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1. 1. 13. 17:45

 

2019 12월 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시에서 발병한 하여 '우한 폐렴' 이라 불렸으나, 후에 그 병원체가 MERS(Middle East Respiratory Syndrome)와 같은 코로나바이러스(의 신종인 것으로 2020 1 7일 밝혀져 세계보건기구(WHO)는 그 virus 의 명칭을 정하며, virus 이름을 붙일 때, 편견을 유도할 수 있는 특정 지명이나 동물 이름을 피하도록 한 원칙에 따라, 그 질병의 이름을 2 11 COVID-19 (Corona Virus Disease 2019)이라 명명하였다.

 

그 질병이 세계 여러 나라로 확산되자, 세계보건기구(WHO) 팬데믹(감염병 세계 유행)’을 선언한 것이 2020311일 이라니, 1년이 지났나 생각된다. 그 동안 많은 것들이 변하였다.

 

그 변화들 중의 하나가 ‘un-contact’의 생활화 이다. Mask 를 착용하고 손 소독을 잘하는 등으로밀폐(密閉)’, ‘밀접(密接)’, ‘밀집(密集)’을 피하는 것이다. 그래서 3(三密)을 피하려 유동인구가 줄고, 따라서 매출이 줄고, 이익이 줄어, 먹고 살기가 힘들어져 (연말·연초 소상공인 매출, 서울 40 %·경기 30 % 이상 감소하였고, 많은 소상공인들이 2021년 여름에는 폐업의 위기에 처할 것 같다고 한다. (COVID 19 vaccine 이 상용화되면, 상황이 좀 나아질까?)

 

그 변화들 중의 또 하나는 본의 아닌 COVID-19 의 확산이다. 원인불명의 확산도 많다고 그러고, 어떤 사람(Bonnie Watson Coleman, 미국, 75, , 하원의원)202116일 하원의원 회의 중 난입한 시위대를 피하여 긴급하게 대피하였다가 mask 착용을 거부하는 다른 의원들에 의해 감염되었다고 한다.

 

내가 말하려고 하는 것은, 우리의 미래는 매우 불확실하여 예측하기 어렵다는 것이다. 그러나 우리는 어떤 행위를 하기로, 또는 하지 않기로 할 때는, 그것이 어떠한 결과를 초래할지 예측하고 잘 판단하여야 한다는 것이다. 모든 것들의 결과를 예측할 수 없을지도 모른다. 그러나, 특히 그것이 다른 사람과 관련된다면 그래야만 한다.

COVID 19 _ 20210113.pptx
4.10MB

 

 
 
 

서북의 바람

Kay 2020. 7. 29. 08:21

 

나는 중국에 대해 잘 알지 못한다. 단지, 얼마 전부터 오랫동안 많은 비가 내렸고, 그 결과 계곡과 강의 수위는 매우 올랐고, 땅은 물러져 산사태도 발생하고 있다는 정도로 알고 있다. 산사태로 무너져 내란 돌과 흙은 계곡으로 흐르는 강물을 막기도 하는 모양이다.

 

내가 알기에 중국에는, 揚子江 黃河 珠江과 같은 몇 큰 몇 강들이 있다. 남쪽에 있는 양자강은 그 길이가 매우 길어 (6300 km) 흔히 長江으로 불리기도 하는데, 오랫동안 지속된 많은 비는 그것마저도 위협하는 모양이다,

 

그 중류 정도에 건설된 三峽댐은 상류로부터 몰려오는 빗물을 감당하기에는 무리가 있고, 방류하자니 하류의 武漢 南京 上海와 같은 도시들의 홍수가 예측되어 갈팡지팡(갈피를  잡고 이리저리 헤메임, 비슷한 말 : 우왕좌왕)’ 하는 것 같다. (몰려드는 빗물을 조금이라도 감소시키기 위하여 연결된 강의 제방을 폭파시키는 등 노력을 하였으나, 큰 효과를 보지 못하고 지금은 대규모의 방류를 하고 있다고 한다.)

 

하여튼, 우리는 느닷없이 발생할 수 있는 주변의 모든 가능한 재해들을 예측하고 대비하여, 그것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노력하여야만 한다. ‘갈팡질팡의 처지가 되어서는 안 된다.

 

 

-       慌里慌(황리황)

-       惶失(황실)

 

중국홍수 _ 20200728.pptx
4.29MB

 
 
 

서북의 바람

Kay 2020. 7. 14. 21:32

 

어떤 정치인은, 몇 사업들에 많은 투자를 해 단기적이며 가시적인 경제여건의 대전환을 이루리라 말한다.

-       data dam / 인공지능 정부 / smart 의료 infra / green remodeling / green energy / 친환경 미래 mobility / green smart school / digital twin / SOC digital / smart green 산단

-       https://news.v.daum.net/v/20200714142220403

 

너무 많은 외국어 때문인지, 그가 무엇을 말하는지 알기 힘드나, 애매한 표현으로 국민들을 현혹시키기 보다는 그냥 있는 것이 좋지 않을까?

 

나는 그의 말을 참고 버팁시다정도로 이해한다. ‘물에 빠진 사람은 지푸라기라도 잡는다는 표현도 있지만 똥 볼은 차지 말자가 나의 생각이다. 똥 볼을 차는 순간, ‘대책이 없어요라는 것이 폭로되기(만천하에 알려지기) 때문이다.

 

어떤 경제연구소는, 앞으로 더욱 힘들어지리라 예상한다. 앞으로 더욱 피팍하여 지리라는 의미이다. 상품의 수출(판매)은 줄어들고, service 의 수입(도입)도 줄어든다. 상품이 제대로 판매되지 않으니 가격을 낮춘다. , 소비자물가가 하락하는 것이다.

 

나는 경제분야의 전문가가 아니므로, 어떤 경제연구소가 제시한 예상 표를 보인다.

 

하여튼, 어제와 오늘은 다르고, 오늘과 내일은 다르다. 그것은 예측하고 대응하여야 한다. 더욱 굳게 허리띠를 졸라매고, 정신을 차리고, 눈을 부릅떠야만 한다. 精神一到 何事不成

 

향후 경제상황 예측 _ 20200712.pptx
0.15M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