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0. 6. 2. 14:25

 

현재는 외국인 약 2.5만 명을 포함하여 총 인구가 약 70만 명인 제주도는 1946년 전라남도에서 분리되어 되었으며, 그에 북제주군과 남제주군이 생겼고, 1955년 북제주군 제주읍은 제주시가 되었다. 다음해인 1956년 남제주군의 서귀면은 서귀읍이 되었고, 1981년 서귀읍은 서귀포시가 되었으며, 2007년 제주도는 제주특별자치도가 되었고, 옛 북제주군은 제주시로, 옛 남제주군은 서귀포시로 통합되어 오늘에 이른다.

 

하여튼, 그러한 제주도 복동쪽에 우도라는 풍광이 좋은 작은 섬(총 인구 : 1,838 )이 있고, 본 섬과도 가까워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다고 한다. 어떤 이는 손에 닿을듯한 맑은 푸른 바다가 있는 땅 머리라 하는 지두청사(地頭靑莎)’를 그곳 풍광의 으뜸을 치기도 한다. 우도봉(쇠머리오름, 132 m) 그 언덕에 꼭대기쯤에 등대(우도등대)도 있다고 한다.

 

그런데, 그 기슭이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한 레저용 사륜차(ATV)’ 영업으로 점차 훼손되고 있다고 한다. 아름다운 풍광에 관광객들이 모리고, 그들을 대상으로 영업을 하는 사람들이, 그 아름다운 풍광을 훼손시키고 있다고 혹자는 지적한다. 아름다운 풍광을 잃으면, 관광객들의 발길은 끊이고,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한 그 영업은 중단되리라 생각한다.

 

오래 전, 내가 직장생활을 할 때, 소홀한 관리로 자원을 방치하면, 나의 직장선배는 나에게 이렇게 이야기 하고는 하였다. ‘당신, 이박 삼일 장사하고 말 거 예요?’

우도의 훼손 _ 200529.pptx
9.71MB

 
 
 

서북의 바람

Kay 2019. 8. 28. 16:00

 

장군봉(將軍峰)이라는 명칭을 가진 봉우리는 전국의 여러 곳에 있다. 그러한 장군봉이 경상남도 거

창군에도 있는데, 소백산맥을 이루는 우두산(牛頭山)의 한 봉우리(해발 약 950 m)를 그렇게 부른다

고 한다. 지도에 의하면, 해인사(海印寺)에서 가까운 것 같다.

 

나는 그 분야의 전문가가 아니므로, ()과 봉() 그리고 대()의 차이를 명확하게 구분하여 설

명할 수는 없으나, ()은 여러 개의 높은 봉()을 가지는 지형이고, ()는 평지보다 높아 멀리

바라볼 수 지형을 말하는 것은 아닐까라고 막연하게 생각한다. (산괴(山塊)도 고려하여야 할까?)

 

어떤 사람은, 사전을 찾아보면 각 단어의 뜻을 이렇게 설명한다고 하나, 나는 찾아보지 못했다.

  • () : 평지보다 높이 솟아있는 땅의 부분

  • () : 산에서 높이 뾰족하게 솟은 부분

  • () : 높게 두드러진 평평한 땅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isomail&logNo=221187684887

 

그건 그렇고, 얼마 전인 20196월 중순 우두산 장군봉의 정상 표지석이 없어졌으며, 수색하던 사

람들은 그로부터 2달이 넘은 2019823일에 근처의 가파른 절벽 밑에서 파손된 표지석의 잔해

(殘骸)를 발견하였다고 한다.

 

나로서는, 누가 언제 그것을 훼손하여 버렸는지는 알 수 없으나, 그렇게 함으로서 산이 더 아름답고

안전해져 다른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리라 생각하기는 어렵다.

 

우두산 장군봉.pptx


- 첨부파일

우두산 장군봉.pptx  
   

 
 
 

서북의 바람

Kay 2019. 5. 15. 12:12

 

어느 글을 보다가 웃었다. 그 글은 음주운전과 사고에 관한 것이었지만, 함께 보여진 그림도 이상하

, ‘추격전 ~’ 이라는 제목으로, 이상한 왜곡을 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20195 13일 게재된 글에 의하면, 서울의 강남에서 사고가 났다. 그 원인은 음주운전이었다.

런데, slide #2 3번 사진 이후에 대하여 좀 더 주의하여 볼 필요가 있다. 사진 3 에서 보여진 충돌에

, 차는 손상되었고, 운전자로서 통제할 수 없는 상황에 접어들었다. ‘? ? 왜 이러지하는 당황과

안타까움만이 있었을 것이다. slide #3 의 사진 5 는 차의 손상을 더욱 심하게 하였다.

 

이러한 현상을 자신의 이해할 수 있는 바 (범위내) 의하여 이해하고 기술(記述)하려는 것이 빗나간

행위이다.

 

충돌에 의한 차량의 손상을 어떻게 아느냐고 질문할 수 도 있다. 그런데, 나는 그러한 상황을 경험하

였기에 안다. 고속도로에서 주행 중 중앙분리대에 비스듬하게 부딪혔고, 그로 인해 조향(操向) 등 차

량의 거의 기능이 운전자의 통제범위를 벗어났다. 내가 운전하던 차량은 원운동을 하며, 후진하여 도

로 가장자리의 층()이 진 부분으로 올라갔다. 사고차량의 움직임은, 내가 경험한 것과 같았다.

 

사진 3번의 충돌에서, 바퀴의 축은 심하게 훼손되었을 것이고, control unit 가 손상되었으리라 생각한

.

 

나는 음주운전을 권장하려 하지 않는다. 음주운전은 피하여야 한다. 그러나, 모르는 바를 아는 척해

서도 안 된다는 것이 나의 생각이어서, 이를 바로잡아 말하려 한다.

 

 

음주가 부른 교통사고.pptx

 

- 첨부파일

음주가 부른 교통사고.ppt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