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내 그리운 나라 **

인생, 그 끝나지 않는 방랑~ 미지의 세계를 찾아서...

북유럽 여행 69 [덴마크 코펜하겐] 안데르센이 살았던 곳~ 새로운 항구 뉘하운(니하운, Nyhavn) 돌아보기

댓글 75

방랑, 그 흔적들-세계/북유럽4국(덴,노,스,핀)+러시아

2021. 11. 26.

덴마크 코펜하겐 뉘하운 (2019.7.30. 목)
덴마크 코펜하겐 뉘하운 (2019.7.30. 목)

2019 북유럽+러시아 일정   

     제1일. 13:10 서울 인천 출발 - 러시아 모스크바 도착(약 9시간 30분) - 숙소 (1박)
     제2일. 러시아 모스크바(아르바트 거리 빅토르최 벽과 푸시킨 생가, 레닌 언덕(참새 언덕)과 모스크바 대학,
              크렘린 궁, 성바실리 성당, 굼 백화점, 붉은 광장 등) - 상트페테르부르크로 이동 (1박)
     제3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피터대제의 여름궁전 분수정원, 겨울궁전 에르미타주 박물관, 성 이삭성당,
              구 해군성본부, 유람선 여행 등) (1박)
     제4일. 핀란드 헬싱키(시벨리우스 공원, 만네르헤임 거리, 원로원 광장(헬싱키 대성당), 우스펜스키 사원, 마켓 광장,                        템펠리아우키오 암석교회)-투르쿠로 이동-크루즈 유람선 실자(실야)라인 탑승, 스웨덴 스톡홀름으로 이동(1박)
     제5일. 스웨덴 스톡홀름(구시가 감라스탄의 왕궁, 스톡홀름 대성당, 구시청사 광장, 시청사(노벨상 수상자 만찬회장),                      바사(호)박물관, 호프 가든 Humlegården 등) - 오리앵(1박)
     제6일. 노르웨이 오슬로(왕궁, 카를 요한 거리, 노벨평화상 시상식장 오슬로 시청사, 아케르스후스 성 조망 등)
              - 릴레함메르 경유 - (구드브란스달렌 계곡) -  쇠르프론(1박. 오타 못 미처 Sør-Fron에서 묵음)
     제7일. 노르웨이 오타 경유 - 롬(통널 교회=스타브 교회) - 달스니바 전망대 - 게이랑에르 피오르(게이랑에르-헬레쉴트)                  - 뵈이야 빙하 - 빙하 박물관 - 송네피오르(만헬러-포드네스) - 레르달(라르달) (1박)
     제8일. 레르달 터널(세계 최장 도로 터널. 24.5km) - 플롬 산악열차 플롬바나(Kjosfossen Falls, 뮈르달) -(이동)
              - 베르겐(베르겐 플뢰엔산 전망대, 브뤼겐 거리, 어시장) - 구드방겐(네뢰위피오르) - 레르달 터널 - 헴세달 (1박)
     제9일. 노르웨이 골 경유 - 오슬로로 귀환(비겔란 조각공원, 노벨평화상 시상식 열리는 오슬로 시청사 내부)
              - DFDS SEAWAYS 유람선 승선 - 덴마크로~ (1박)
     제10일. 덴마크 코펜하겐(쾨벤하운) 도착(게피온 분수대, 운하 유람선 승선, 크리스티안보르 성,  아말리엔보르 성, 
              인어공주 동상, 시청사와 시청 광장, 안데르센 동상, 왕의 새 광장 주변, 하운 항구, 프레데릭스보르 정원)

     제11일. 13:00 덴마크 코펜하겐 출발 - 러시아 모스크바 도착(약 2시간 30분 소요) - (연결편) 인천 향발
     제12일. 11:10 인천 도착(약 8시간 40분 소요)

덴마크 코펜하겐
코펜하겐 왕의 새 광장과 뉘하운 주변


 

시청 주변을 돌아본 후 뉘하운(니하운)으로 왔다.

코펜하겐(쾨벤하운, København)은 ‘상인의 항구’라는 뜻이고,

뉘하운(니하운, Nyhavn)은 '새로운 항구'라는 뜻이라네.

왕의 새 광장 근처에 내려서 뉘하운으로 간다. (2019.7.30. 목)

뉘하운(니하운, 덴: Nyhavn)

'새로운 항구'를 의미하며 1673년 개항했다고 한다.

크리스티안 5세 국왕 때 건설(1670-1673).

