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 가면서...

땅콩 2022. 6. 20. 18:02

 

아파트에 단체 카톡 방이 있다.

아파트 세대가 1,700세대라는데 가입되어 있는 사람이 1천 명이 넘는다니 어마어마한 숫자다.

이런저런 사건으로 조금 불편한 일들도 있지만 가끔은 잃어버린 물건도 찾아주고 아이들이 놀이터에서 놀다 두고 간 소품들도 챙겨 사진으로 올려놓으면 엄마들이 고맙다며 인사하고 챙기는 일도 있으니 그리 고약한 것만 있는 것도 아닌 것 같다.

또 시골에서 가져온 농산물을 팔기도 하고 단체 공구도 해서 생선을 싸게 구입하는 일도 더러 있기도 하고 또 집에서 사용하지 아니하는 물건들을 나눔 하기도 해서 서로 필요한 사람들이 가져다 사용하기도 하니 좋은 일들이 더 많은 것 같기도 하다.

나도 셋째 손주 탄생에 기저귀를 친구가 보내줬는데 손주가 사용하는 제품과 달라 사진과 함께 올렸다

어느 엄마가 저 받아도 될까요? 하고 답을 달았기에 현관 앞에 내어 놓았더니 음료수를 문에  놓고 가지고 가셨던 일도 그리 기억에 나쁘지 아니했다.

 

얼마 전에 단체방에 "월요일 계양산 가실 분 계시면 함께 가요"  하고 카톡방에 올렸다.

여섯 사람이 함께 가자며 답을 달았다.

그중의 두 사람은 시간이 맞지 아니해 다음에 함께 하기로 하고 4명은 만나는 장소와 시간을 정했다

5월 22일 월요일 10시 우리는 만났다.

가볍게 계양산을 등산하며 나이가 나오고 바로 언니부터  동생의 서열이 생겼다.

공연히 처음 어울려 불미 그런 일이 생기는 것 아니냐며 말리는 남편과 아들 딸들의 걱정이 있었노라며 우리는 함께 웃었다

이번 주까지 5번의 산행을 하며 재미있는 친구 관계가 되었다

좋은 정보도 많이 얻었다

정말 집 가까이에 구청에서 운영하는 배드민턴 장이 있는데 구민은 공짜란다.

지난주부터 월요일 10시는 산행을 하고 목요일 10시는 배드민턴을 친다.

 

무엇보다 남편들이 많이 응원해 준다.

한 집은 밥을 같이 먹어야 진정한 친구가 된다며 아내에게 밥을 한 끼 사라 했다며 다음 주 산행 후에는 가벼운 점심을 먹을 계획도 있다

사람 관계가 제일 어려우니 조금 더 함께 해야 알겠지만 그리 나쁜 것 같지는 아니하다.

우리 집 남편님은 저녁에 운동 하자며 괴롭히지 아니해 너무 좋다며 엄청 좋아한다.

이전 댓글 더보기
같은 아파트에서 살고 있으니
이런 저런일로 서로가 필요한
것들 나누면서 그런 카톡방도
젊은엄마들 특히 애들 어린집
엄마들에겐 참 좋겠다 싶네요.

잘되었네요. 같은 아파트에서
비슷한 또래끼리 만나서
그렇게 교제를 하다보면
친해지고 친구가 되는게지요.
운동도 할 수 있고 잘하셨어요.
너무 좋아요
남편과 아들 딸들의 걱정도 같은 아파트 몇동 몇 호가 공개 되어 있으니 문제 없구요
일 주일에 두 번씩 운동을 합니다
이제 운동 부족 염려는 아니한답니다.
가입 인원이 천명이 넘는다니, 정말 단합이 잘 되는 아파트입니다.
너무 많은 인연을 만들지 말라고 하지만,
저도 이즘에 만난 인연이 좋습니다.
물론 좀 더 두고 봐야겠지만요.
서로 공구하고 나눔하고 글 읽으며 므훗해 웃습니다.
우리 다섯명이 뭉치고 나니 함께 하고자 연락이 올라 오더라구요
제가 추진 했으니 답을 해야 하는데 너무 많이 연결되면 걱정 할 일이 있을까 그냥 이렇게만 움직입니다
저도 많은 연결고리 무섭답니다.
아파트 카톡방이 아주 유용할 것 같습니다~~
지금 현재는 단점보다 장점이 많답니다.
여러모
좋은 일들로만 가득 가득 !!! 8공

