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2. 3. 19. 18:10

 

사람들은 무엇을 원하고 추구하는가? 내가 생각할 때, 그것은 행복한 삶이라 생각한다. 그렇다면, ‘행복한 삶을 위하여는 무엇이 필요할까?

  • 삶이다. (국방체계, 치안체계(경찰, 소방), 의료체계, 안전체계 등)
  • : 외세의 침공에서 살아 남아야 하며, 각종 질병과 재해들에서 살아남아야 한다.
  • 돈이다. (안락, 편의, 안전, 건강 등)
  • : 삶의 질을 제고하기 위해 필요한 돈(재물)을 확보하여야 한다.

 

2022 3 4일 오전에 울진군 북면 두천리(斗川里)’에서 시작된 산불은 약 14,222 ha 의 산림을 태우는 등의 여러 인적 물적 재해를 남기고 213시간 만에 진화(鎭火)되었고, 2022 224일 시작된 Ukraine 전쟁은 이제 임박한 시가전을 앞두고 있다고 한다. 내가 생각할 때, 정당들이 주장하는 그것들은 사람(선거인)들이 원하고 추구하는 행복한 삶과는 다른 것 같다. , 사람들의 바램과 현실은 다르다.

 

하여튼, 지난 202239일 대한민국 제20대 대통령을 선출하는 선거가 있었다. 그리고, 다음날 아침에 알려진 그 결과에 의하면, 후보들 중 둘이 각각 약 반(48.56 %, 46.83 %)의 득표를 하였으며, 그들 중 하나가 약 0.73 % (24만 표)를 더 획득하여 당선되었다고 한다,

 

그런데 선거의 결과를 보다가, 나는 양분된 득표율처럼, 정부가 수행하여야 할 주요사안에 대한 국민들의 뜻마저 양분되지 않을까 우려하였다. 어떤 후보의 주요 지지연령은 40대로 나타났고, 다른 후보의 주요 지지연령은 60대 이상으로 나타났으며, 둘은 지역별과 안보성향별도 큰 차이를 보였기 때문이다.

 

국민들은 후보들의 공약을 참고하여 정책을 결정하고, 정치인들은 그것을 수행하기 위한 방안을 결정하여야 한다. 그것이 각기 몫이다.

 

이제 정책은 결정되었고, 그러기 위한 선거는 끝났다. 서로 분열할 이유는 없다. 만약 무슨 불만이 있다면, 이제 어떠한 분열의 모습을 보이기 보다는 다음 선거를 기다려 각 개인의 의견을 제시하여야 한다.

20대 대통령선거.pptx
0.89MB

 
 
 

서북의 바람

Kay 2021. 4. 17. 07:00

 

20223 (9)20대 대통령을 선출하기 위한 선거가 실시된다. 이어서 20226(1) 지방자치단체의 장을 선출하기 위한 선거가 실시된다. 오늘이 2021412일 이므로 약 1년후에 선거를 가지는 것이다.

 

1년이란, 상당히 긴 기간이다. 그러나, 그 결과에 의해 선출될 사람들의 임기 4 ~ 5 년에 비하면 매우 짧은 기간이다. 그러므로, 2018년 지방선거 투표율 60.2 %, 201720대 대통령선거 투표율 77.2 % 보다 높은 투표율을 보일 수 있도록 보다 큰 관심을 가지고 우리 유권자들이 준비하여야만 한다. 2020년에 있었던 21대 국회의원 선거의 투표율은 66.2 % 였다.

 

그렇게 우리는 다가오는 선거를 준비하여야만 한다.

 

 
 
 

서북의 바람

Kay 2012. 12. 19. 21:40

 

오늘은 2012년 12월 19일이고, 제18대 대한민국 대통령을 선출하는 날이다. 국민으로서 의무를 하는 날이다. 지금, 개표상황이 전해지고 있다.

 

하여튼, 어떤 매체가 게재한 어떤 사람 (윤정아, yoonja@newsis.com) 의 ‘역대 대통령선거 연령별투표율’ 이라는 제목의 graph 보다 재미있는 사실 세 가지를 느끼게 되었다.

          

http://media.daum.net/election2012/news/newsview?newsid=20121219103122062

 

하나는, 갈수록 국민 전체의 투표율이 낮아지고 있었다는 것이다.

- 15대   80.7 %

- 16대   70.8 %

- 17대   63.0 %

 

하나는, 요즈음 유행하는 SNS 의 buzz 율과 투표참여율은 거의 반비례했다는 것이다. 쉽게 말이 많은 20~30 대 연령의 투표율은 평균 이하로 매우 낮았다는 것이다. 물론 연령대에 따른 인구 비중이 20대 약 14 %, 30대 약 17 %, 40대 약 17 %, 50대 약 14 %, 60대 이상 약 15 % 이므로 대한민국 인구의 약 77 % 만이 유권자 (40,508천 명)이고, 20~30대가 전체 유권자의 약 40 % 에 불과하더라 하고, 갈수록 정치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줄어드는 것이 현실이라고 하더라도, 국민의 의무를 저버리고 투표율을 평균에 매우 못 미치도록 외면하는 것은, 매우 나쁘다.

 

하나는, Graph 의 축이 일정치 않아 보기에 편하지 않았으며, 작성자가 자신이 기대하는 바에 유리한 data 만을 표시한 듯한 느낌을 가지게 한다는 것이다.

 

 

그나마 전국의 투표율을 상회하는 결과를 보였던 것은, 50대 이상의 연령 계층이었던 것으로 보여진다. 이기고 지는 것은 다음 다음 문제이다. 현재에 참여하여야 한다. 하여튼, 2012. 12. 19 실시된 19대 대통령선거의 18:00 최종 투표율은 75.8 % 를 보였다. 나라에 대한 관심이 되살아 나는 것 같다.

 

어쨓든, 이제 선거는 끝났다. 현재까지, 어느 편이 내일을 위한 주도권을 가질지도 알 수 없다.그러나, 그러나, 경제적 어려움은 끝나지 않았고 추위는 매섭다. 이제 이웃의 손을 잡고 서로 격려하며 힘을 합하여 앞으로 나가야 한다. 서해 5도 뿐 아니라, 이어도와 독도를 지키고, 그것이 우리에게 주어진 임무라 생각된다.

 

 

투표율_121219.ppt

- 첨부파일

투표율_121219.p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