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0. 5. 12. 03:37

 

이태원발로, 무한폐렴이 다시 확산되면서, 학생들의 등교가 한 주 연기되었다. 어려운 시기이다.

러한 어려운 시기에 사람들은, 두 유형으로 구분되어 그 모습을 보인다.

  • 자신과 이웃을 위하여,  묵묵히 일하는 유형

  • 이해관계에 따라, 이기적으로 행동하는 유형

 

이태원 소재 모 클럽을 방문한 5,517명 중 3,112명이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고 하는데, 관련하여 정부

는 강온 양면의 방안의 추진을 제시한다.

 

용산구청으로부터 클럽 방문자들의 소재를 찾아달라는 요청을 받은


서울 경찰청은, ‘연락이 닿지 않는 ‘이태원 클럽’ 출입자들을 추적하겠다고 하고, ‘이에 2,000여명의 인

력을 투입할 것”이라 하고


서울시는, ‘이태원 클럽 관련한 분들이 자발적으로 나서 검사를 받기를 (당국은) 원하지만, 동시에 강제

적 조치도 병행해서 취할 수 밖에 없다만약 이태원 클럽에 다녀갔는데 검사를 받지 않은 것이 밝

혀지면 200만 원의 벌금을 부과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러한 때문인지, 2020511일 오후가 되면서, 용산구의 순천향대학 서울병원 과 용산구 보건

소 의 무한폐렴 진료소에 평소보다 많은 사람들이 몰렸다고 한다.

 

하여튼, 나는 Henry Wadsworth Longfellow(1807 ~ 1882, 미국) ‘인생찬가(A Psalm of Life)’의

한 구절을 생각한다.


     In the world’s broad field of battle

     In the bivouac of life

     Be not like dumd, driven cattle !

     Be a hero in the strife !

 

무한폐렴 진료소 _ 200511.pptx


무한폐렴 _ 200509 _ 마스크.ppt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