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백반맛집 / 김포 한정식 / 김포 수연

댓글 54

경기,인천맛집

2021. 3. 31.

                                                                김포백반맛집   김포 한정식    김포 수연

 

 

얼마 전 주원이 외할아버지와 둘이 이른 점심을 먹으러 들렸던 김포 수연입니다.

둘 다 아침은 걸렀고 안사람들이 몽땅 병원행이라 혼밥 신세의 처량한 노년들 ㅎㅎㅎ

김포의 블친께서 소개해 주신 집이라 메모해 놓고 기다렸던 집이죠.

마침내 기회가 왔네요 ㅋ

 

 

김포 수연 한정식은 김포5일장이 선다는 김포시외버스터미널(북변환승센터) 옆 공영주차장 바로 앞에 있습니다.

꽤 오랫동안 김포분들의 사랑을 받아온 집이라고 하는데 인근 풍경이 올드해 보이기는 합니다.

간판에 한정식이라고 거창하게 써 있지만 실제로는 백반집, 약간 고급스러운 백반집입니다.

바로 뒤에 역시 블친님에게 소개 받은 옛날손칼국수 집도 보이네요.

기회 되면 여기도 한번 가봐야죠 ㅎㅎㅎ

 

 

 

내부는 온돌방뿐이라 모두 좌식 테이블입니다.

상당히 고풍스러운 느낌이 드는 집인데 조금 이른 시간이라 한산하더군요.

나올 때쯤 되니 한 테이블, 한테이블 손님들이 들어오는데 꽤 이름이 나긴 했구나 생각이 드는 집입니다.

 

어딘가엔 있었겠지만 메뉴판을 못 봤습니다.

이 집은 한정식(백반) 단일 메뉴로 1인분에 10,000원(2인 이상)입니다.

포장판매는 음식 테이크 아웃이 아니고 각종 식자재들을 팔고 있습니다.

간판에는 도시락이라고 쓰여는 있던데 백반집이니 포장 판매가 쉽지는 않겠네요.

김포쌀을 쓰고 김치는 직접 담아 쓴다는군요.

 

김포 수연의 한정식 2인분 상차림입니다.

오래간만에 일어서서 항공사진도 찍어 봅니다.

양념은 빼고 반찬 11가지에 된장찌개와 조기 한 마리가 나오는군요.

물은 보리차입니다.

 

 

 

 

 

 

 

 

 

 

 

 

 

잠시 반찬을 살펴보면 봄을 대표하는 쭈꾸미숙회부터 양념게장, 어리굴젓, 조기 

도라지 무침과 상추 무침,청포묵과 전, 버섯요리에 김도 있습니다.

반찬들이 집밥 반찬 같고 참 괜찮습니다.

이 집이 사람들에게 인기가 있는 이유를 알겠더군요.

조기(아마도 부세겠죠?)가 큼직하긴 하지만 두 사람에 한 마리가 나오니 모양새도 그렇고 먹기가 나쁘네요.

조금 작은 걸로 1인 1마리를 주면 어떨까 싶기도 합니다.

 

 

 

김포쌀로 짓는 밥도 맛있지만 된장찌개가 단연 발군의 맛이더군요.

두부가 들어가 있는데 아주 맛있게 잘 끓여 왔습니다.

 

쭈꾸미 데친 것을 밥 위에 놓고 먹은 사진이 끝이네요.

요즘 사진을 대충 찍는 습관도 생겼고 잘 안 나오는 사진도 많고 큰일입니다. 

 

주원이 외할아버지께서 아주 맛있게 잘 드셨다는군요.

김포 사신지 20년이 다 되어 가시는데 매번 노병 소개로 식당을 다니신다고 고맙다고 하시는데

다 취미나 습관의 차이일 뿐이고 대신에 사돈은 한학과 역사에 대단한 조예가 있으십니다.

노병은 먹고 마시는 거 ㅎㅎㅎ

 

김포 백반집 김포 수연

부담스럽지 않은 가격에 집밥 같이 편안하게 식사를 할 수 있는 집입니다.

다만 노병에게는 살짝 아쉬움이 남던데 밥상이 너무 커서 그랬던 걸까요?

김포 5일장도 보실 겸 한번 들려 보실 만한 집입니다 (김포장 2일, 5일)

 

 

 

김  포    수    연

 

김포시 북변동 284-11 ( 중구로 79 )

0 3 1 - 9 8 4 - 2 8 0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