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1. 6. 17. 22:13

 

유럽과 아시아의 경계를 생각하면, 우랄산맥과 이스탄불을 생각하게 된다. 터키의 도시 이스탄불을 동(아시아지역)ᆞ서(유럽지역)으로 나누는 것이 Bosphorus 해협이고, 이스탄불의 북쪽에 흑해(Black Sea)가 있고, 남쪽에 Sea of Marmara 가 있다. 지중해에서 Sea of Marmara 로 진입하기 위하여는 에게해를 거쳐 다르다넬스 해협을 통과하여야 한다. Sea of Marmara 로 진입하기 위한 관문인 다르다넬스 해협의 인구에 Troy 가 있다.

 

오래 전 Troy 에서 전쟁이 있었고, Troy 의 전쟁이라 부른다. Troy 의 전쟁은 약 3100년이 지난 기원전 12세기 또는 13세기경 과거에 발발하였다니, 중국의 상()나라(기원전 1600년경~기원전 1046년경, ()나라) 하반기이며, 한국의 고조선(단군조선) 시절이라 생각된다.

 

그 전쟁은 오랫동안 진행되었으며, 전쟁 이후 그 지역의 사람들은 유럽지역으로 옮겨가 로마제국의 건설에 합류하였다고 하나, 전쟁 발발의 사연 등 시시콜콜한 이야기는 줄이고, 나는 한가지를 이야기 하려고 한다.

 

내가 어려서 잠을 자려하면, 천장에서 쥐들이 요란스럽게 달리기를 하였다. 서양에서 chicken game 이라는 표현도 있었다. 쥐들의 경주나 chicken game 이나, 나의 말은 그래서?’ 이다. 쥐들이 요란스러운 달리기에서 이기면 어떠한 성과를 가질까? 사람들이 chicken game 에서 이기면 어떤 성과를 가질까? 긴 시간 동안 지속된 Troy 전쟁의 성과는 무엇일까?  성과로 얻게 되는 그것은 내가 원한 필요한 것일까? 그만한 가치가 있는 것 일까?

 

그건 그렇고, 온도가 오르며 Sea of Marmara 동쪽(이스탄불 남쪽)에 식물성 플랑크톤이 배출한 유기물질인 점액질(일명 바다의 콧물(Sea Snot))이 덮이며, 산소의 공급을 차단하여 해양생태계를 심각하게 훼손하고 있으며, 기온의 상승은 그러한 훼손은 더욱 빠르게 확산하리라 생각되어 터키는 정부차원에서 이를 제거하려는 작전을 펼친다고 한다. 산소가 없으면, 고기가 죽는다.

 

점액물질 그 자체가 위험하지 않다고 하더라도, 환경(생태계)에 위협을 줄 수 있는 물질들은 방지되고 확산되지 않도록 제거되어야만 한다. (흑해 등) 다른 바다까지의 확산은 또 다른 (국제적) 문제를 야기하기 때문이다.

 

우리는 많은 여건들의 영향을 받으며 살아간다. 어떤 여건은 정(, plus)의 영향을 미치고, 어떤 여건은 부(, minus)의 영향을 미친다. 한가지 예로 배드민턴 경기를 생각한다면, 맞바람이 불면 좀 더 강하게 쳐야 하고, 뒷 바람이 불면 좀 더 약하게 쳐야 하는 것 같은 것이다.

 

어떤 매체는, 지구 전체 인구의 약 40 %는 해안지역에 살고 있는데, 지구온난화로 해수면이 높아져 상당한 사람들이 위험에 처할 수 있으므로 지구온난화를 방지하기 위한 실제적 노력을 기울여야 하리라 말한다.

 

그것들(일명 바다의 콧물(Sea Snot), 지구온난화 등)이 우리가 마주하고 대응하여야 할 현실이다.

황금사과 _ 트로이전쟁.pptx
5.01MB

 

 
 
 

서북의 바람

Kay 2020. 6. 10. 03:56

 

Russia 의 중앙부 북극권(북위 약 70°)Norilsk 라는 도시가 있고, 근처에 공장이 있는데, 그곳에 저장되어 있던 diesel 2ton 2020529일 유출되어 근처의 강(Ambarnaya river, Pyasina river 의 지류)으로 흘러 들어 북극해를 향하여 확산되고 있다고 한다.

 

Russia 는 그 지역에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차단 막을 설치하여 유출된 기름을 회수하는 등 확산을 방지하려고 노력하고 있으나,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한다.

 

Diesel 2ton 이란 어느 정도일까? 쉽게 생각하면, 살고 있는 12층 아파트 건물의 1/4 ~ 1/3 정도의 체적에 해당한다고 할까? 매우 많은 양이다. 기름의 냄새도 유해하지만, 기름은 얇은 막을 형성하여 확산됨을 생각할 때, 매우 넓은 지역에서 물은 공기와의 접촉을 차단당하여, 공기와의 접촉에 의한 산소를 획득하지 못한 매우 많은 수중 생물들이 죽으리라 생각한다. 안타까운 일이다.

 

COVID 19 에 더해진 재앙(災殃)이다.

 

그건 그렇고, 내가 하려는 말은, 우리는 내일을 바라보아야 한다는 것이다. 그러므로 post COVID 19 에 대하여 pre-marketing 을 위한 정치권의 행보가 필요하다는 것이다. 그러므로, 한국의 정치권 사람들은 COVID 19 의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나라들을 방문하여, pre-marketing 을 수행하여야만 한다. 무의도식(無意盜食)하며 놀면 뭐해?

 

그것이 나의 생각이다,

Russia 기름유출.pptm
9.30MB

 

 
 
 

서북의 바람

Kay 2019. 5. 29. 12:12

 

사람들은 대부분 높은 곳에 오르려 한다. 가장 높은 지위에 오르고 싶어하고, 가장 돈이 많은 사람이 되고 싶어하고, 가장 높은 산(Mt. Everest)의 정상에 서고 싶어하는 것이다. 그러나, 아무도 그것을 강요하지는 않는다. 스스로 그렇게 하고 싶어 선택한 것이다. 왜 그런가? 그것은 희귀하고, 위험하여 많은 사람들이 피하기에, 그렇게 함으로서 자신을 상당히 희귀한 존재로써 부각하고 싶은 때문이 아닐까?

 

그러한 욕구들은 상업등반대들을 활성화시키고, 많은 인원들로 구성된 상업등반대들이 weather window 기간 중 등반에 몰려 traffic jam 을 유발하고, 그렇게 유발된 traffic jam(교통정체)가 고산부의 thin air 에서 스스로를 위험하게 하는 것이 아닐까 생각하게 되는 것이다.

 

몇 관련한 사진들을 보다가 나는 미국 동북지역의 New Hampshire 를 떠올렸다. 그 주의 slogan ‘live free or die’ 였기 때문이다. ^^*

나는 무엇을 선택할 것인가?

 

 

고산부에서의 정체와 죽음.ppt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