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굿나물 (20210907)

댓글 28

식물/들꽃(초본)

2021. 10. 15.

경남 고성군 야산의 무덤 옆에서 본 옹굿나물입니다.
무덤 주위에 자란 풀 사이에서 옹굿나물도 꽃을 피우고 있었습니다.

 


식물명 : 옹굿나물
학명 :    Aster fastigiatus Fisch.
분류 :    국화과 참취속
분포 :    일본, 중국, 러시아 / 한국(전역)
            해안지역 풀밭에 자라며, 자생지는 많으나 개체수가 적다.
형태 :    여러해살이풀
생육환경 : 빈터 또는 냇가에서 자란다.
크기 :    높이가 30-100cm정도로 자란다.
잎 :       처음에 나온 잎은 꽃이 필 때까지 그대로 남아 있으며 선상 피침형이고 양끝이 좁으며
            길이 5-12cm, 나비 4-15mm로서 밑부분이 좁아져 엽병으로 되고 뒷면은 흰빛이 돌며
            선점과 복모가 있으며 가장자리에 톱니가 드문드문 있고 흔히 뒤로 말리며 윗가장자리에 짧은 털이 있다.
            줄기잎은 위로 가면서 점차 작아지고 선상 피침형 또는 선형이며 뒷면은 복모가 밀생하고 선점이 있으며
            꽃차례의 잎은 길이 2-3mm이다.
꽃 :       꽃은 8-10월에 피고 지름 7-9mm로서 원줄기 끝의 편평꽃차례에 달리며 화경은 길이 3-8mm이다.
            총포는 통형이고 길이 4mm, 나비 5mm이며 포는 4줄로 배열되고 거꿀피침모양 둔두로서
            털이 많으며 내편은 길이 1.5mm이다. 
            혀꽃은 1줄로서 백색이고 꽃부리는 길이 5-6.5mm, 나비 1mm이다.
열매 :    수과는 긴 타원형이고 길이 1.2mm, 폭 0.6mm로서 잔털과 더불어 선점이 있다.
            관모는 1층이고 거세며 어두운 백색 또는 연한 붉은 빛을 띠고 길이 4mm이며 10-11월에 익는다.
줄기 :    높이 30-100cm이고 줄기는 곧추서며 세로로 능선이 있고 윗부분에서 가지가 산방상으로 퍼지며 
            깔깔한 털이 밀생한다.
뿌리 :    근경이 짧다.
출처 :    국립수목원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

 

 

 

 

 

 

 

 

 

 

 

 

 

 

2021년 9월 7일 경남 고성군 야산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