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산천

거친 호흡 몰아쉬며 바람 저편 굽이치는 산맥 넘어 손의 자유 발의 자유 정신의 자유.

서산 해미읍성

댓글 2

스치는 바람

2020. 6. 28.

서산 해미읍성

해미읍성(海美邑城)은 1417년(태종 17년)에 축성을 시작하여 1414년(태종 14년) 충청병마절도사영이 덕산(德山)에서 이곳으로 옮겨왔다. 1421년(세종 3년)에 완성되었다.

 

한국 천주교 3대 성지이기도 하다.

1000여 명의 천주교 신도들이 잡혀와 고문당하고 사형 당한 곳이며 회화나무에서 집행했다고 한다. 그 회화나무에는 철사를 맨 흔적이 남아있다.

 

해미읍성 은 고창읍성, 낙안읍성과 함께 조선시대 대표적인 읍성 중 하나로 사적 제116호로 지정되었다.


이곳 해미읍승은 이순신 장군이 1576년(선조 9년) 무과 급제하고 1579년(선조 12년)에 충청병마절도사의 군관으로 부임하여 해미읍성에서 10개월 간 근무하였다. 또한 정약용은 당시 천주교의 교인이란 죄명으로 해미읍성으로 열흘간 귀양왔다.

2014년 8월 17일 교황 프란치스코가 방문하기도 했다.

 

일상탈출 정보 더 보기 >>>

http://blog.daum.net/koreasan

 

한국의산천

거친 호흡 몰아쉬며 바람 저편 굽이치는 산맥 넘어 손의 자유 발의 자유 정신의 자유를 느낀다.

blog.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