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강나무 (20210310)

댓글 29

식물/들꽃(목본)

2021. 3. 24.

경북 포항의 야산에서 본 생강나무입니다.
가지에 노란색 꽃을 피우고 있습니다.
암수 다른 그루로 대부분 수꽃이 피는 나무였는데
꽃의 모습이 다른 암꽃이 피는 나무를 찾아서 암꽃도 살펴보았습니다.
길게 나온 암술이 있어 구분이 되었습니다.

 

 


식물명 : 생강나무
학명 :    Lindera obtusiloba Blume
분류 :    녹나무과 생강나무속
분포 :    일본, 중국; 평안남도와 함경남도 이남.
형태 :    낙엽활엽 관목, 수형:원개형.
생육환경 : 내음성과 내한성, 내조성, 내건성이 강하며 바닷가에서도 잘 자란다.
              산기슭은 물론 야산의 계곡, 개천가, 전석지, 바위틈을 비롯한 다양한 곳의 반그늘진
              비옥한 토양에서 잘 자라고 다른 나무와 화합성이 강해서 참나무, 소나무숲에서도 생육이 양호하다.
크기 :    높이 3m.
잎 :       잎은 어긋나기로 길이 5~15cm, 나비 4~13cm로서 달걀꼴 또는 난상 원형이며 둔두이며 심장저 또는 원저이다.
            윗부분이 3~5개로 갈라지지만 가장자리는 밋밋하다.
            잎자루는 길이 1~2cm로 털이 있다.
            잎뒷면 맥에 털이 있으며 잎자루는 길이 1~2㎝이며 털이 있다.
꽃 :       암수딴그루이고 꽃은 3월 ~ 5월에 잎보다 먼저 피고 황색이며 화경이 없는 우상모양꽃차례에 많이 달린다.
            꽃자루는 짧으며 털이 있다.
            화피는 깊게 6갈래로 갈라진다.
            수술은 9개, 암술은 1개인데 수꽃은 암술이 퇴화하여 있고, 암꽃은 수술이 퇴화하여 있다.
열매 :    열매는 장과로서 둥글고 지름 7~8㎜이며 작은 열매자루 길이은 길이 1cm이고
            녹색에서 황색 또는 홍색으로 변하며 검은색으로 9월 중순 ~ 10월 중순에 성숙에 한다.
줄기 :    높이가 3m에 달하며 나무껍질은 흑회색이고 일년생가지는 황록색이다.
            일년생가지와 동아에 털이 없다.
            길이 1㎝의 열매자루가 있다.
뿌리 :    굵은 뿌리가 몇 개 있다.
특징 :    이른봄에 노란꽃이 개화하므로 봄을 가장 먼저 알리는 목본류이며
            잎과 가지는 방향성의 독특한 정유성분을 함유하고 있어 상처가 나면 생강냄새가 나므로 생강나무라 한다.
출처 :    국립수목원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

 

수꽃

 

암꽃

 

 

 

 

 

 

 

 

 

 

2021년 3월 10일 경북 포항의 야산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