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가는 재미

행복한 하루 되세요

문경 희양산(6.26)

댓글 6

포토갤러리/산행지

2020. 6. 27.

산행개요

▷ 일 자 : 2020. 06. 26(금)

▷ 산 행 지 : 희양산(경북 문경시 가은읍 소재) 높이 999m

▷ 산행코스 : 은티마을 주차장 - 탐방안내소 - 희양폭포 - 성터 - 정상 - 지름티재 - 원점회귀 

▷ 산행거리 : 8.3km

▷ 산행시간 : 5시간 40분(10:00 ~ 15:40, 휴식시간 1시간 30분 포함)

▷ 날 씨 : 오전 흐리고 오후 약간흐름 (미세먼지 보통)

▷ 특이사항 : "블랙야크" 및 "한국의 산하" 선정 100대 명산, 은티마을 동고제

산행후기

▷ 코로나와 개인일정 때문에 몇개월 동안 산행을 못하다가 이날 하루 일정을 잡아서 희양산으로 향했다. 당초 강원도 인제 대암산을 염두했으나 사전예약이 되지 않아 희양산으로 선택했다

▷ 아침 7시 55분 서울에서 출발해서 목적지인 은티마을에 9시 50분에 도착했다.   희양산은 해발 약 1천미터에 해당하는 산으로 보통 등산객들이 타는 코스는 거리와 시간이 많이 걸리고, 최근 등산을 하지 않은 탓에 체력이 예전보다 못하기 때문에 최단코스를 택해서 쉬엄 쉬엄 쉬어가면서 등산을 했다. 물론 혼자는 아니고 공장 동료과 단둘이였다.

▷ 아침 잔뜩 흐린 날씨였지만 미리 알아본 일기예보에 의하면  오후에는 비가 그치고 계속 흐린다는 소식이 있어 산행을 강행했는데 이날 날씨는 여름 등산하기에는 아주 적당하고 안성 맞춤이었다.

▷ 당초 코스는 지름티재를 거쳐서 정상을 정복하고 희양폭포 방면으로 하산할 예정이었으나 중간에 길을 잘못 들어서서 당초 방향과는 반대방향으로 산행을 했다.

  - 그런데 정상에서 지름티재 방면 삼거리부터 하산길은 급경사 코스가 많아 마치 군대 유격훈련을 방불케하는 코스가 있었고 일정구간 계속 밧줄을 잡고 힘겨운 하산을 하산을 하기도 했다.

능선까지 올라가는 길은 다른 산과 마찬가지로 그저 그런 산이었다고 하는 표현이 맞을 것 같고 희양성터를 지난 시점부터 능선을 타고 정상까지 가는 구간은 먼 산의 경관, 탁터인 시야 등이 일품이었다.

산행 이미지

마을 주차장에 애마를 주차후 등산 시작
동고제를 지낸다고 하네요. 좀 그시기 하네,,,,,
누구네 별장인가??
사과 모양이 좀 특이하다.
금계국 퍼레이드
개망초 천국 - 밭주인이 밭을 개간하지 않고 묵혀 놓은것 같음
이곳에서 좌측길로 향해야 한다. 우측길은 구왕봉을 거쳐서 희양산 정상으로 둘러가느 코스임
시간관계상 1코스로 간다
누가 이렇게 돌탑을 올려 놓았을까??
첩첩이 겹쳐있는 특이한 바위라서 한컷 촬영
희양산 가는 등용문인가....바위틈을 지나 간다.
잘 된 등산로,,,,이헐게 조성된 구간이 여러곳 있다.
저곳이 구왕봉인가??? 암튼 조망이 좋다.
정상으로 가는 능선길에 이런 큰바위가 많은데 바위 바로 옆으로는 낭떨어지라서 주의를 요한다.
바위틈에 홀로 자라는 소나무
동료의 멋진 모습과 함께
큰 바위에 사마귀 같이 솟아 온 모습이 특이해서,,,,
특이한 모습(?) 의 바위 틈
저기 구멍을 지나면 바로 낭떨어지
이곳도 지나면 낭떨어지
마르지 않는 샘인가....
드디어 정상에 도착해서 인증샷을,,,,
돌양지꽃
낭떨어지는 찍어본다. 그러나 이미지상으로는 낭딸어지 같지가 않네,,,ㅎㅎ
바위와 바위사이 틈
이곳 하산길부터는 유격코스 인가??? 미끄럽고 가파르고 밧줄잡은 손은 아프고,,,,생각보다 코스가 길어 주의를 요함(위험구간)
최근 산행한 코스중 가장 위험한 코스임. 이 코스로 내려가는 것 보다 올라오는 코스를 잡아야 할 듯,,,,,,,,,

 

산수국
비가오면 대피소로 사용 가능할 듯,,,
올라갈때 우측길을 올라가야하나, 편한길을 택하다 보니 좌측길로 들어가 당초 목적지와 반대방향으로 정상을 향해 올라갔다.

 

↑△↑돌양지꽃
골무꽃....벌께덩굴과 조금 비슷,,,ㅎㅎ
꼬리진달래
하산완료 시점에서 지나온 길을 돌아보며 한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