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산천

거친 호흡 몰아쉬며 바람 저편 굽이치는 산맥 넘어 손의 자유 발의 자유 정신의 자유.

홍천 모곡유원지 야영

댓글 14

MTB등산여행

2008. 4. 14.

홍천 모곡 유원지에서 야영 [2008년 4월 12~13일 토·일요일 (날씨 비 흐림) 한국의산천]

봄비 내리는 토요일 홍천강 모곡유원지에서 야영을 하고 아침 팔봉산으로 이동하였다.   

▲ 좌로부터 영월선달, 한국의산천, 강릉제량 ⓒ 2008 한국의산천

전날 부터 내린 비로 입산이 통제되었다. 입산이 허가되기를 기다렸다 오후 1시 입산통제가 풀렸다.

▲ 강력한 화력을 자랑하는 부스터 가솔린 버너에서 익어가는 식사 ⓒ 2008 한국의산천

▲ 무쇠그릴에서 익어가는 두터운 고기 ⓒ  2008 한국의산천

 

  

  

 

▲ 일찌감치 거위털 침낭에 들어간 영월선달님. 누에고치 모습이네.. ⓒ 2008 한국의산천 

▲ 사진 촬영하는데 힐끔 쳐다보네 하하하 저 장난기 못말려 ~~ ⓒ 2008 한국의산천 

▲ 아침에도 간간히 보슬비가 내리는 모곡 유원지 오토캠프장 ⓒ 2008 한국의산천  

▲ 아침에도 간간히 보슬비가 내리는 모곡 유원지 오토캠프장 ⓒ 2008 한국의산천   

▲ 팔봉산으로 이동 하기 전 아침식사 ⓒ 2008 한국의산천   

▲ 모곡에서 팔봉산으로 가는 길이 새로 뚫였다.ⓒ 2008 한국의산천

전에는 모곡에서 팔봉산을 가려면 험한 강위로 난 험한 산길을 지나가야 했으나 지금은 터널이 생기고 도로공사중이다.     

 

▲ 낮지만 결코 낮지 않은 산 작지만 작지 않은 산 팔봉산 ⓒ 2008 한국의산천 

 

▲ 팔봉산을 휘감아 돌아가는 홍천강가에 멀리 아래로 넓은 백사장과 밤골 캠프장이 보인다. ⓒ 2008 한국의산천

239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