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1. 1. 5. 08:43

 

특히 고령자들에게 우울증을 증가시키는 202011월초부터 시작된 COVID 19 의 세번째 대유행이 수그러지지 않으며 vaccine 에 대한 관심들이 많아진다. vaccine 에 의한 예방접종으로 집단면역(集團免疫, herd immunity)을 추구하려는 것으로 생각된다. vaccine 이란, 약화된 virus 를 인체에 주입하여 같은 virus 에 대한 대항력(항체)를 형성시키는 것이다.

 

몇 개발된 vaccine 들은 각국들에 의해 확보(47/세계인구 : 78억 명의 약 60%)되어 202012월 중순 영국에서 접종이 시작되었으며, 한국도 상당량을 확보하기 위한 계약을 체결하였으며 20211분기말부터 접종을 시작하리라 생각된다.

 

하여튼, 78억명 중 면역력이 취약하여 vaccine 접종의 대상이 아닌 16세 이하가 (한국의 연령비중을 기준하여) 15 % 라 하고, 항체가 형성되는 확률을 약 90 % 라 한다면, 소요량이 76억명 분이라고 한다면, 소요량의 62 % 정도가 몇 국가들에 의해 점유된 것으로 추정된다. (한국의 출생률이 매우 낮다는 점을 고려한다면, 소요량의 약 2/3 정도일까?)

 

대부분의 vaccine 은 두 차례 접종(1인분은 2dos)을 하여야 하며 (Janssen(Johnson and Johnson)의 백신은 1), 항체가 형성되기까지 22일 정도가 걸린다고 한다. 그러므로 집단면역의 형성(사회인구의 약 70%가 항체보유)까지 공급의 일정이 중요하리라 생각하고, 그때까지 개인방역에 철저하여야 하리라 생각한다.

 

한국은 소요량을 약간 상회하는 정도의 vaccine 을 확보할 수 있으리라 하니 다행스럽다. 그러나, 북한과 나눌 정도는 아님에 유의하여야 한다.

COVID 19 _ 백신.pptx
0.71MB

 

 
 
 

서북의 바람

Kay 2020. 4. 9. 23:00

 

요즈음 무한폐렴이라는 전염병이 세계의 곳곳을 휩쓸고 있다고 한다. 84백만 명의 인구를 가진

이란은 202049일 지금까지 누적 확진자 66,220 , 누적 사망자 4,110 명으로 인구 백만 명

당 확진자 788 (0.8 %)을 보이고 있으며, 6.2 % 의 치명률(사망자/확진자)을 보이고 있으나,

유럽의 심각한 매우 국가들 (스페인, 이탈리아, 프랑스 등)에 비하여는 좀 나은 형편이며, 수그러드

는 모양새도 보여지는 것 같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란은 대통령까지 나서 종교 축제의 간소

사회적 거리 두기를 강조한다.


그들에 제시하는 숫자만 보았을 때는, 우리 보다는 약 3~4 배 정도 더 심각하다고 느껴진다.

 

아직 (집단면역의 효과가 나타나기에는 멀었으므로) 판단하기는 어려우나, 집단면역으로 방향을 잡

고 있다는 Sweden 의 향후가 궁금하다. 몇 의료인들과의 대화에서는, 그들이 선택한 집단면역은

매우 위험한 결정이라고도 하지만, 그들의 말처럼 변수가 많으니 ‘Let’s see what is happen’ 의 호

기심을 가지게 된다.

 

하여튼, 내가 하려는 말은 이렇다.


물론, 고령이 되어 면역력이 떨어지고 기저질환이 있는 경우 치명률이 매우 높다. 그러나, 젊음이

전염병의 방탄조끼는 아니다. 그러므로, 항상 조심하여야만 한다.

- 조심 조심 불조심, 꺼진 불도 다시 보자.

 

무한폐렴 _ 200409.pptx


- 첨부파일

무한폐렴 _ 200409.ppt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