정마을

 

 

 

 

안부 지나고

 

 

 

 

볼거리 바우

 

 

 

 

266.3봉

 

 

 

 

숲길 지난다

 

 

 

 

흔들바위인가

저 앞에서 조망을 보고 사진은 담았으나 카메라가 맛이 가서 버림

 

 

 

흔들바위 옆에 월각문이 있다

 

 

 

 

맛이 간 디카지만 담아본다

 

 

 

 

월각문 위의 전망바위

 

 

 

 

올라온 능선 

능선의 중간 우측에서 올라옴

 

 

 

월각산의 바우

 

 

 

 

월각산(429.3m) 정상

 

 

 

 

앞의 능선에는 내려설 수 없고

멀리 유주산

 

 

 

천등산

 

 

 

 

철쭉공원과 안장바위

 

 

 

 

사흘전에 올랐던 거금도 적대봉

 

 

 

거금대교 소록도 방향

 

 

 

 

나중에 가야할 별학산

 

 

 

 

천등산 암벽

 

 

 

 

하산길은 너른 임도길이다. 활공장용으로 만든 듯

 

 

 

 

주차장쯤 되겠고

 

 

 

 

완전 찻길이다

 

 

 

 

그림같은 집은 화장실이다

천등산 남벽

 

 

 

사동마을 갈림길에서 우측으로 

 

 

 

 

천등산으로 바로 가도 되지만

 

 

 

 

끝물 철쭉이나 있나 싶어 임도 따라 철쭉공원으로 간다

 

 

 

 

5프로 쯤 남아 있네

 

 

 

 

이거는 아직 싱싱하다

 

 

 

 

건너 안장바위 방향

 

 

 

 

천등산 

 

 

 

 

월각산

 

 

 

 

멀리 외나로도 방향??

 

 

 

 

헬기장 삼거리

 

 

 

 

마복산

 

 

 

 

 

적대봉과 월각산

 

 

 

 

소록도, 녹동항

 

 

 

 

천등산 암벽

 

 

 

 

신선바위

나무에 가려 조망은 없다

 

 

 

 

천등산(554m) 정상

 

 

 

 

천등산 삼각점(고흥 29)

 

 

 

 

돌아본 천등산 정상

 

 

 

 

마복산 

 

 

 

 

팔영산

 

 

 

 

거금도, 소록도

 

 

 

 

천등산 암봉

 

 

 

 

왼쪽 수직 절벽이 무시무시하지만 암봉 꼭대기에 쉽게 올라가더라

 

 

 

 

좀 더 가까이 가면서 본 암봉

 

 

 

 

왼쪽 수직절벽이 안보이까 그저그런 평범한 바우로 보인다

 

 

 

 

돌아보고

 

 

 

 

수직 암봉 꼭대기

쉬어보여도 나는 겁이 나서 못올라갔다

 

 

 

이곳에서 왼쪽으로 내려서야 된다

 

 

 

 

내려서기 전 직진방향 바우를 보고

 

 

 

 

고흥지맥 능선

 

 

 

 

천등산 방향

 

 

 

 

장계지맥길로 내려선다

 

 

 

 

어렵지 않게 내려선다

 

 

 

 

내려서면서 올려다 본 암벽

 

 

 

 

칼바위는 확인 못하고 순한길로 들어섰다

 

 

 

 

조망바위가 나온다

 

 

 

 

별학산을 땡기고

 

 

 

 

임도로 내려선다

 

 

 

 

사스목재 쉼터에서 점심 요기하고

 

 

 

 

별학산으로 간다

 

 

 

 

길은 약간 거칠어진다. 나뭇가지 스킨십을 받으면서

 

 

 

 

봉우리 지나고

 

 

 

 

별학산이 가까워진다

 

 

 

 

무덤을 만나고 왼쪽으로 간다

직진하면 율치교로 비단길이 이어진다 한다(15년 전 이수영 님)

그런데 지금은 길이 잘 안보이네

 

 

삼거리

별학산 갔다가 이곳에서 내려선다

 

 

 

별학산 오름길

 

 

 

 

첫봉우리 지나면

(돌아본 모습)

 

 

 

별학산(341.5m) 정상이다.

대구 김문암님표 정상표지가 달렸있다

 

 

 

 

별학산에서 본 천등산

 

 

 

 

아래 송정마을

 

 

 

 

멀리 유주산?

 

 

 

 

삼거리로 돌아와서

 

 

 

 

 나뭇가지 얼굴 마사지 받으면서 내려가면

 

 

 

 

좋은 길 만나고

 

 

 

 

임도 지나 

 

 

 

 

도로에 닿는다.

 

 

 

 

땡볕 도로 따라 송정마을로 간다

 

 

 

 

그늘을 찾아서 간혹 바람이 불어준다

 

 

 

 

송정교 건너서

 

 

 

 

출발지로 돌아온다

 

 

 

 

2022-05-06 073055__고흥 천등산.gpx
0.21M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