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음악

지니 2012. 5. 2. 10:28
<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contents4view.css?ver=1.1.114" type="text/css"/><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theme4view.css?ver=1.1.114" type="text/css"/>

 

 

 

 

 

<OBJECT id=omiFkja4Aw8$ codeBase="http://fpdownload.macromedia.com/pub/shockwave/cabs/flash/swflash.cab#version=9,0,0,0" classid=clsid:d27cdb6e-ae6d-11cf-96b8-444553540000 width=642 align=middle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height=390>

The Bee Gees

 

 

Sarah Brightman

 

 

 

 

 

When I was small and Christmas trees were tall,
we used to love while others used to play.
Don't ask me why, but time has passed us by,
someone else moved in from far away.


Now we are tall and Christmas trees are small,
and you don't ask the time of day.
But you and I, our love will never die,
but guess we'll cry come first of May.


The apple tree that grew for you and me,
I watched the apples falling one by one.
And I recall the moment of them all,
the day I kissed your cheek and you were mine.


Now we are tall and Christmas trees are small,
and you don't ask the time of day.
But you and I, our love will never die,
but guess we'll cry come first of May.


When I was small, and Christmas trees were tall,
do do do do do do do do do...
Don't ask me why, but time has passed us by,
someone else moved in from far away.


내 키는 조그맣고 크리스마스 트리는 커 보였던 시절,
다른 애들은 장난치고 놀 때 우린 사랑을 속삭였지.
왜냐고 묻지 마, 그냥 그렇게 시간은 흘러갔고,
누군가가 멀리서 이사를 왔어.


우리 키가 커져 크리스마스 트리가 작아 보이는 지금,
그대는 이제 몇 시쯤 됐냐고 묻지를 않지.
그대와 나, 우리 사랑은 절대 시들지 않겠지만,
5월 첫 날이 오면 우린 아마 울지도 몰라.


그대와 나를 위해 자라나 주었던 사과 나무,
사과가 하나씩 떨어지는 걸 나는 보았지.
그리고 그 모든 순간들을 나는 다 기억해,
그대 뺨에 키스하고 그대가 내 것이었던 그 시절을.


우리 키가 커져 크리스마스 트리가 작아 보이는 지금,
그대는 이제 몇 시쯤 됐냐고 묻지를 않지.
그대와 나, 우리 사랑은 절대 시들지 않겠지만,
5월 첫 날이 오면 우린 아마 울지도 몰라.


내 키는 조그맣고 크리스마스 트리는 커 보였던 시절,
do do do do do do do do do...
왜냐고 묻지 마, 그냥 그렇게 시간은 흘러갔고,
누군가가 멀리서 이사를 왔어.

출처 : 길 위에 흐르는 음악
글쓴이 : 호크아이(이주성)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