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문장대 2019. 2. 17. 23:05

    * 등산지 : 문경시 마성면 신현2리 뒷산 주지봉(368봉)

    * 등산인 : 문장대 혼자

    * 등산일 : 2019년 2월 17일(일)

    * 지난 2월14일 오정산 탐방하다가 알바하여 국군체육부대 뒷산으로 내려와 지나는 군인들의 도움으로 부대롤 통과하여 무사하 귀가했으나 아끼던 모자를 분실하여 오늘 부대원 임광수 님의 안내로 현지를 방문하여 분실 모자는 찾았으나 이곳 임도를 통하여 오정산 오르는 것은 허락되지 않아 국군체육부대 앞 세계군인체육대회개최 기념 공원만 구경하고 마성면 신현2리 소재 주지봉만 등산하고 귀가함. 협조해주신 임광수 님 감사합니다.




    중부내륙고속도로 문경시 마성면 구간과 국도3호선 마성면 소재지 근방에 있는 주지봉(368봉 정도)답사

    진남교에서 문경 온천가다가 중간지점에 좌측 높은 산이있고 산불초소가 보여 오늘 답사함

    박열 의사 기념관 입구 반대편으로 굴다리 2개 지나면 신현2리가 출발-도착-주차지점

    서울 가려고 중부내륙고속도로나 3번 국도타고 문경읍 못가서 진남교 지나면 2키로 지점 마성 신현2리이고 높은산이 보이면서 산불초소가 있어 누구나 오르고 싶은 호기심이 나는 산임.


              주지봉 오르기전 국군체육부대앞 군인체육대회 기념공원 답사





      여기까지 세계 군인체육대회 기념 기념공원 사진을 올려봅니다.-국군체육부대앞




    ----------------------------------------------------------------

    8키로 거리 이동하여 여기서 부터는 주지봉 등산 사진입니다.


                  마성면 신현2리 조령천 정현교 앞에 주차



      여기서 산불조심 요원들을 만나 주지봉 오르는 등산로 문의-오르기 시작


      저기 화장실 앞으로 걷습니다.



     주비봉 팻말과 동수나무 성황당터

      저기 반대편 산으로 가면 진입로 보임-주민이 안내해주시네요.

    주지봉 위 초소에는 산불감시요원이 대기한다고 합니다. 1시간 30분동안 기다람



     주지봉으로 오르며 짝은사진



      중간 쉼터가 2곳-급경사이어서 걸음이 진전안되고 제자리걸음

     바로아래 3번 국도와 중부내륙고속도로에 수많은 차들이 지나감

      2번째 쉼터



     멋진 소나무구경


     주지봉 도착-368미터


    신현1리 마을 주민이 산불요원으로 근무-나를보고 반기며 파안대소-감사해요

    한참동안 애기하다가 하산길을 안내해주네요. 감사해요







      의자에 앉아 사방을 조망

      이일배 라는 분이 개인적으로 표지석 설치-감사합니다.



       오천1리와 오정산 전경


      진남터널-고모산성 전경


                 백두대간-백화산 방향-바로앞 성주산


      문경 주흘산 방향 조망


      북동쪽 마성 농공단지 조망


               내려가는 능선


                하산로는 양탄자 길이다.



      나무에 번호를 부여한 이유는 뭘까?


      김해김공 묘지 우측 오솔길이 들머리-날머리

     마을에서 이나무 보고 올라도 좋아요


        마을 끝집

      빈집 2집 옆으로 오르내림


      민가에 절도 있네요.


             신현2리 노인회관에 주차하여 올라도 됩니다. 주민에게 등산길 문의




              공원과 운동기구 --운동장 설비 멋지네요.


      다시 주차한 정현교 - 정현 마을 공원 도착하여 등산마침.


    마성면 신현2리 조령천 옆 정현 마을 공원






                 이곳 다리앞에 주차공간 많음 --마지막 종점-출발점도 여기




    -등산기-

    오정산을 여러 코스로 오르기 위해 이번에는 국군체육부대 뒤편 임도를 향해 시도를 하려고 노력했으나 주민의 말과는 달리 허락하지 않아 포기하고 체육 부대앞 세계군인 체육대회 공원만 구경했다. 오정산 임도를 이곳 별암리에서 오르는 길이 있나 싶어 이리저리 동네를 돌아다녔으나 들머리가 보이지 않아 포기하고 동네를 나가는 중 주민에게 임도를 오르는 방법을 문의하니 군부대 초소에서 허럭받아야 한다고 한다. 하지만 단번에 거절당했다. 오정산 오르는 등산로는 4군데만 아는것으로 만족하려 한다. 경치는 단연 최고다.

    오정산 오르면서 주지봉, 어룡산, 성주봉, 능곡산, 대방산 등이 보여 호기심이 생겼다. 이산들은 비교적 낮은 산이라 나에게는 알맞다. 주지봉은 368미터이니 겨울산행으로는 적격이다. 서울이나 문경을 지나면서 중부 고속도로나 3번국도를 타고 마성면 지역을 지나면 도로 서쪽에 산불초소가 높이보이고 깍아지른 절벽이 보이는 산이라 호기심이 항상 나는 산이다. 마성면 오천1리 박열의사 기념관 입구 반대편의 도로지하도 2곳을 지나면 정현교가 조령천을 건느게 한다. 정현 공원도 멋지다. 정현교에 주차하고 산불감시원에게 주지봉오르는 안내와 검사를 받았다. 혹시 화기를 갖었느냐고 문의해서 가방속과 주머니를 보여주니 웃으며 조심해 다녀오라고 한다.

    산위에도 산불 감시원이 근무한다고 하며 급경사 등산로를 알려준다. 화장실 지나 산밑에 도착하니 산불조심 현수막이 있고 나무로 만든 계단이 보인다. 철송곳으로 고정한 다소 오래된 계단이 설치되었는데 그것이 이정표 역할을 하여 알바없이 쉽게 올랐다. 급경사라 숨을 몰아쉬며 여러번 쉬어 정상에 도착했다. 하산시는 너무가파르고 철 송곳이 많아 위험하다고 생각하여 다른 루트로 내려가리라 다짐했다. 45분이면 오른다는 정상을 나는 1시간 30분 소요하여 정상에 도착했다. 정상에 도착하니 무전으로 연락했던지 산불감시원이 내가오는 것을 기다리고 있었다. 시간이 많이 지나 중도포기했나 생각했다고 한다.

    산불감시원으 산불에 대한 주의를 당부받고 화기점검을 스스로받고 주변 경치를보며 담소했다. 문경시의 높은산은 모두보이고 아래 고속도로에는 차들이 즐비하게 오고간다. 지상천국이다. 이분은 신현1리주민이고 내친구 2사람도 잘알아 금방친해졌고 10분간 즐겁게 담소했다. 혼자 외로이 지내니 반가웠다고 한다. 그리고 하산길을 능산을 타고 올르던 반대쪽으로가서 동네로 내려가는 골짜기를 알려준다. 수시로 보이는 시그널을 보며 양탄자 하신길을 룰루랄라하며 내려왔다.먼곳에서는 산길이 없는 같았는데 실제는 멋진 등산길이 이어진다. 금방 동네에 도착하여 주변사진을 찍으며 신현2리 마을회관에 도착했다. 군부대뒤 임도로 오정산을 오르는 것은 실패했지만 군 규칙상 어쩌랴! 그러나 그분들은 모두 친절했다.

    여러모로 친절하게 대해주신 해병당직사령 임광수 선생님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합니다. 비록 부대를 통과하여 산행을 못했지만 건강 등 여러 관심사를 상담해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