덴마크-스웨덴 전쟁(1658-1660)에서 생포된 스웨덴 포로들에 의해 건설.

왕의 새 광장(콩엔스 뉘토르브, Kongens Nytorv)에서

로얄 플레이하우스(The Playhouse) 바로 남쪽의 항구 앞까지 뻗어 있다.

뉘하운에는 부두, 운하, 오락 지대 등이 있다.

운하의 남쪽에는 18세기의 고풍스러운 건물들이 있는데,

왕의 새 광장 모퉁이의 샤를로텐보르 궁전과

운하를 따라 호화로운 맨션이 늘어서 있다.

뉘하운 북쪽에는 나무, 벽돌 및 석고로 지어진 형형색색의 건축물들이 들어서 있으며,

가장 오래된 집은 1681년에 지어진 것.

'뉘하운'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가 파스텔톤 색상의 건물들이 이어진 이곳...

예전에는 항구 노동자들의 선술집과 작은 규모의 집이 많이 늘어서 있었지만,

지금은 다양한 레스토랑과 카페가 생겨 뉘하운을 찾는 손님들을 맞이한다.

바다를 바라보아 왼쪽(북쪽)으로는 홀수 번호의 건물들이,

오른쪽(남쪽)으로는 짝수 번호의 건물들이 늘어서 있다.

운하에는 많은 역사적인 목조 선박(퇴역한 배들)이 정박하고 있고,

부두로 이용되고 있는 수로에는 수많은 요트와 관광선이 오간다.

제2차 세계 대전 후 육상 운송이 항구 역할을 축소시켰고,

코펜하겐 항구에서 소형 선박 교통이 사라졌으며,

Nyhavn에도 선박이 크게 버려졌다.

1960년대 중반에 Nyhavn Society(덴: Nyhavnsforeningen)가 지역 활성화를 목표로 설립. 

1977년 베테랑 선박이자 박물관 항구.

1980년 Nyhavn 부두는 보행자 전용 구역이 되었다.

Nyhavn을 가로지르는 첫 번째 다리는 1874년 개통되었는데,

임시 나무 다리였고 1912년에 현재의 다리로 교체. 

외항선이 커지면서 Nyhavn은 덴마크 내부의 소형 선박 화물 운송. 

안데르센(H.C. Andersen)이 뉘하운에서 처음 살았다는 20번지가

기념 공간으로 남아 있다.

1845~1864년에  현재 기념비가 있는 67번지에 살았고,

1871~1875년 말년에는 Nyhavn 18번지에서 살았다고 하며

현재 안데르센을 테마로 한 기념품 가게가 있다.

덴마크 코펜하겐 뉘하운
뉘하운 바다 방향을 바라보며...
뉘하운 항구 안쪽 왕의 새 광장 방향

기념 닻(Memorial Anchor, 덴: Mindeankeret)

1872년 제작된 닻.

홀멘 해군 기지에 정박한 Frigate Fyn(Funen)에서 사용되었던 거란다.

프레데리크 7세(Frederik VII)왕의 모노그램이 새겨진 명판이 있다.

1945년 임시 나무 십자가가 뉘하운에 세워졌었고,

1951년에 이 닻으로 대체했다네...

덴마크 선원, 해군, 제2차세계대전 등에서 희생당한 분들을 기린단다.

매년 5월 5일(덴마크 해방의 날)에는 기념 닻에서

전사자를 기리는 공식 의식이 거행된단다.

왕의 새 광장(Kongens Nytorv)에서 뉘하운으로 이어지는 곳에 위치.

왕의 새 광장에서 뉘하운 가는 길에 만난 기념 닻(Memorial Anchor, 덴: Mindeankeret)
기념 닻(Memorial Anchor, 덴: Mindeankeret)
왕의 새 광장에서 기념 닻을 지나오며 뉘하운 북쪽을 바라본다. 뉘하운 시작지 주변. 북쪽의 건축물들은 홀수 번호가 붙어 있다. 1, 3번지 건물
알록달록한 집들이 이어진다(3, 5, 7, 9, 11, 13번지 건물). 오른쪽의 청회색 건물(9번지 삼각형 지붕 모양)이 이 지역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1681).
뉘하운 항구. Nyhavn의 햇볕이 잘 드는 북쪽에 늘어선 바와 레스토랑들. 유람선이 출발하기도 하는 곳... 관광객을 잔뜩 실은 유람선들이 여러 대~
뉘하운에는 유람선이 많이 운행되고 있네. 오른쪽 처음이 전시관으로 이용되고 있는 샤를로텐보르 궁전(Charlottenborg Palace)
뉘하운에서...