아파트 단체카톡방 가입
대축하 드립니다 ~ ^^
고맙습니다.
단지네 단톡방 참 좋네요
소소한 문제도 해결하고
한마음으로 함께 산행도 하고
물론 사람이 많아지면 문제도 생기지만
그건 그거고
장점과 단점 보여요
내게 필요한 것들만 챙기고 다른 것들은 그냥 넘긴답니다
단지가 엄청 큰가 봅니다.
이런 단톡방이 운영만 잘 된다면
서로 취향이 맞는 이웃끼리
같은 취미를 즐기기도 하면서
친목도 다질 수 있어서 참 좋을 것 같아요.
특히 코로나로 단절된 이웃들과 다시 관계를 맺을 수 있어서
참 다행스럽네요.
이번에 단체 카독의 장점을 최대한 누린겁니다
가까이 친구들을 만들었으니요
모두 좋아합니다
일주일에 두 번은 함께 가볍게 운동합니다
아직은 장점이 많답니다.
같이 산에도 오르시고 홀로 오르는 것보다
훨씬 안심하는 산행이기도 할 듯하네요...ㅎ

단톡방의 효능이 백배 발휘되는군요...ㅎ
살기 좋은 아파트예요...ㅎ
이런 생각 왜 이제 했는지 모르겠다고 다들 한 마디씩 한답니다
혼자 다닐 때 보다 안심도 되구요
같이 움직이는 일들이 조금씩 생기고 하네요
사람 관계라 이찌 될지 조금 걱정도 안고 간답니다.
정말 바람직한 단체 방입니다.
요즘은 사생활이니 어쩌구 하며 기피를 한다는데
아주 운영을 잘 하시네요.
그리고 땅콩님이 산행하실 분 찾아 글 올리니
이렇게 친구도 만들고 함께 운동을 하며 친목과 건강도 지키고....
장점 잘 살려서 오래오래 인연 이어가시기 바랍니다.

비가 내려도 배드민턴 친다네요
오늘이 목요일이라 10시에 배드민턴 치는 날이랍니다
비가 내리기에 어찌 하려나 의견 올렸더니 실내서 치는 것이니 하자랍니다
월요일 10시는 산행 목요일 10시는 배드민턴...운동에 부족함이 없어졌답니다.
푸르름이 참 좋습니다
그 많은 사람들이 카톡방에 묶였다는 것도 신기하고
좋은 소통 창구가 되는 것이 부럽네요
분실물을 신속하게 찾을수 있어 젊은 엄마들이
정말 좋겠단 생각드네요
산행 친구들이 묶였으니 더 즐거운 산행이 되겠군요
건강관리는 덤이구요
좋은 소식입니다

퇴근후 주 3회 라인댄스 오가는 길 1시간
운동 50분 좀 지쳐
피아노는 잠깐 쉬었다 가려해요
대단합니다
직장인 일 때 나는 아무것도 못했답니다
출퇴근만이 전부 였지요
해바라기님은 출퇴근이 가깝기도 하지만 가깝다고 모두다 퇴근 후의 시간을 열정으로 보내지는 아니합니다
요즘 계양산 다니기 너무 좋아요
다음에 계양산 하루 가자요
계단이 아닌 숲으로 된 둘레길이 있답니다.
무더워
지는 오늘 날씨~

장마가
온다고도 하니;;

