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2. 3. 19. 18:10

 

사람들은 무엇을 원하고 추구하는가? 내가 생각할 때, 그것은 행복한 삶이라 생각한다. 그렇다면, ‘행복한 삶을 위하여는 무엇이 필요할까?

  • 삶이다. (국방체계, 치안체계(경찰, 소방), 의료체계, 안전체계 등)
  • : 외세의 침공에서 살아 남아야 하며, 각종 질병과 재해들에서 살아남아야 한다.
  • 돈이다. (안락, 편의, 안전, 건강 등)
  • : 삶의 질을 제고하기 위해 필요한 돈(재물)을 확보하여야 한다.

 

2022 3 4일 오전에 울진군 북면 두천리(斗川里)’에서 시작된 산불은 약 14,222 ha 의 산림을 태우는 등의 여러 인적 물적 재해를 남기고 213시간 만에 진화(鎭火)되었고, 2022 224일 시작된 Ukraine 전쟁은 이제 임박한 시가전을 앞두고 있다고 한다. 내가 생각할 때, 정당들이 주장하는 그것들은 사람(선거인)들이 원하고 추구하는 행복한 삶과는 다른 것 같다. , 사람들의 바램과 현실은 다르다.

 

하여튼, 지난 202239일 대한민국 제20대 대통령을 선출하는 선거가 있었다. 그리고, 다음날 아침에 알려진 그 결과에 의하면, 후보들 중 둘이 각각 약 반(48.56 %, 46.83 %)의 득표를 하였으며, 그들 중 하나가 약 0.73 % (24만 표)를 더 획득하여 당선되었다고 한다,

 

그런데 선거의 결과를 보다가, 나는 양분된 득표율처럼, 정부가 수행하여야 할 주요사안에 대한 국민들의 뜻마저 양분되지 않을까 우려하였다. 어떤 후보의 주요 지지연령은 40대로 나타났고, 다른 후보의 주요 지지연령은 60대 이상으로 나타났으며, 둘은 지역별과 안보성향별도 큰 차이를 보였기 때문이다.

 

국민들은 후보들의 공약을 참고하여 정책을 결정하고, 정치인들은 그것을 수행하기 위한 방안을 결정하여야 한다. 그것이 각기 몫이다.

 

이제 정책은 결정되었고, 그러기 위한 선거는 끝났다. 서로 분열할 이유는 없다. 만약 무슨 불만이 있다면, 이제 어떠한 분열의 모습을 보이기 보다는 다음 선거를 기다려 각 개인의 의견을 제시하여야 한다.

20대 대통령선거.pptx
0.89MB

 
 
 

서북의 바람

Kay 2020. 12. 27. 12:27

 

며칠 전, 지인의 전화가 있었다. 그는 대통령의 지지도가 낮아지면 COVID 19 신규 확진자가 증가한다고 말하였다. 그런데 나는, ‘COVID 19 신규 확진자가 증가하면 대통령의 지지도가 낮아진다고 말하였다. 그는 그것이 그것 이지라고 말하였지만, 나는 아니다’ ‘다르다라고 말하였다.

 

무엇이 선행하는 독립변수이고, 무엇이 후속하는 종속변수 일까?

 

원인이 되는 다른 요인들도 있겠지만, COVID 19 의 확산과 vaccine 확보의 실패 등 현실을 부정하고 억지를 부리는 것은 지지도를 떨어뜨리는 주요한 요인이 되리라 생각한다.

: COVID 19 확산 이동 제한 경기 불황 종업원 감소 경기 침체 정부 지지도 감소

원인과 결과.pptx
0.24MB

 

 
 
 

서북의 바람

Kay 2020. 7. 29. 08:16

 

어느 매체가 어떤 여론조사 결과를 게재하였다. 그것을 보면서, 내가 느낀 것은, 사회가 양분화되고 있다는 것이었는데, 여론조사 결과의 두 가지 현상 때문이었다.

 

하나는, 연령대별의 차이이다, 18~49 세의 젊은 층에서는 긍정평가가 부정평가 보다 컸음에 비하여, 50세 이상의 젊지 않은 층에서는 긍정평가보다 부정평가가 더 크게 나타나고 있었다.

하나는, 지역별의 차이이다. 광주/전라 지역의 긍정평가가 86 % 임에 비하여, 대구/경북 지역의 긍정평가는 38 % 에 불과하게 나타나고 있었다, 부정평가를 보면, 광주/전라 지역의 부정평가는 10 % 임에 비하여, 대구/경북 지역의 부정평가는 54 % 로 나타나고 있었다,

 

그에 덧붙여, 최근 정부의 부동산 정책은 대체로 많은 (2/3 의 국민) 사람들에게 영향을 주지 못하고 있는 것 같다. 다른 표현으로, 정부는 그 사람들에게 오기스러운 뻘짓을 하고 있은 것이라 생각된다. 특히, 70세 이상의 기타 형태의 주택 소유자들을 흔드는 모양새로 느껴진다.

 

왜 그럴까? (知人은 이렇게 말한다. ‘우리가 이해하지는 못해도, 제 나름으로는 무슨 생각이 있겠지요,)

 

대통령지지도 _ 20200727.pptx
0.11M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