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활 (20210908)

댓글 0

식물/들꽃(목본)

2021. 10. 22.

경남 거제시의 야산에서 본 독활입니다.

 


식물명 : 독활
학명 :    Aralia cordata var. continentalis (Kitag.) Y.C.Chu
분류 :    산형화목 > 두릅나무과 > 두릅나무속
분포 :    주산지는 울릉도이며, 전국에 야생하며 재배하기도 한다.
형태 :    여러해살이풀
크기 :    높이 1.5m까지 자란다.
잎 :       잎은 어긋나기하고 길이 50-100cm로서 기수2회우상복엽이며 어릴 때는 연한 갈색 털이 있다.
            소엽은 각 우편에 5-9개씩 있고 달걀모양 또는 타원형이며 예두이고 원저 또는 심장저이며
            길이 5-30cm, 폭 3-20cm로서 양면에 털이 드문드문 있으며
            특히 맥 위에 많고 표면은 녹색이며 뒷면은 흰빛이 돌고 가장자리에 톱니가 있다.
꽃 :       7~8월에 가지와 원줄기 끝 또는 윗부분의 잎겨드랑이에서 큰 원뿔모양꽃차례가 자라며
            총상으로 갈라진 가지 끝에 우상모양꽃차례가 달린다.
            꽃은 일가화로서 연한 녹색이고 지름 3mm정도로서 5수이다.
            꽃부리는 소형이고 꽃잎은 거꿀달걀모양으로 5개이며 5개의 수술이 있고 씨방은 하위이다.
            꽃받침은 술잔모양이고 5열되며 열편은 짧고 작으며 삼각형이다.
열매 :    장과로서 소구형(小球形)이고 9-10월에 검게 익는다.
줄기 :    높이가 1.5m에 달하며 꽃을 제외한 전체에 짧은 털이 드문드문 있고 엉성하게 가지를 진다.
뿌리 :    땅 속의 근경은 괴상으로 굵고 섬유가 많은 육질이며, 독활(獨活)이라 한다.
특징 :    일명 `땃두릅` 혹은 `땅두릅`이라 하며 봄의 대표적인 산나물의 하나로 향기가 뛰어나고
            씹히는 맛이 싸각거려서 상쾌하면서도 담백한 맛이 일품이다.
            땅에서 나는 두릅이라 하여 땅두릅이라 하는데 봄에 돋아나는 순이 흡사 두릅같다.
출처 :    국립수목원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

 

 

 

 

 

 

 

 

 

 

2021년 9월 8일 경남 거제시의 야산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