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따라 구름따라 가는길

충청북도 내고장구석구석살펴보기

택배.

댓글 0

푸른바다의 창가에서/내 마음의 울림

2021. 3. 21.

휴대폰 알람에 문자가 뜹니다.

 

"택배가 도착했다고...."

 

택배를 요즈음 내 이름으로 시킨적은 없는데 하고

택배물품을 확인해 보니 서적이랍니다.

 

"아하....그거구나"

 

언젠가 제가 신변잡기를 끄적거려 놓는 블로그에

출판사에서 블로그에 있는 사진을 쓰고 싶다고 연락이 와서

출처를 밝히신 후 사용하세요 했더니

사진을 사용하게 해줘서 고맙다고 책을 한권 보내주었나 보다.

 

단양 사인암 사진과

사인암 절벽에 적혀있는 낭원군 글씨를 찍은 사진이

낭원군의 시조와 함께 책에 실려있다.

 

 

단양 사인암 절벽에 각자된 낭원군의 글씨입니다.

......

 

내가 찍은 사진이

그 누군가에게는 필요의 존재가 되었나 보다.

 

새벽녁으론 날씨가 차네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푸른바다의 주일아침 소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