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따라 구름따라 가는길

충청북도 내고장구석구석살펴보기

덕산면 용몽리 덕산면장 이계창불망비(德山面 龍夢里 德山面長 李啓昌不忘碑)

댓글 0

충북의 바람소리/진천군

2021. 5. 20.

 

 

충청북도 진천군 덕산읍 용몽리에 있는 일제강점기 덕산면장 이계창의 선정비입니다.

이계창(李啓昌)은 일제강점기인 1920년대 진천군 덕산면장(1919-1929재임)을 역임한 인물이다. 이계창은 1922년 덕산면 석장리 조광호가 사유지 22,070㎡를 희사해 옥동초등학교를 개교하였을 당시 면내 유지들로부터 1만여 원을 모금하였다.

이계창 선정비는 충청북도 진천군 덕산읍 용몽리 덕산읍 행정복지센터 내에 위치하고 있다.방형대석 위에 가첨석[지붕돌]을 얹은 형태로 높이 128㎝, 두께 24㎝이다.이계창 선정비 앞면에는 ‘덕산면장 이공 계창 불망비 (德山面長李公啓昌不忘碑 )’이라고 새겨져 있다. 비석의 건립시기는 옆면에 서기 1929년 기사년이라고 적혀있습니다. 덕산면장 퇴임과 함께 비석을 세운것으로 추정됩니다.

이계창 선정비는 충청북도 진천군 덕산읍 용몽리 덕산읍 행정복지센터 안 주차장 오른편에 위치하고 있으며, 비의 상태는 양호하다. 일제강점기 시대의 관료로 조선총독부에서 임명하였다.

 

 

 

좌측면에 비석의 건립시기가 각자되어 있습니다.
덕산면 행정복지센타내에 세워져 있습니다.
덕산 행정복지센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