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0. 10. 25. 04:26

 

나는 미국인이 아니다. 미국의 정치에 대하여 잘 알지도 못한다. 그러나, 얼마 후면 미국의 대통령 선거가 있다고 한다. 내가 미국의 대통령 선거에 관심을 가지는 것은, 그것이 대한민국의 안보에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미국은 대한민국에 상당한 군대를 파견하고 있으며, 그 미국의 군대는 대한민국의 안보에 상당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미국의 대통령 선거로 대한민국에 파견된 상당한 군에 대한 정책에 변경이 생긴다면, 대한민국의 안보 상황에 변경이 생길 수 있다. 내가 미국의 대통령 선거에 관심을 가지는 이유이다.

 

하여튼, 미국은 양당(공화당과 민주당)정치를 하고 있는데, 태평양과 대서양 해안지역은 민주당 성향이고, 내륙은 공화당 성향이라고 한다. 어느 매체가 전하는 현지 여론조사의 결과를 지도에 표시해본 결과도 그러한 느낌을 가지게 한다.

https://news.v.daum.net/v/20201020104611870

 

제법 미국에 대하여는 익숙하다고 생각하는 내가 머물렀던 지역을 지도에 표시해보니, 대체로 민주당 성향의 지역이었다. , 내륙의 성향(문화, 관습)에 미숙하다는 말이다. , 잘 알지 못하는 것이다. 어떠한 결과가, 우리에게 어떠한 영향을 미칠지 모르는 것이다.

 

오늘은, ‘Que sera, sera’ 노래를 들을까?

 

 

1950년대 중반(1956), 미국의 가수이자 영화배우인 도리스 데이(Doris Day)가 불렀던 ‘Que sera, sera’ 라는 노래가 있었다. 혹자는 그 노래의 제목 ‘Que sera, sera’ 가 의미하는 것이 포기의 심정으로 내뱉는 될 데로 되라인 듯 이야기 하지만, 아니다. ‘미래를 알 수는 없지만, 그렇게 바라고 추구(의지를 가지고 노력)한다면, 그것이 이루어질 테니 조급해하지 말라는 뜻이다. 그렇게 노력하라는 뜻이다.

미국지도 _ 20201021.pptx
0.43MB

 

 
 
 

서북의 바람

Kay 2020. 10. 19. 06:34

 

나는 Que Sera Sera 라는 노래를 들으며, 그 가사를 음미하기도 한다, Que Sera Sera 는 본래 서반아어 라고 한다, 그런데 미국 가수 Doris Day(1924년생, 2019년 사망)1956년 그 노래를 부르면서 Whatever will be, will be 라는 이름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내가 관심을 갖는 것은, 가사의 will 이라는 조동사 이다. 미래조동사는 shall 이라는 단순미래 조동사가 있고, will 이라는 의지미래 조동사가 있다. 그런데, 그 노래의 가사에서는 will 을 사용한다. 미래를 알 수는 없으나, ‘의지를 가지고 노력한다면, 그에 상응하는 성과를 얻으리라는 뜻을 전하는 것이라 생각한다.

 

그 노래의 가사는 아래와 같다.

 

          When I was a just a little girl, I asked my mother, what will I be
          Will I be pretty, Will I be rich,

          Here's what she said to me

          (Que Sera Sera, Whatever will be, will be, The future's not ours to see
          Que Sera Sera, What will be, will be)

          When I grew up and fell in love, I asked my sweetheart what lies ahead
          Will we have rainbows, day after day,

          Here's what my sweetheart said

          (Que Sera Sera, Whatever will be, will be, The future's not ours to see
          Que Sera Sera, What will be, will be)

          Now I have children of my own, They ask their mother, what will I be
          Will I be handsome, will I be rich,

          I tell them tenderly

          (Que Sera Sera, Whatever will be, will be, The future's not ours to see
          Que Sera Sera, What will be, will be)

 

 
 
 

서북의 바람

Kay 2020. 10. 1. 04:26

 

꿈꿀 수 있다면, 이룰 수도 있다(If you can dream it, you can do it)’ 라는 표현도 있고, ‘아는 만큼 보이고, 보이는 만큼 느낀다(知則爲眞愛 愛則爲眞看 看則畜之而非徒畜也)라는 표현도 있다. ‘소년들이여, 야망을 가지라 (Boys, be ambitious)’라는 표현도 있고, ‘영원히 살 것처럼 꿈꾸고, 오늘 죽을 것처럼 살아라 (Dream as if you’ll live forever, live as if you’ll die today)라는 표현도 있다. 그냥 간단하게 ‘knowledge is power’라고 표현해도 될까? ^^*

 

나는, ‘영원히 살 것처럼 (원대하게) 꿈꾸고, 오늘 죽을 것처럼 (열정적으로) 살아라 (Dream as if you’ll live forever, live as if you’ll die today)라는 표현의 근원을 잘 모른다. 혹자는 미국의 영화배우이던 ‘James Dean (1931~1955)’을 말하기도 하고, 혹자는 물리학자 ‘Albert Einstein (1879~1955)’을 말하기도 한다.

 

혹자는 ‘enjoy this moment(이 순간을 즐겨라)’ 의 의미로 이해하기도 하고, 혹자는 ‘Welcome to the jungle. I will survive (험한 세상의 악조건에도 불구하고, 나는 생존하리라).’의 결연한 의지의 의미로 이해하기도 한다.

꿈 삶 느낌.pptx
1.13M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