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1. 11. 2. 09:03

 

중국의 남쪽에 인지나반도(peninsula of Indo-China)’가 있고, 그 반도에 태국(泰國, Thailand)라는 나라가 있다. 그 태국이라는 나라는 말발굽 모양으로 북쪽과 동ᆞ서쪽이 산악지대이고 (동쪽 : Khorat Plateau), 중앙부는 저지대로 계곡을 지나 본류 짜오 프라야(Chao Phraya)’강을 통하여 남쪽의 방콕(대도시, 수도)과 태국만(Gulf of Thailand)으로 향한다.

 

하여튼 그 지류의 하나인 ‘Pa Sak’강은 방콕에서 북쪽으로 약 100km 떨어진 ‘Ayutthaya(고대 태국의 수도)’ 근처에서 본류 짜오 프라야(Chao Phraya)’강과 합류한다. 그런데 그 합류점 근처가 범람하여, 사원들이 잠기는 등 큰 피해가 예상되는 물난리(홍수)가 발생하였다고 한다. 10년전 (2011)에 있었던 홍수를 기억하게 한다.

 

그런데, 물난리의 피해 속에서도 논타부리(방콕의 서북쪽 외곽, Nonthaburi)’Chao Phraya 강변에 있는 어떤 가게는 범람하는 물 속에서의 영업으로 명소가 되었다고도 한다. ^^* 어떤 방문객은 근처를 지나는 배에 의하여 넘실대는 들이닥치는 파도에서의 식사를 ‘hot pot surfing’ 이라 부르며 새로운 경험이라며 즐거워했다고 한다.

 

 

한국에서도 위기를 기회로 전환하려는 비슷한 예가 몇 있다. COVID 19 와 사회적 거리두기로 screen golf 등의 실내 운동연습장(가게)에 손님(방문자)이 줄어 공간이 비자, 손님(방문자)에게 보다 넓은 실내 운동연습 공간을 제공하는 것이 그 가게의 concept 이어 일부러 손님을 제한하는 양 선전하며 내세우는 것도 그 하나이다.

 

내가 말하려는 것은, 거의 모든 경우에 위기와 기회는 공존한다는 것이다. 그러므로 닥친 위기는 무엇이며 그것을 어떻게 기회로 전환할 것인가 노력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태국의 홍수 _ 2021.pptx
2.46MB

 

 
 
 

서북의 바람

Kay 2018. 12. 29. 09:41

 

北部 태국(Thailand)과 라오스(Laos)의 국경지역에서 시작하여 으로 흐르는 Nan river , 태국의

앙부인 ‘Pak Nam Po(나콘사완, Nakhon Sawan)’에서 水量이 더 많은 Ping river 와 합류하여 짜오프

라야(Chao Phraya) river’로 이름을 바꾸어 360 km 정도 으로 흘러 Bangkok 을 거쳐 Gulf of Thaila

nd 에 이른다.

 

내가 멀리 있는 다른 나라의 강에 관심을 가지게 된 이유는, 2018 12 2510:210 경 나이든 두

한국인((76), (68))이 부부동반으로 태국의 ‘Water Land Golf Resort and Spa’ 라는 CC 에서 g

olf 를 하며 이동 중 사고로 Nan river 에 빠져 사망(死亡)하였다는 소식에 그곳을 알아보려 하였던 것

이었다.

 

Nan river Ping river 와 합류하기 전인, Bangkok 에서 으로 약 350 km 정도 떨어진 곳에 핏사

눌록(Phitsanulok)이라는 도시(Phitsanulok 州都)가 있고, 그곳에서 다시 으로 약 35 km 정도

를 더 가면 ‘Water Land Golf Resort and Spa’라는, 을 건너 오가며 golf 를 하는 golf club 이 있는

, 특히 한국사람들이 그곳을 찾아 쉬고는 한다고 한다. 이번 사고도 그렇게 강을 건너던 중 발생한

모양이다.

 

사고는 언제, 어디서나 발생할 수 있다. 그러므로 항상 조심하여야만 한다. 조심으로 모든 사고를 다

방지할 수는 없겠지만, 사고는 최소화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Nan river, Thailand.pptx

 

- 첨부파일

Nan river, Thailand.pptx  
   

 
 
 

서북의 바람

Kay 2018. 7. 11. 08:44

 

2018 6 23일 태국 북부의 치앙라이지역의 한 동굴에 들어갔다가 갑작스러운 폭우로 동굴이 침수

되며 실종되었던 청소년 13명이 2018 7 10일 모두 구조되었다 한다. 사고가 발생한지 17일 만이라

생각된다. 그들이 발견된 것이 사고발생 9일만인 20187 2일 이라니. 발견된 지 8일이 경과하였다

생각한다. 다행스러운 일이다. 그들의 구조를 위해 애쓴 모든 사람들에게 나의 마음을 전한다. 특히, 실행

되지는 않았으나, plan B 또는 plan C 를 위하여 애쓴 사람들에게 더 큰 박수를 보낸다.

 

그런데, 그 청소년들이 있던 발견된 지점에 대하여 매체들은 서로 다르게 전한다. 대체적으로 동국입구

에서 약 5 km 지점 이라고 전하나, 어떤 매체는 동굴입구에서 약 3.2 km 지점이라고 한다.

http://v.media.daum.net/v/20180710212144995

 

내가 알기로 실종자 수색 basecamp 의 위치가 동굴입구에서 약 2 km 지점에 있고, 실종자들이 구조되며

BC 까지 이동하면서 잠수한 거리가 약 1.3 km 이고, 걸은 거리가 약 600 m 라니 최소 4 km 는 될 것 같

은데 (나는 약 4.5 km 라고 표현한다), 그 매체가 3.2 km 를 내세우는 이유는 무엇일까?

 

내가 말하자고 하는 것은, 두 가지 이다.

첫째는, 사실은 스스로에 의해 확인되어야 한다는 것이고

둘째는, 다른 사람들은 스스로가 생각하는 것 만큼 다른 사람에 대해 관심을 가지지 않는다는 것이다.

           다른 사람들의 눈에 어떻게 보일까?’하고 예민해하지만, 대부분 다른 사람들은 쳐다보지도 않는다는 것   이.

 

그럼에도 불구하고, 스스로의 가치를 유지하고 발전시켜야만 한다.

 

 

동굴에서의 구조작전 _ 태국 _ 180708.ppt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