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중앙시장맛집] 손님들에게 행복을 주는 맛있는 칼국수 집 .... 홍두깨 손칼국수

댓글 119

안양,군포,의왕

2012. 9. 7.

 

 

 

 

 

 

 

 

안양 중앙시장 안에 있는 손칼국수 집으로 유명한 집입니다.

이미 아실만한 분들은 다 알고 계시는 곳이지만 노병은 처음 다녀 왔습니다.

 

 

 

 

 

 

 

주일날 이른 아침이라 그런지 줄을 서 있는 모습들은 보이지 않는군요.

혼자 다닐때는 사람 많은 시간은 가급적 피하게 됩니다.

 

 

 

 

 

 

 

야채 손질 등 하루 영업 준비들을 하고 계시는군요.

저 많은 파들이 오늘 하루 다 사용되는 모양이지요?

 

 

 

 

 

 

 

 

역시 매스콤 탄 흔적이 보입니다.

연예인 싸인은 타일에 그냥 썼으니 맞는거겠죠? ㅎㅎㅎㅎ

 

 

 

 

 

 

 

김치는 직접 가져다 먹어야 합니다.

남기면 벌금이 2000원이라니 조심 하시구요 ㅎㅎㅎ

부페나 이런 반찬을 셀프로 가져다 먹는곳에서는 남기지 않을만큼

조금씩 여러번 가져다 먹는게 상식이지만 정말 안지키는 사람들이 꽤나 많지요.

모든 음식은 500원을 더 내면 곱배기로 줍니다.

 

 

 

 

 

 

 

 

김치도 맛있고 다대기도 비쥬얼이 아주 좋습니다 ^^

다만 매콤한것을 좋아 하시지 않는 분들께서는

다대기는 넣지 않으시거나 중간 정도에 조금만 넣어 드셔 보신 후 드시길 ~~~~

 

 

 

 

 

 

 

 

 

칼제비가 나왔습니다.

약간의 파,호박 그리고 김가루가 들어가 있네요.

곱배기가 아닌데도 커다란 그릇에 양은 상당한 편입니다.

 

 

 

 

 

 

 

진한 멸치국물이 아주 구수하니 깊은맛을 내는군요.

면도 쫄깃하니 아주 좋습니다.

 

 

 

 

 

 

 

절반쯤 먹다가 다대기도 조금 넣어 봅니다.

상당히 칼칼하니 좋습니다.

처음에 너무 많이 넣으시면 몹시 매우니 조심해야 합니다.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이 글을 쓰면서도 다시 생각이 나는 그런 맛이네요.

다음에는 잔치국수(2,000원)도 먹어 보고 싶네요.

 

 

원래 광명 시장에 같은 이름으로 유명한 칼국수 집이 있지요.

최근에는 관양동에도 생겼고 전국에 같은 이름의 칼국수 집들이 많이 있는데 체인점으로는 보이지는 않습니다.

제가 간 시간은 이른 시간이라 손님이 절반 정도 밖에 없었지만 보통때는 줄을 서야 먹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선불이고 서비스는 별로 기대 하시지 않는게 좋습니다.

노병은 이상하게 줄을 서거나 선불을 내는 집은 내키지가 않네요.

 

 

 

 

 

 

 

안양 중앙시장 3문으로 들어 가시면 오른쪽에

중앙 통로로 들어 가시면 유치원로라고 보이는 길로 좌회전 후 왼쪽에 있습니다.

 

홍두깨 손칼국수 : 031-442-3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