샤를로텐보르 궁전(Charlottenborg Palace, 덴: Charlottenborg Slot)

뉘하운의 남쪽 안쪽에 위치.

원래 울리크 프레데릭 질덴로베(Ulrik Frederik Gyldenløve)의 거주지로 지어짐(1672-1683).

왕의 새 광장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

1754년부터 덴마크 왕립 미술 아카데미의 기지로 사용.

오늘날에는 현대 미술 기관인 Kunsthal Charlottenborg와

Royal Art인 덴마크 미술 도서관(Danmarks Kunstbibliotek)도 있다.

오른쪽(뉘하운 남쪽)으로 샤를로텐보르 궁전(Charlottenborg Palace)
샤를로텐보르 궁전(Charlottenborg Palace). 미술관과 예술 도서관

안데르센의 자취를 찾아서...

뉘하운 18, 20, 67번지는 안데르센이 살았던 곳으로

가난했던 안데르센은 뉘하운의 이곳저곳을 옮겨 다니며 살았다고 한다.

들은 바에 의하면

20번지는 뉘하운에서 처음 살았던 곳이고,

67번지는 가장 오랫동안 머물렀던 곳이며,

18번지는 마지막 4년을 보낸 곳이라고 한다.

레고랜드의 모델이 된 건물들이 줄지어 있는 모습. 뉘하운에서 머무른 시간이 많았던 안데르센~ 그의 자취를 찾아서 이동해 본다.
안데르센이 머물렀던 뉘하운 18, 20번지를 찾아서 가는 길에 맞은편 지역을 바라보며... NYHAVN 17이라고 쓰여진 노란색 건물이 특히 눈에 띈다.
인증사진을 찍으려고 섰는데, 어느새 다가와 같이 포즈를 취해주신 분! 나야 넘 고맙지...
알록달록한 집들이 인상적인 뉘하운의 배들과 유람선. 관광객이 넘쳐나는 거리...
예전에는 선원들이 일을 마치고 식사를 즐기던 레스토랑과 선술집이 즐비했던 곳. 현재는 관광객이 넘쳐나는 거리로 변모했다.
안데르센이 머물렀던 건물 찾아가는 길. 퇴역한 배들도 머무는 뉘하운. 오른쪽 주황색과 빨간색 건물이 18, 20번지...

오른쪽부터 18번지(주황색 건물), 이어서 20번지(빨간색 건물)
뉘하운 20번지

안데르센이 머물렀던 곳들. 뉘하운 20번지(처음)와 18번지(말년)

안데르센

가난한 집안, 아버지의 이른 사망 등으로

어린 시절은 매우 불행했다.

연극배우가 되고 싶어 15세 때 고향을 떠나 코펜하겐으로 간다.

높은 소프라노 미성 덕분에 덴마크 왕립극장에 들어갈 수 있었지만 

변성기가 찾아와서 포기할 수밖에 없었고,

시를 쓰기 시작했으나 문법상의 오류가 많아 혹평을 듣곤 했다.

첫 소설 <즉흥시인>에 대한 호평으로 인기 작가의 반열에 올랐다.

이후 동화를 쓰기 시작했고,

처음에는 혹평을 받을 때가 많았으나

독일, 이탈리아, 영국 등에서 유명세를 얻은 뒤에

고국 덴마크에서 인기를 누리는 과정을 겪었다.

영국 소설가 찰스 디킨스가 안데르센의 작품을 매우 좋아하여

안데르센과 여러 번 만났다고 한다.

1846년에 덴마크 국왕이 선사하는 단네브로 훈장을 받았으며

덴마크에서도 높은 명성을 누리게 된다.

1870년에 건강이 나빠져 코펜하겐에 있는 집에서 주로 지내다가

1875년 8월 4일 사망했다.

그의 장례는 덴마크 국장으로 치러졌다.

뉘하운 18번지는 안데르센이 마지막 4년을 보낸 곳이라고 한다.
안데르센이 말년에 머물렀던 곳, 뉘하운 18번지. 지금은 기념품점으로 이용되고 있다. 안데르센이 기다리는 곳...
뉘하운 18번지. 지금은 안데르센 기념품점.

뉘하운 20번지. 안데르센이 살았던 집
1835년에 이곳에서 '어린이들을 위한 동화집'을 완성했단다.

