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는이야기

김영래 2022. 1. 13. 06:05

 

김영래

 

*추운 날의 풍경 속*

 

겨울이 깊어가며

혹한에 강추위에

찬바람이 몰아쳐

 

올해 들어 제일

추운 날씨입니다

강물이 꽁꽁 얼었다

 

날만 새면 온갖

시끄러운 소식이

뉴스로 전해 지지만

 

아무 일도 없듯이

강마을은 어제도 오늘도

그저 조용하기만 합니다

 

크고 성대한 꿈은

이미 내려놓은 지

한참 됐지만,오늘도

 

강추위도 마다하고

겨울 풍경 속에

동화되어 갑니다

 

똑같은 사물을

보고도 느낌이

각자가 다 다릅니다

 

추위 속에 서도

평화롭다는 것은

행복한 순간입니다

 

살아 있는 것에

감사함을 배우고

바라보는 세상은

 

온전한 심신의

건강만 있어도

행복할 수 있습니다

 

너무 많은 것에 

욕심을 부리면

재앙을 불러옵니다

 

더도 말고 지금처럼

아프지 말고 자유롭게

자연의 경이로 움과

 

함께 공존하는

삶이었으면 합니다

추운 줄도 모르고

 

한 바퀴 돌고 나니

오늘도 어느새 석양이

붉게 물들어 갑니다~~~*

 

 

강마을에 겨울 스케치~~~*

이전 댓글 더보기
사람의 얼굴은 하나의 풍경이다.
한 권의 책이다.
얼굴은 결코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

- 오노레 드 발자크 –

스스로의 얼굴에 자신감을 갖는 사람은 없을 듯
거울을 보면
살면서 반복된 우울, 웃음, 걱정, 그리고 삶에 대한 그 어떤 표정

나에게 내가
웃음 가득한 표정
자애로움이 담긴 눈과 입술은 아니지만
온통 불만의 표정만은 아니 길~

한 주도 수고하신 블벗님
주말에는 자애로움으로
보는 이 모두에게 사랑을 부여하는 표정이면 좋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오늘 낮부터 조금 풀린다니 다행입니다.
즐겁고 행복한 생각 하면서 하루
보내시기 바라며 제철음식으로 힐링하세요.
삼 한 사온 ?
잊어 버렸습니다
바람이 귀를 따갑게 하네요
날씨가 무척 춥네요
늘 감사한 이웃 님
건강 잘 지키시고 늘 행복 하시길 바랍니다
겨울철 들판 잘 보고 갑니다.

생애 최고의 어려움으로 마음이 쪼그라든 이때에에
날씨마져 우릴 움추리게 하네요.

이렇게 몸과 마음이 힘들고 초라하게 느껴질 때 산에
한번 올라가 보세요.

산정상에서 내려 본 세상은 어떤 사람도 부럽지 않습니다.

그 곳에서 정상을 오른 성취감과 자신감을 얻어
임인년 내내 활기찬 나날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당분간 동장군이 기승을 부린다니 건강 관리에
만전을 기하시고 항상 웃는 일 많으시길 바랍니다.
고은님....
안녕하세요
늘 방가워요....

금욜길 입니다
오늘도 날은 춥지만
모든 고은님 들

감기 조심 하시고
좋은날 즐건날
모두 되시길요.....

고은님들....
늘 찾아 주셔서
고맙습니다

푸른향기~..~

공감 드릴께요~61
친구님...
안녕하세요
불금길 춥네요

건강 지키시고
좋은날 즐건날
모두 되시길

바랍니다
늘 찾아 주셔서
고맙습니다

주안에서...
사랑 합니다
감사 드립니다

부천남자~..

하트 드립니다~62
시인님 안녕하세요? 빵긋 빵긋
이곳에는 어제보다 오늘이 훨씬 추운 날씨 입니다
아침에 영하 6도에 바람이 불어 체감 온도는 많이 낮습니다 ㅎㅎㅎㅎ
오늘도 사랑과 행복이 가득 넘치는 즐거운 불금 되시기 바랍니다
문안인사 드리고 쉬어 갑니다
감사 합니다 시인님 고맙습니다 빵긋 빵긋
겨울풍경
고운 포스팅 감상 잘하고 갑니다.
겨울에 추워야 다가오는 봄에
아름다운 꽃들을 볼 수 있다지만
요즘은 너무 춥네요.
겨울이 깊어지면 봄도 가까이 오는 거겠지요~~
코로나 조심 하시면서 추운 겨울 잘 보내세요~~
날이 추워선지 직박구리도 풀이 죽었군요!
깊은 동면에 들어간 어부의 고깃배도 정겹고요,
아이들의 눈사람도 귀엽고 예쁘고 사랑스러워 보입니다.
한겨울의 추위가 느껴지는 멋진 호숫가 사진들이었습니다!
건강하고 따뜻한 오후 되시기 바랍니다.
추운날은
추운 날 답게

멋진 풍경 고맙습니다
즐거운 오후 보내십시요
겨울 풍경과 고운 글을 잘 보고 갑니다.
주말을 앞둔 금요일 오후입니다.
바람이 차갑고 코로나가 힘들게 하고 있지만
좋은 계획으로 행복한 주말을 보내십시요.
사랑하는 고은님!
기분좋은 금요일 저녁시간 보내
시고 계신지요.오전일상 잘보내
셨는지요.오늘도 여전히 겨울답
게 추운날씨가 계속되고 있네요

강추위속에 한주를 마감하는 금
요일이자 주말로 접어드는 시간
입니다.이틀간의 주말이 더욱행
복할수 있도록 이번주 계획하신

일 잘마무리 하시고 행복한 주말
맞이 하세요.매일매일 삶 이라는
이름으로 쌓여 갑니다.겨울날 메
마른 하늘의 소품같은 정확 하게

이름을 알수 없는 아주 작은새 한
마리가 총총 걷듯 날아 갑니다.순
수의 한 겨울 속 유영하는 모습이
가늘게 떨리는 계절의 선을 그리

는 것 같아 자유스러워 보입니다.
한주동안 수고많으셨습니다.편안
하고 행복한 밤 되세요.~^♡^
날씨가 계속 차갑습니다
코로나, 독감 늘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춤고 시려운 겨울날이지만
청량감이 돋는 하얀 설경에 잠시 빠져보는것은
겨울만이 가질수 잇는 풍경 같습니다.
건강하시거 즐거운 주말 되세요^^
마음이 평온합니다.
감사합니다.^^
시는 너무. 훌룡하고 사진이 너무 멋집니다 . 사진에 관심이 있다보니 그리로. 자꾸 눈길이 가네요. 얼음속에. 꼬꾸라라진 연 그리고 나무 철새 이런 것들만 눈에 보이네요 시를 예전에 좋아해서 시화전에도 자주 갔었는데 이제는 사진을 하다 보니 사진에 눈이가는데 직접 찍으신 건가요?
추위 속에서/ 평화롭다는 것은/ 행복의 순간입니다.'
아주 멋 있고 행복한 삶의 표현입니다.
늘 평화의 주님이 찾아오는 마음엔 언제나 행복입니다.
감사합니다. 김 선생님. 늘 평강하고 행복하소서.
강마을에 겨울 스케치 멋집니다
약간 춥다는 느낌은 있지만 조용한 풍경들이
마음을 편안하게 해 줍니다 항상 구경 거리를
제공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편히 쉬세요
겨울 풍경 참 좋습니다.
오늘 눈 많이 내린다고 예보 했습니다.
건강히 계십시오.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