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상난풀 (20160908)

댓글 0

식물/들꽃(초본)

2016. 12. 27.



구상난풀입니다.










쌍떡잎식물 진달래목 노루발과의 여러해살이풀.
부생식물로 산지 숲속에서 자란다.
엽록소는 없고 식물 전체가 엷은 황갈색을 띤다.
줄기는 높이 20cm 정도이고 육질(肉質)로 원기둥 모양이며 잔털이 나 있다.
잎은 어긋나고 비늘 모양인데 밑부분의 것은 작고 빽빽이 나지만, 윗부분의 것은 크고 성기게 붙는다.
5∼6월에 줄기 끝에 꽃이 몇 개씩 피는데, 종 모양으로 아래로 숙인다.
꽃받침잎은 거꾸로 세운 바소꼴로 길이 1∼1.2mm이고 열매가 커지면서 떨어진다.
꽃잎은 4개로 쐐기형 비슷한 긴 타원형이고 길이 1∼1.5cm이다.
열매는 타원형 공 모양이며 끝에 털이 난다.
한국에는 한라산의 구상나무 숲속에서 자라며 북반구에 널리 분포한다.


두산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