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한 잔

커피 한 잔 마시며 부담없이 읽을 수 있는 글을 쓰려고 합니다. 잠시 머물고 추억하며 즐거우시기 바랍니다. 브런치에 오셔도 제 글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brunch.co.kr/@donko

15 2021년 07월

15

영화 이야기 내 몸이 사라졌다

프랑스 애니메이션 영화 ‘내 몸이 사라졌다’(I Lost My Body)를 보았다. 병원의 냉장고를 빠져나온 잘린 손이 사라진 몸을 찾아 나서는 것으로 영화는 시작된다. 플래시백으로 손을 잃은 청년 ‘나오펠’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피아노 치는 우주인이 꿈이었던 소년 나오펠은 늘 녹음기를 가지고 다니며 일상을 소리로 기록한다. 부모님과 콘서트에 가던 길, 고개를 차창 밖으로 내밀고 녹음하는 그를 말리던 아버지는 순간 길에서 눈을 떼었다가 교통사고를 당한다. 그 사고로 부모를 잃은 그는 먼 친척 아저씨 집에서 눈칫밥을 먹고 산다. 피자 배달을 하는 그는 자주 배달이 늦어 주인에게 꾸중을 듣곤 한다. 비 오는 날, 아파트로 배달을 나간 그는 문이 열리지 않는 로비에서 피자를 주문했던 젊은 여인과 인터폰으로 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