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청소년신문 기사

경기청소년신문 2021. 11. 11. 14:38

남양주시청 전경 / 사진 = 남양주시 

남양주시가 시 최초로 장애 전문 어린이집을 건립해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로 성큼 더 다가서게 될 전망이다.

 

발달장애 및 경계성 장애를 겪고 있는 영유아를 위한 전문 보육의 필요성은 지속적으로 강조됐으나, 이를 위한 체계적인 시스템의 부재 등 물리적·환경적 인프라가 부족해 장애영유아를 양육하는 학부모들의 어려움은 가중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시는 인구 100만 시대 대비 취약보육 활성화 및 장애영유아 보육의 전문성을 확보하고자 시 최초 장애전문어린이집을 건립하기로 계획하고, 지난 8월부터 2개월간 금곡동 장애전문어린이집 신축 설계용역 제안공모를 실시했으며 위원회 심의를 거쳐 설계 업체를 최종 선정해 지난 8일 설계용역에 착수했다.

 

어린이집의 조성 위치는 남양주시청 맞은편(금곡동 152-60번지) 문화공원 내로 정원 75, 부지면적 439, 연면적 1,300, 지상 3층 규모이며 20232월 준공, 20233월 개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조광한 시장은 우리 아이들이 장애-비장애가 차별의 대상이 아닌 다름임을 인식하고, 어려서부터 동등한 인격체로 함께 어우러져 배려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하고 싶었다.”라고 조성 취지를 밝혔다.

 

또한, “장애전문어린이집이 문화공원 내에 입지해 있어 아이들이 자연을 마음껏 체험하고 정신적·신체적으로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최적의 장소가 될 거라 기대하며, 앞으로도 우리의 미래인 영유아를 위한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장애전문어린이집이 보육 뿐만 아니라 치료, 상담 등 모두 지원할 수 있도록 BF인증 유니버설 디자인 기반의 장애물 없는 환경으로 설계하고 치료실, 유희실 등 장애영유아를 위한 전문 공간을 마련해 장애-비장애 아동이 서로 어우러져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장애전문 보육의 표준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박익수 기자 / news@g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