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따라 구름따라 가는길

충청북도 내고장구석구석살펴보기

맹동면 쌍정리 안병일공적비(孟洞面 雙呈里 安柄一功蹟碑)

댓글 0

충북의 바람소리/음성군

2021. 5. 15.

 

음성군 맹동면 맹동농협앞에 세워진 맹동농협장을 7번 지낸 안병일의 공적비입니다.

 

 

 

 

안병일 선생은 어려운 농촌환경에서 고학으로 대학을 졸업하고 뜻한바 있어 잠시 몸담았던 공무원직을 사임하고 농촌운동에 투신한 이래 음성군 4-H지도자 연합회장, 충북농촌자원지도자 연합회장, 창립회장직을 맡아 농촌봉사활동에 심혈을 기울이셨다. 1961년에는 향리인 봉암리동조합장에 선임되어 음성군 농협이사를 역임중 1969년에는 관내 이동조합을 통합하여 맹동 단위농협을 설립 조합장으로 선임된 이래 7선 조합장으로 빛나는 업적을 쌓으셨고 특히 초창기에는 전 재산을 담보로 대지를 매입하여 사무실을 건축하는 등 무보수로 봉직하면서 인삼포를 직영하여 그 부수입으로 부지매입하여 창고를 신축하는 등 열성적 농촌운동가로 활동하시다.  

 

 

 

 

이러한 사실이 널리 알려져 농수산부장관 농업육성공로표창 대통령지역개발표창 향토문화공로상 상록수대통령기장등을 수상하는 등 공로를 인정받으셨습니다. 또 1,2회 통일주최국민회의 대의원을 역임하면서 국가와 지역발전에도 헌신하셨으며 한때는 지역의 경제적 취약점을 이유로 금왕농협과 합병의 위기에 부딪혔을 때 예전 조합원과 협심하여 자진출자로 조합을 지켜 오늘에 이르게 하였고 예수금을 증대하여 명실공히 자립조합을 이룩했으며 공인으로서 사심없이 오직 농협을 위해 젊음을 불살은 숭고한 업적을 후세에 기리고자 전 조합원의 뜻을 모아 이 비석을 세웁니다. 서기 1990년4월 맹동농협조합원 일동.

 

 

 

 

비석의 전면에는 조합장안병일공적비(組合長安柄一功蹟碑)라고 적혀 있으며 좌우 후면에는 조합장 안병일의 공적이 기술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