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1. 6. 27. 08:41

 

부산시는 20216 21일부터 식당, 카페, 유흥시설 5종 및 홀덤펍 등을 대상으로 실내 영업시간 제한을 해제했으며, 2021624일에는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9인 이상으로 완화했다. 이러한 인원제한 해제 조치는 2021630일까지 실시되며, 7 1일부터는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안에 따라 거리두기 1단계가 적용될 예정이다.

 

영업시간 제한이 해제되고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조치가 풀린 첫 주말. 부산 곳곳에는 젊은 인파로 북적였고, 한꺼번에 몰려온 사람들로 거리는 그야말로 불야성이었다인파로 도로가 꽉 막힌 탓에 배달 오토바이와 차량은 연신 경적을 울려댔고, 좁은 골목길도 사람들로 꽉 차 통과하는 데 어려움을 겪기도 했다.

 

한 골목길에서는 버스킹(busking, 길거리공연)을 하는 가수들이 관중들을 모으며 노래를 열창했고, 이를 보러 온 인파들로 일부 차량들의 한동안 통행이 마비되기도 했으며, 술집에서 잠시 나온 흡연자들은 길거리에 침을 뱉고 고성방가하며 거리를 휘젓기도 했고, 일부는 담배꽁초를 길가에 버리고 다시 가게 안으로 들어가 음주를 즐겼다.

 

그러나, 한 술집 사장 A씨는 간만에 손님들이 많이 찾아와 힘이 난다그 동안 5명 이상 모일 수 없었던 것이 매출에 큰 타격을 줬는데, 이제라도 풀려 다행이다고 말하는 반면, 서면에서 만난 한 시민(20)백신 접종이 끝나지 않았는데도 방역 수칙을 완화해 걱정이 크다아직은 서로를 위해서라도 조심해야 할 때라고 우려를 나타냈다.

 

나는 방역전문가는 아니다. 그러나 20216230시 기준 신규확진자가 645 (부산 16 , 서울 234 , 인천 28 ) 이었으며, 2021624610 (부산 20 , 서울 252 , 인천 15 ), 2021625634 (부산 27 , 서울 269 , 인천 29 ), 2021626668 (부산 31 , 서울 263 , 인천 12 ) 임을 감안한다면, 일부의 무분별한 행위는 자제됨이 좋으리라 생각한다.

 

-       서울 인구 : 973만 명

-       부산 인구 : 341만 명

-       인천 인구 : 295만 명

 

부산 서면 먹자골목.pptx
2.19MB

 
 
 

서북의 바람

Kay 2021. 6. 27. 01:57

 

2021617일 발생한 화재현장에서 임무를 수행하던 소방대의 구호대장이 사망하였다. 201811월 전입 회식 후 그 규모에 불만을 가져 중대장의 가슴을 발로 걷어찬 모 부대의 상사(上士)는 그의 행위와 관련하여 전역 당한 후 중대장을 상대로 300만 원을 요구하는 소송을 제기하였고, 법원은 그것을 인정하였다. 202041일 모 부대의 상병(上兵)은 중대장을 야전삽으로 폭행하여 2주의 상해를 가하였다.

 

202143018:30 (당고개 행) 서울지하철 4호선 차내에서 담배를 피우다 수유동에서 강제 하차된 사람이 주변 행인을 폭행하였다. 2021617일 한국 정부의 기획재정부가 인용한 한 외국기관의 한국 국가경쟁력은 작년(2020)에 비해 낮아진 모습을 보인다. 2017615일 국내에서 약 60도의 folder 인사를 하던 한 선출직 공무원은, 2021614일 외국의 의장대에 약 15도의 인사를 하여 세상의 변화를 느끼게 한다.

 

한국 정부의 기획재정부에 의하면, 2021년 한국의 국가경쟁력은 전년에 비해 경제성과 부문은 크게 (9순위) 향상되고, 정부효율성은 크게 (6순위) 하락하였다 한다.

 

나는 그러한 평가가 순위보다는 지수(index, score)에 의해 보다 절대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었으면 좋겠고, COVID 19 의 전ᆞ후 기간으로 비교되었으면 더 좋겠다고 생각하나, 경제학자들에게 미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