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루두루 음식점 맛보기~/이것저것 해먹기~

    yamyamori 2017. 12. 24. 16:23



    올 여름.. 이때 안 챙겨먹었으면 하마터면 못 먹을뻔한 민어회..


    큰언니가 고등학교 동창 행사가 있어서 민어 큰거 한마리 손질할 때..

    부모님께 가지고 왔길래.. 마침 목포 나가있다가 간신히(?) 얻어먹었다. ㅎㅎ







    한여름에 한참 비싸던 민어는..

    8월말에는 킬로당 2만원도 안되었다고...

    이때 형부가 신안 지도에서 사오셔서.. 큰언니가 아는 횟집에 맡겨서..

    회 뜨는 값 주고.. (큰언니 전성시대는 이거 다 뜨더니.. 이젠 힘든가보우..ㅋ..)

    하여간.. 부위별로 골고로 한접시 만들어져 있었다.

    뱃살.. 부레까지.. 넉넉하게..






    쫀득쫀득 부레는... 민어회 먹을때 꼭 먹어야 하는 필수요소....

    요즘은 워낙들 잘 알아서...








    쌈용 푸성귀들과.. 기름장.. 된장, 고추등....

    엄마가 미리 해감해두셨던 바지락으로 탕까지 끓여서 상에 올려주심...






    꽤나 컸던 바지락...이라 까먹는 재미가 솔챦했다....ㅋ






    한입씩.. 정신없어 먹어줌.... 내 취향은 생마늘 빼고..

    된장, 초장, 고추와 함께 깻잎에 싸서.. 얌얌~..








    제주에 와서.. 고기 국수집 정말 많이 다녔다.

    간단한 점심 회식도 죄다 고기국수집....


    그래서인지 갑자가 잔치국수가 떠오르던 9월초 였나..

    디포리, 멸치, 다시마, 대파뿌리 등을 넣어서 육수를 정성껏 빼고..

    고명용 간 쇠고기도 볶고, 어묵도 얄팍하게 썰어서 볶고,

    채썬 당근도 볶고..마침 있던 표고버섯도 채썰어서 볶고,,,

    호박 채 볶음도 기본..거기에 계란채까지......


    하여간.. 볶음밥과 흡사하게 삶은 국수위에 고명을 잔뜩 얹어서...

    점심으로 먹어줌..

    아때는 위에 올려두고.. 육수를 아직 안 부은 상태였나? ㅎㅎ..






    볶음김치까지 한가득.. ㅋ..







    뜨거운 육수 얹어서 섞어주고..

    이렇게 국수랑 고명이랑 한가득.. 만든

    잔치국수 한젓가락 하실라예?? ㅋ.. ^^;;






    잔치국수를 2끼니 해먹고 나니... 아마 그날이 9월 첫째주말이었을꺼임..

    하루가 다 지났었던 것 같다. ㅎㅎ..






    민어 먹고 싶다~~~
    며칠전 송도 지도횟집에서 건민어국 맛있게 먹고 왔는뎅ㅎㅎ
    아... 건민어지리... 좋죠.. 뽀얗고.. 고소했겠네요. 부럽습니다.^^
    꼬올각~~~
    들리시나요! 침넘어 갑니다.
    ㅎㅎㅎ.. 저도 침 넘어가요.. 요새는 저렇게 못 먹으니..ㅠㅠ...
    잔치국수에 보통 정성이 들어간게 아니네유~~
    그러게요.. 이렇게 만들려면.. 한 5인분 정도 만들었어야 했는데요..
    1인분이나 5인분이나 별 차이 안 났을 듯요. ㅎ..
    이거보니.. 올만에 잔치국수나 주말에 해먹어야겠어요.. ㅋ.. ^^;
    작년여름엔 민어 못먹어봤는데 올 여름엔 목포가서 먹어보고싶네요 하하
    아... 저도 저 한접시로 간신히 17년 민어는 챙겼지요. 다행히.. ^^;
    민어가 왜 목포에서 유명해? 테레비에서 잠깐 이야기들었는데 까먹었다. ^^;;
    서울촌놈이라 민어 먹어본적이 없음... ㅠㅠ
    아..예전부터 민어 파시까지 열릴 정도로 신안군 임자도 앞 바다가 유명했어요.
    뻘이 좋아서.. 그런지 임자도 근방이 민어랑 갑오징어, 병어, 황석어 등이 맛이 좋아요.
    목포는 인근 신안군, 해남군 등에서 잡은걸 파는 위판장이 있다보니..
    목포에는 민어 골목까지 있어요. 전국에서 가장 저렴하게 먹기도 하고..

    크기가 큰거는 15킬로짜리도 있어요.. 보통 횟감으로 8킬로 이상이면 맛이 좋구요.
    참고로 예로부터 삼복 더위때 일품이 민어, 이품이 도미 그리고 보신탕을 하품으로 쳤대요. ㅎㅎ
    오홍... 그렇구나.
    예전에 한 10년전쯤 디씨에 사진올린거 생각난다.
    아마 언니가 회를 뜨셨던가.. 했던,,, ^^
    ㅎㅎㅎ.. 잘 기억해내시네요.. ㅋ.. 그사진이 야후에 있다보니..
    여기는 없어요.. 아쉽게도.... 나중에 한국에 나오시면 지방도 놀러나오세요. ㅎㅎ^^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