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0. 10. 29. 13:38

 

Africa 대륙의 가장 높은 산이라는 Mt. Kilimanjaro (5895 m)20201012(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그 산의 남동부에서 산불이 발생하여 약 10일 후인 20201021일 진화되었다고 전해진다. 그간 약 500 명의 많은 사람들이 높은 곳(약 해발 3000 m)에서 발생한 그 산불을 끄기 위하여 노력하였다고 하나, 많은 초목들이 소실(燒失)되었다.

 

첨부한 file slide #5 의 사진을 보니, (비록 산불발생 경로와는 다른 경로이지만, 고도는 크게 차이가 나지 않으리라 생각한다) 뒤로 관목 덤불과 풀들이 보여 그곳이 해발 약 3000 m 를 좀 넘는 고산관목림 지역고산초원 지역의 경계가 아닐까 생각한다. (산지식물의 수직적 분포는 고도와 위도의 영향을 함께 받는다.)

 

내가 말하고자 하는 것은, 자신의 순간적 방심이 다른 사람의 큰 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

 

 

예전에 이런 우스개가 있었다.

어느 오토바이 장사가 손님을 맞아 여러 방법으로 구매를 충동하였다고 한다. ‘model 은 매우 아름답습니다,’ ‘model 은 매우 편리합니다.’ 그리고, 손님이 오토바이를 구매하여 가면, 돌아서 이렇게 말한다고 한다. ‘, 과부가 하나 더 늘었군.’

 

우리에 익숙한 사지선답(四枝選答)’ 방식으로 문제에 접근하여 보자. 혹자는, ‘사지선답(四枝選答)’ 사지선다(四枝選多)’에 대하여 논하기도 하나, 내가 생각할 때는 사소한 것이라 생각하여 차치한다.

    그 오토바이 장사는 손님의 안전을 우선하였다.

    그 오토바이 장사는 손님 가족의 안전을 우선하였다.

    그 오토바이 장사는 가게의 수입을 우선하였다.

    그 오토바이 장사는 자신의 이득을 우선하였다.

 

 

이제 오토바이에 이어 킥라니(고라니처럼 느닷없이 툭 튀어나오는 전동 kick board)’ 가 더 높은 위험으로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 개인의 이동성(Personal mobility)’ 등으로 그럴듯하게 표현하기도 하지만, 내가 생각하기에 그것은 자신의 욕구(이득 등) 추구를 그렇게 포장하여 표현함에 불과한 것은 아닐까? ‘그냥 두면, 이 자연은 점차 무질서 해진다entropy 의 법칙을 모르기 때문일까?

 

위험이 빠르게 증가하는 세상이기에, 나는 (손주들을 포함한) 주변의 모두에게 조심 조심 불 조심. 꺼진 불도 다시 보자.’ 를 더욱 강조하여 말하고는 한다.

킬리만자로의 화재 _ 202010.pptx
2.29MB

 

 
 
 

서북의 바람

Kay 2020. 6. 14. 03:03

 

중국의 북경(北京)에서 무한폐렴(COVID 19)가 재현되고 있다고 한다. (2020612일 발생 18 : 유증상 11 , 무증상 7 ) 그 원인에 대하여는 알지 못하겠으나, 북경 중심부 펑타이(豊臺)구에 소재한 신파디(新發地) 시장이 근원으로 추정된다고 한다. 펑타이(豊臺)구에 신파디(新發地) 시장은, 농수산물과 축산물이 집결되어 판매된다고 하니 우리나라의 가락동과 노량진을 합한 것과 같을까? 하여튼 시장은 폐쇄되고, 방역조치가 취해지고 있다고 한다. 어느 매체는 이 시장종업원 1,940 명에 대한 핵산검사결과 517 명의 샘플 중 45명 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보도하기도 한다.

 

우리나라도 20204월 중순 이후 수그러지는 듯하던 무한폐렴은 5월 중순경 수도권을 중심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개인방역이 보다 강조된다. (참조 : 첨부 file slide #4)

 

두려워 랄 필요는 없으나, 결코 방심하여서도 안 된다. ‘조심. 조심, 불조심. 꺼진 불도 다시 보지.’

중국의 COVID 19 재현 _ 20200613.pptx
3.03MB
중국의 COVID 19 재현 _ 20200613.pptx
3.03MB

 
 
 

서북의 바람

Kay 2020. 5. 18. 14:02

 

경기도 광주시에 사는 베트남 남성(32)은 이태원 모 클럽(51일 방문)에서 COVID 19 에 감염

되었으며, 그곳 직장에서 함께 일하는 한국인 남성(43) 직장동료도 감염시켰다고 한다. 그는,

상이 나타나자, 그는 2020515일 경기도 부천시에 사는 지인을 통하여 부천시의 선별진료소

에서 검사를 받고, 2020517일 확진 판정으로 안성시의 경기도 의료원으로 이송되었다고 한

.

 

우리가 이러한 어려움을 가지는 동안 동성연애자들은 2020512일 기자회견을 하며 인권 운운

하기도 하였고, 그 일부는 검사를 절대 하지 말라고 선동하기도 하였으나, 그들은 스스로 검사를

회피하며 잠적할 수 있을지 모르지만, 그들에게 다른 사람을 감염시켜 위험에 빠뜨릴권리는 없

. 나는, 그들을 모두 죽여야 한다고는 말하지 않는다. 그러나, 그들은 스스로의 범법행위에 해당하

는 벌을 받아야만 한다고는 생각한다. (그들이 어떤 정치세력의 비호를 받든)

 

미국, 독일, 폴란드 등 에서는 2020516정부는 봉쇄령을 해제하라는 구호를 외치며, 사회

적 거리 두기에 반대하는 시위들이 있었다고 전해진다. 전해지는 사진을 보면, 시위참가자들의 상

당수는 mask 를 착용하지도 않았다.

 

하여튼, 등교를 앞두고 있는 우리는 모두가 손 씻기’ ‘mask 착용하기 등 개인방역 등에 더욱 조심

(操心)하여야만 한다.

 

무한폐렴 _ 200517 _ 경기 광주.pptx


동성연애자들의 기자회견.pptx


무한폐렴 _ 200517.ppt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