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청소년신문 기사

경기청소년신문 2022. 8. 2. 15:35
탄소 중립 실천 시민 참여 캠페인 병행 실시

새마을교통봉사대 남양주시지대, 읍·면·동 릴레이 ‘교통사고 예방 캠페인’ 전개 모습. / 사진 = 남양주시 제공

새마을교통봉사대 남양주시지대는 지난달 31일 나용자 대장, 각 지구대장 및 대원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마석역, 팔당역 앞에서 릴레이 교통 문화 개선 캠페인을 실시했다.

새마을교통봉사대 남양주시지대는 시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키고 교통사고 없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2022년 더불어 안전하게 잘 사는 국민안전지킴이’ 캠페인을 진행하며 안전한 교통 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

이날 새마을교통봉사대 남양주시지대는 ‘정지선은 생명 보호선!’, ‘음주 운전은 모두의 불행입니다.’, ‘음주 운전 NO! 양보 운전 YES’, ‘우회전 시 횡단보도 앞에서 일시 정지!’, ‘교통사고 없는 안전한 남양주! 등하굣길 어린이 사고 없는 남양주!’ 등의 구호를 외치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독려했다.

또한, ‘탄소 중립 실천, 지금 바로 분리배출부터!’라는 구호를 알리며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한 환경 보호 운동도 함께 전개했다.

새마을교통봉사대 남양주시지대 나용자 대장은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차량 통행량이 증가함에 따라 사고가 많이 발생하지 않도록 오늘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했다.”라며 “교통 법규를 철저히 준수하며 서로를 배려하는 운전을 통해 국민 모두가 안전하시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새마을교통봉사대 남양주시지대는 생활 쓰레기 감량과 무단 투기 제로를 목표로 월 2회 이상 주말에도 쉬지 않고 환경 정화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정지선 지키기, 5030 속도 준수, 어린이 보호 구역 불법 주정차 및 음주 운전 근절 캠페인 등을 통해 올바른 교통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김현중 기자 / news@g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