 

뉘하운 20번지는 안데르센이 뉘하운에서 처음 머물렀던 곳이라고 하며, 1835년에 '어린이들을 위한 동화집'을 완성한 곳이란다.
뉘하운 다리에서 본 안데르센이 머문 집들(LIVA Ⅱ 선상 카페 뒤로 안데르센이 살았던 곳)
뉘하운 다리에서 안데르센이 머문 곳을 배경으로...
뉘하운 다리에서 뉘하운 북쪽을 바라보며... 여기도 사랑의 자물쇠가 가득하네...
뉘하운 다리에서 북쪽의 건물들을 바라보며...
왼쪽(뉘하운 북쪽)에도 안데르센의 자취가 남아있는 곳이 있다. 가장 오래 살았다는 67번지... 뉘하운 다리에서 바라봄.
뉘하운 다리에서 남쪽을 바라봄.
뉘하운 북쪽(1-47번지 방향)
뉘하운 다리에서 북쪽을 바라봄(47-49번지 사이의 도로). 줄지어 오는 세그웨이(Segway). 오른쪽 49번지는 와플 아이스크림 상점(나중에 맛봄).

뉘하운 53번지 건물은 1755년 건축된 건물인 모양이다.
뉘하운 65번지 이 건물은 1737년 건축된 모양이고...

뉘하운 다리를 건너 49번지를 지나 67번지쪽으로 이동 중 뒤돌아봄. 종일 날은 흐리다. 해가 났으면 더 예쁜 풍경이었을 텐데......

 

안데르센의 자취를 찾아서...

뉘하운 67번지는 안데르센이

무려 20년 가까이 살았던 곳...

벽에 1845-1864 표시가 되어 있다.

안데르센은 뉘하운의 비싼 방값 때문에

여러 번 이사를 한 걸로 알려져 있다.

뉘하운 67번지. 이곳이 안데르센이 가장 오랫동안 살았던 곳(1845-1864). 안데르센은 뉘하운의 비싼 방값 때문에 세 번이나 이사를 했단다.
뉘하운 67번지. 이곳이 안데르센이 20년 정도 살았던 곳. 건물에 표시가 되어 있네(1845년부터 1864년까지). 지금은 기념관
안데르센 기념관 옆으로 1833년에 지어진 건물인 모양인데, 머구리 복장 모습 조형물이 놓여 있다.
뉘하운 71번지의 뉘하운 호텔도 만난다.
뉘하운 71번지를 지나면 덴마크 왕립 극장(로열 덴마크 플레이하우스, The Playhouse). 건너편으로 오페라하우스도 모습을 보인다.
플레이 하우스 뷰포인트(The Playhouse viewpoint)
인데르하운스브로엔(Inderhavnsbroen. 뉘하운과 크리스티안스하운을 연결하는 다리). 코펜하겐 내항을 가로지르는 다리.
인데르하운스브로엔(Inderhavnsbroen. 뉘하운과 크리스티안스하운을 연결하는 다리). 코펜하겐 내항을 가로지르는 다리.
로열 덴마크 플레이하우스 앞에서 뉘하운 남쪽을 바라보며... 여기서 돌아가기로 한다.
뉘하운 남쪽과 북쪽 풍경을 보며 왕의 새 광장으로 돌아가는 길~
정박 중인 선박 호텔도 만나고... 뉘하운 다리쪽으로 이동한다.
와플 아이스크림이 유명하다는 Vaffelbageren Nyhavn에서 아이스크림 하나씩 먹기로 한다.
뉘하운 49번지의 가게. 잠시 기다려서 우리도 아이스크림 먹어 보았네... 사진은 안 찍었구먼... 이 가게는 1953년부터 영업을 한 모양이다.
기다리는 사람들... 우리도 아이스크림 먹으며 잠시 휴식.
뉘하운 다리를 이어주는 도로. 보이는 곳은 와플 아이스크림 건물 건너편. 47번지.
다시 뉘하운 다리에서...
뉘하운 다리에서 북쪽의 파스텔톤 알록달록한 건물들을 바라보며... 왼쪽 끝으로 왕의 새 광장
뉘하운 다리에서 뉘하운 안쪽 왕의 새 광장 방향을 바라보며...
뉘하운 다리에서 운하 북쪽(바다 방향)을 바라보며... 안데르센의 가장 오랫동안 살았다는 67번지가 보이는 풍경(49~71번지 방향)
왕의 새 광장쪽으로 이동하는 중~
41번지를 나타내는 표시가 이채로워서 찍어봄.
아쉬운 마음에 안데르센 하우스를 넣어서 한 장 또 찍고...
항구에 정박된 배들을 보며 왕의 새 광장쪽으로 이동한다.
관광객으로 붐비는 뉘하운. Nyhavn 글씨를 넣어서도 찍고...
운하의 남쪽 끝에 위치한 샤를로텐보르 궁전을 보며...
가다가 외국인들을 넣은 모습을 찍으려고 괜히 또 폼 잡고...
잠시 사이에 많은 사람들이 이동하는 모습이 담겨 있네...
조금 더 지나와서 다른쪽 방향으로도...
남는 건 사진뿐이라며~ 아낌 없이... 옆지기님이 찰칵 찰칵 찍어 주셨네요.
어느새 다시 출발했던 곳으로 돌아오고...
버스를 만나기 전에 들렀던 화장실의 문. 위가 적당히 트여 있는 모습이 독특해서 담아 보았다.
뉘하운! 이젠 진짜 두고 간다~~~
아름다운 뉘하운의 모습. 언제 또 만날 수 있을까~~~

