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2. 3. 18. 02:01

 

오늘이 2022316일 이다. 그리고 오늘이 Russia Ukraine 을 침공한지 약 3주째 되는 날이라니, Russia 의 침공(侵攻)224일 새벽 일찍 시작되었는가 싶다. 어떤 사람들은 Ukraine 을 침공하여 동부의 Kharkiv 와 남부의 Kherson 에서 수도인 Kiev 로 향하는 Russia 軍과의 전투를 피하여 주변 국가 Poland Romania 로 피하고, 어떤 사람들은 Russia 軍에 격렬하게 저항한다고 한다.

 

이태리, 프랑스, 미국, 독일, 영국, 헝가리 등 주변 국가들은 주요 지형지물에 Ukraine에 대한 지원을 언급하기도 하나 스스로를 지키기 위하여는 스스로 노력하여야만 한다는 생각을 하게 한다.

 

들리는 소문에 의하면, Russia 의 전쟁전략은 진행에 따라 바뀐 것 같다. 초기에는 탱크(戰車) 등 우세한 전력(戰力)을 기반으로 Ukraine 의 군사시설을 조기 점령하여 속전속결하려던 Russia , Ukraine 가 지원국가들(미국, 영국 등)로 받은 대전차 missile ‘Javelin, NLAW’ 등으로 강력하게 저항하자, 민간을 포함한 모든 시설(병원 등)을 모든 대상을 무차별하게 공격하여 피해(어려움)를 크게 하도록 전략이 바뀐 것 같은 느낌이 드는 것이다.

 

관련한 몇 사진들을 보다가 야전에 노출된 병사들의 모습을 보았다. 하여튼 내 경험에 의하면 이 계절(겨울)의 날은 춥다. 북위 약 50도의 추운 날씨에, 황폐한 이 전장(戰場)에 내리는 겨울 비는 더욱 차갑게 느껴지리라 싶다. 부상당한 민간인들과 전장의 장병들이 추우리라는 생각에 방한복과 방한모를 생각하였다.

 

지금은 민간인들의 fashion 에도 많이 사용되지만, 지난날 20세기의 세계대전시 영국군인들은 바다와 야전(野戰)의 거친 기후를 견디기 위하여 굵은 모직포(毛織布) duffle 로 만들어진 toggle 을 많이 입었던 것 같고, 이후 인조섬유로 기능을 개량하여 현재의 야전상의(野戰上衣)로 이용하는 것 같다.

 

하여튼 2022224일 개시되었던 Russia Ukraine 의 전쟁과 관련하여, 2022314일로 계획되었던 Russia Ukraine 3차협상은 316일로 연기되었으며, Russia 측의 공세는 강화되었다고 한다.

 

어떤 매체들은 Russia 군이 Ukraine 의 수도 Kiev 의 도심에서 약 20 km 까지 접근하여 서로 대항하면서 시가전이 임박하였다고 전하기도 한다. 서로의 공격력과 방어력 강화를 위하여 제 3국의 동조를 구하기도 하는 것 같다.

 

내가 멀리서 진행되는 두 나라의 전쟁에 관심을 가지는 것은 우리와의 관련 때문이다. 두 나라의 전쟁으로 발생하는 인권의 문제도 있겠지만,

  • 그 지역과의 교역이 제약되어 석유 등 관련 자원가격이 상승할 수도 있다.
  • Russia 의 채무불이핼(디폴트) 가능성에 대한 우려이다.
  • : 2022316일 지불해야 할 이자는 1.17USD, 4월초 약 20USD
  • 핵무기를 포기한 Ukraine Russia 의 침공을 받았다는 내세우며 핵무기의 개발에 더욱 힘쓸 북한에 대한 우려이다.
  • 국가의 안보는 어떠한 우방(友邦)도 대행(代行)하지 않는다. (오직, lip service)

우크라이나 전쟁.pptx
1.80MB

 
 
 

서북의 바람

Kay 2017. 3. 24. 07:01

 

Asia Europe 의 중간에 동부(러시아 선호)와 서부(서유럽 선호)가 서로 다른 성향으로 내전을 하고 있는 Ukraine 라는 나라가 있는데, 2017 3 23 03:00 경에 그 나라의 한 탄약고 (Khakov Balakleya(발라클레야) 소재)가 폭발하였다고 한다. 이와 관련하여, 서로가 책임을 전가하는 권총쏘기가 한참이라고 한다. 권총은, 주로 근거리에서 사용되는 호신(護身)무기 이다. 권총을 쏜다는 것은, 자신을 지키기 위한 행위를 하는 것이다.

 

Balakleya 는 인구 약 3만 명의 마을이나, 2만 명이 긴급 대피하였다고 한다. 하여튼, 결과적으로 탄약고는 폭발하였다. 아직 그 피해의 정도가 구체적으로 전하여지지는 않았지만, 관련되는 모든 사람들의 안전을 바란다.

 

 

탄약고의 폭발 _ 우크라이나 _ 170323.pptx

 

 
 
 

카테고리 없음

Kay 2015. 1. 17. 22:45

 

Ukraine 에서 서로의 반대편 진영에 억류되어 있던 사람들이 자기의 진영, 2014 12 26일 가족들에게 돌아갔다고 한다. 불행 중 다행이다.

 

한편, 국제선거참관단은 우크라이나의 동부에서 독립과 관련하여 실시된 선거가 공정하였다고 하고, EU 선거를 부정한다고 말한다. 그 결과는 이웃나라 Minsk 에서 실시되고 있는 평화협상에도 관련되리라 생각하지만, 대체적 분위기는 아군피해무(我軍被害無)’ 또는 동부전선 이상 없음인 것 같다.

 

사람들의 관심은, France terror 에 대한 관심과는 사뭇 다르다.

 

이에 내가 느끼는 바는 아래와 같다.

-       아프면, 아픈 사람만 괴롭고 서럽지, 타인은 그 본인에 미치지 못 한다.

-       스스로 힘을 갖추어야 사람들의 그 영향력에 관심을 가진다.

(정승 집 개가 죽으면 문상이 줄을 이루지만, 정승이 죽으면 그 빈소가 허허롭다. 정승이 죽음으로 인하여 그 영향력이 없어지면, 사람의 인심도 변한다는 뜻이다.)

-       아생연후타살 (我生然後他殺)

스스로가 산 후에 타인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 (내가 우선이다)’ 는 뜻이니, 요즈음과 같이 경제적 어려움에는 더욱 그러리라 생각한다.

 

 

ukraine 의 포로교환.pptx

 

- 첨부파일

ukraine 의 포로교환.ppt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