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 2021년 01월

25

책을읽고난후 김승옥의 무진기행

무진으로 향하고 있다. 며칠 쉬다 오면 주주총회를 통해 전무로 발령되게끔 조치를 취하겠으니 잠시 다녀오라는 아내의 말에 고향으로 내려가고 있었다. 버스 안에서 무진의 특산물은 무엇일까 의문을 갖는 이들이 있어 주인공은 안개를 떠올린다. 마음이 심란할 때나 한적함이 그리울 때, 새로운 출발을 해야 할 시점에 오게 되는 무진인데 그렇다고 용기나 새로운 계획이 나오는 무진도 아니었다. 고향에 오면 자신을 상실하지 않을 수 없었다는 고백처럼 안개가 주는 희미한 배경 때문일까! 골방에서의 공상이나 불면을 쫓아내려는 수음 독한 담배꽁초 등 분위기가 대체로 어두웠다. 제약회사에서 경리로 일하다 좀 더 큰 다른 회사와 합병되는 바람에 일자리를 잃었고 동거하고 있던 희(姬)만 곁에 있었으면 무진행은 없었을 텐데 희(姬)..

11 2019년 11월

11

16 2016년 06월

16

02 2016년 02월

02

21 2014년 08월

21

29 2013년 03월

29

06 2013년 02월

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