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 2021년 07월

07

강원맛집 인제 산채 맛집 / 인제 산채촌

지난달 속초를 가며 늦은 점심을 먹으러 들렸던 인제 산채촌 허영만의 백반기행에 소개된 산채 집인데 고진교 신도인 노병이 이런 집을 가다니 ㅎㅎㅎ 생뚱맞게 고향이 충남 논산이라는 주인 부부가 20년 넘게 운영한다는 웰빙 식당입니다. 인제 산채촌은 인제군 북면 원통리, 한계령과 미시령 길이 나뉘는 삼거리 조금 전 좌측으로 들어가 있습니다. 인제 가면 언제 오나 원통해서 못 살겠네의 고향인 그 원통입니다. 오래전 군대 가서 인제로 자대 배치를 받으면 불렀다던 노래로 그만큼 깊은 산골이었던 곳이죠. (원래는 이제 가면 언제 오나로 시작되는 상여꾼들이 부르는 상여가입니다) 입구가 조금 경사가 있는데 다 올라가면 전망이 좋은 넓은 부지 위에 산채촌이 있습니다. 44번 국도 인근인데 큰길에서는 안 보이지만 2~300..

댓글 강원맛집 2021. 7.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