날이 화창하지 않아서 아쉬운 감은 있었지만

여행자에게 다가오는 설렘은 전혀 반감되지 않은 뉘하운 방문이었다.

오래된 것들을 그대로 살린 건물들이 즐비한 왕의 새 광장 주변과

옛 선원들의 거리를 채운 알록달록 하우스가 즐비한 뉘하운의 모습은

오래도록 잊혀지지 않을 것 같다.

안데르센의 흔적을 조금이나마 찾아보아서 더 뜻깊었던 뉘하운 방문이었다.

기록을 하면서 보니 사진을 정말 많이 찍었네...

좀 덜 찍어야지 하면서도 막상 가서 보면 더 기억하기 위해 자꾸 찍게 된다.

그냥 눈에 담으라는 잔소리를 듣기도 하지만 잘 고쳐지질 않네...

뉘하운(니하운, Nyhavn) 방문을 마친 후 전용버스를 만난 우리는

DONG YUAN(동원주루 東園酒樓)라는 곳으로 이동하여 이른 저녁 식사를 하게 된다.

식사 후에는 프레데릭스보르 궁전의 정원을 찾을 것이다.

'덴마크의 베르사유'라 불릴 정도로 아름답다는 궁전 정원은 또 어떤 모습으로 다가올까~~~

(2019.7.30. 목)

'방랑, 그 흔적들-세계 > 북유럽4국(덴,노,스,핀)+러시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북유럽 여행 72 [덴마크 코펜하겐-러시아 모스크바-대한민국 인천] 북유럽 여행의 막을 내리며...  (85) 2021.12.17
북유럽 여행 71 [덴마크 헬싱게] 북유럽 여행의 마지막 밤을 Bymose Hegn Hotel & Kursuscenter에서...  (58) 2021.12.10
북유럽 여행 70 [덴마크 힐레뢰드] 덴마크의 베르사유라 불리는 프레데릭스보르 성(Frederiksborg Castle, 덴: Frederiksborg Slot)과 정원  (66) 2021.12.03
북유럽 여행 69 [덴마크 코펜하겐] 안데르센이 살았던 곳~ 새로운 항구 뉘하운(니하운, Nyhavn) 돌아보기  (75) 2021.11.26
북유럽 여행 68 [덴마크 코펜하겐] 뉘하운(Nyhavn) 가는 길, 왕의 새 광장(King's New Square, 콩엔스 뉘토르브, Kongens Nytorv)과 주변 모습 / DONG YUAN(중국식 식사)  (54) 2021.11.19
북유럽 여행 67 [ 덴마크 코펜하겐] 시청사 주변 돌아보기 - 루어 블로어, 스트뢰에 거리, 티볼리 공원  (68) 2021.11.12
북유럽 여행 66 [ 덴마크 코펜하겐] 시청사와 시청 광장, 드래곤 분수, 안데르센 동상  (69) 2021.11.05
북유럽 여행 65 [덴마크 코펜하겐] 코펜하겐의 마스코트, 인어공주 동상  (67) 2021.10.29
북유럽 여행 64 [덴마크 코펜하겐] 코펜하겐 대성당(코펜하겐 성모 마리아 교회) / 감멜토르브(구광장)  (53) 2021.1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