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따라 구름따라 가는길

충청북도 내고장구석구석살펴보기

이제는 완연한 봄인가 보다

댓글 0

푸른바다의 창가에서/風景속에 비친 詩

2021. 2. 24.

                                                                 

                                                               

 

                                                                                       따스한 햇볕아래

이제는 완연한 봄인가 보다

실눈 뜨고서 한걸음 내딛고 싶은 사과과수원 한모퉁이

 

나는 조금 더 기다리련다

관음리 석조반가사유상

가만히 턱 괴고 하늘바라본다. 

 

 

20200224문경관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