또다른 걱정이
새들이나~ 사람들에게도

가물어도
장마가 와도~

이래저래
다~ 걱정입니다;;
그래도 지금은 장마도 반가운 때 같습니다
너무 가물어서요
필요한 곳에만 필요한 만큼...제가 너무 욕심 사납습니다.
좋은 삶의 모습을 봅니다.
더 불어 사는 의미를 부여해 주는 좋은 글 입니다.
고맙습니다.
좋은 동네에 사시는군요
사람사이는 베푸는만큼 얻는다니
땅콩님의 배려로 더욱 돈독해지는 것 같네요
늘 즐거운 날 되시기 바랍니다
좋은 동네라기 보다 같은 생각의 사람들이 많은가 보지요
좋은 사람이 많다는 것은 어디에 서나 느끼는 일이잖아요
산행 하는 월요일 ..비가 오실 것 같습니다.
땅콩님 안녕하세요
매주 월요일마다 계양산
산행하는 친목 입니까요
아주 좋은 친목 입니다
친목까지는 아니구요
요일과 시간을 정해서 그 시간에 별일 없으면 모인답니다
그럼 함게 계양산을 오른답니다
계양산은 정상을 오르는 코스가 정말 많더라구요
이제 다 올라 보려구요.
땅콩님. 행복가득 하신 화요일 되십시요~!
감사히 보며 하트 올립니다~^^*
고맙습니다.
인터넷 상으로 아무리 다정한 이야기를 나눈다
할지라도 결국 홀로 고립되어있는 마음은 어렵고
외로움을 가슴에 품고 살게 됩니다.
만남이란 것이 얼마나 큰 행복을 주는 것인지는
직접 만나 마음을 나눈 후에야 알게 되지요.
박수를 보냅니다. 항상 행복하시기 바랍니다.


굿뉴스코 해외봉사를 다녀온 학생들의 말을 들어
보면 '내가 얼마나 부족한 사람인가를 깨닫고 주변
사람들에게 해가 될까봐 조심스러운 마음을 갖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무언가 좋은 결과를 만들어 자신이 한 일들이 좋은
인상으로 남아 많은 칭찬을 드드고 싶은 마음을
갖는 것은 오히려 당연한 생각이겠지요

그러나 진정한 봉사는 잘 하는 것이 아니라 한께
하는 것을 배워 돌아와 많은 사람들과 잘 어울리는
긍정적인 사람이 되어 있는 자신을 발견하는 것입
니다. 자신을 발견한 사람들이 많아질 수록 우리의
미래도 그만큼 밝아지는 것이라 생각됩니다.
감사합니다. 잘 보았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언제나 혼자입니다
함께 있는 그 시간에도 순간은 혼자랍니다.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모든 일들이
잘~풀리시고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고

즐거운 시간
가득
하시길

기원합니다.

❤Happy day
고맙습니다.
우와~
저까지 힘이 솟는 것 같아요 진짜
우리 아파트는 6동인데 그런 건 없는 거 같아요 ㅎㅎ
산행에 배드민턴에
헬스는 안하시나요 이젠
헬스는 먼저 3개월 알바 하면서 정지 스톱 했습니다
중지 되어 있는 회원권 4개월은 아파트 단톡방에 필요하신 분에게 드렸습니다
요즘 월요일 산행과 목요일 배드민턴으로 운동이 딱 맞는 것 같습니다
요즘 새로운 아파트 동무들과 너무 재밌답니다
여자들의 수다도 한몫이고 또 여러가지 도움도 많이 된답니다.
아파트의 단톡방을 너무 잘 이용하고 있답니다.
그럼요 자주 만나는 사람이 일가 친척보다 낫다고 했지요.
그런것 같습니다
자주 만남이 친구가 되는 것 같습니다.
불로그 벗님!
안녕하세요?
장맛권에 무더위에 불쾌지수가 높아집니다.

컴 앞에 앉아 컴을 하며 손등을 봅니다.
욕심의 흔적일까요?
주름이 슬프게 합니다.

살아온 날 보다
살아갈 날이 짧음을 어이하리오,
그래도,
늘 푸룬 마음으로 님들과 교류하며 올리신 작품들을 감상한답니다.
늘 가내의 평화를 기원드리오며 다녀갑니다.

인연에 감사드리며 ...
한문용 드림
고맙습니다.
그렇게 알콩달콩 살아가는 삶이지요.
더위도 피하고 건강도 챙기고...
너무 좋습니다
새로운 친구들과의 산행이요
모두가 새롭게 이사하고 친구 없이 지내다가 같은 생각의 사람들이 모였으니요
지금처럼 오래 연결되는 좋은 친구들이 되기를 바란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