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경기청소년신문 2019. 4. 3. 19:08

용인시는  여행하기 좋은 벚꽃 개화시기에 맞춰  3일간 용인 밤 나들이에 함께 할 240여명을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용인의 밤을 연주하다라는 컨셉으로 다양한 음악과 스토리텔링으로 용인의 관광명소를 여행하는 것이다.

 

11~13 3일 동안 매일 17 30분부터 22 30분까지 진행되며 이를 위해 일별 80명씩 선착순 240명을 모집한다.

 

프로그램 내용으로는 먼저 보정동 카페거리에서 커피 및 식사와 함께 드뷔시의 달빛등 클래식 음악을 피아노연주와 도슨트의 해설로 감상한다.

 

이어 마가미술관에서 타피스트리 전시를 관람하고 벚꽃을 모티브로 한 머그컵을 만드는 체험을 한다.

 

마지막으로 용인8경 중 관광객에게 가장 큰 사랑을 받는 가실리 벚꽃길을 찾아 해금과 가야금 연주와 함께 벚꽃 풍경을 즐길 예정이다.

 

참가 희망자는 4일 오전 10시부터 5일 오후 6시까지 용인시청 홈페이지에 첨부된 링크를 통해 신청접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봄을 맞아 용인의 다양한 관광지를 소개하고 체류형 관광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마련 한 것이라며 예술과 낭만이 함께 하는 이번 달빛마실에 많은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시는 계절별 관광지를 소개하기 위해 여름밤 별빛마실’, 단풍이 지는 가을밤 단풍마실프로그램을 운영할 방침이다.



김소은 soeunkim@gynews.co.kr


http://www.gynews.co.kr/news/view.html?section=9&category=109&no=4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