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수초 (20210223)

댓글 23

식물/들꽃(초본)

2021. 2. 28.

전남 고흥의 섬에서 본 복수초입니다.
변산바람꽃이 핀 곳에서 노랗게 꽃을 피운 복수초도 만났습니다.
고운 모습을 만나서 너무 반가왔습니다.

 


식물명 : 복수초
학명 :    Adonis amurensis Regel & Radde
분류 :    미나리아재비목 > 미나리아재비과 > 복수초속
분포 :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에 자라는 여러해살이풀이다.
           세계적으로는 중국, 일본, 러시아 동북부 등지에 분포한다.
형태 :    숙근성 여러해살이풀로 관화식물이다.
크기 :    높이가 10-30cm정도이다.
잎 :       잎은 어긋나며, 3-4번 깃꼴로 갈라지는 겹잎이다.
            아래쪽 잎자루는 길지만 위쪽으로 갈수록 짧아진다.
            최종열편은 피침형이고 긴 엽병 밑에 잘게 갈라진 녹색 탁엽이 있다.
꽃 :       꽃은 3-4월에 피며 지름 3-4cm정도의 황색이고 원줄기 끝에 1개씩 달리며
            가지가 갈라져서 2-3개씩 피는 것도 있다.
            꽃받침잎은 보통 8-9장, 꽃잎과 길이가 비슷하거나 조금 길며, 검은 갈색을 띤다.
            꽃잎은 20-30개로서 꽃받침보다 길며 수평으로 퍼지고 거꿀피침모양이고 길이 1.4-2.0cm, 폭 5-7mm다. 
            수술은 많으며 꽃밥은 전체가 둥글게 보이고 짧은 털이 있다.
열매 :    열매는 길이 3-4mm의 수과이며 꽃턱에 모여 달려서 전체가 둥글게 보이며 짧은 털이 있다.
줄기 :    줄기는 꽃이 필 때 5-15cm지만 나중에 30-40cm까지 자라며,
           보통은 가지가 갈라지지 않지만 갈라지기도 한다.
           원줄기는 높이 10-30cm로서 털이 없으나 때로는 윗부분에 털이 약간 있고 
           밑부분이 얇은 막질의 잎으로 싸인다.
뿌리 :    근경은 짧고 굵으며 흑갈색 잔뿌리가 많이 나온다.
특징 :    우리나라에는 복수초, 가지복수초, 세복수초의 3분류군이 분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중 복수초는 가지복수초와 비교했을 때, 줄기가 가지 치지 않고,
            잎의 전체 모양이 삼각형이며, 줄기에 달려 있는 잎이 잎자루가 있고,
            8개 있는 꽃받침은 꽃잎보다 크거나 비슷하다는 점에서 가지복수초와 구별된다.
            또 제주도에 자라는 세복수초와 비교했을 때,
            꽃받침잎이 보다 많고 폭이 좁으며, 줄기에 난 잎의 자루가 보다 길어서 구분된다.
출처 :    국립수목원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

 

 

 

 

 

 

 

 

 

 


2021년 2월 23일 전남 고흥의 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