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유산(2.16 무주)

댓글 0

산행/2008년

2008. 2. 16.


   덕유산 (德裕山1,614m). 주봉인 향적봉을 중심으로 1,300m안팎의 장중한 능선이 남서쪽으로 장장 30여킬로미터를 달리고 있으며 그 가운데 덕유산 주봉을 비롯해서 동쪽에는 지봉, 북쪽에는 칠봉이 자리하고 있는데 덕유산은 덕이 많은 너그러운 모산이라 해서 덕유산이란 이름이 붙었다고 한다.
  덕유산에는 8개의 계곡이 있는데 그 중 북쪽으로 무주와 무풍사이를 흘러 금강의 지류인 남대천으로 빠져드는 설천까지의 70리 계곡이 바로 유명한 무주구천동 계곡으로 폭포와 담소, 기암절벽 여울들로 이루어진[구천동33경]을 자랑하고 있으며 봄철의 철쭉꽃밭 여름철 녹음과 원추리 꽃 가을엔  단풍 그리고 겨울철엔 주목과 구상나무 가지의 설경이 고산 특유의 설경을 자아내고 있다. 1975년 국립공원으로 지정되었으며 향적봉과 삿갓재 대피소가 있다.

 

 

 삼공주차장(09:10) - 백련사( 10:30) - 오수자굴(11:55) -중봉 - 향적봉대피소(13:40) -점심(30분간) -

향적봉 (14: 20) - 설천봉(곤돌라 타고 하산)  산행거리  약 12Km  산행시간 약 5시간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주차장 지나 만난 큰 나무위의 겨우살이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백련사 가는 길 (조금은 지루함)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곧게 뻗은 전나무 숲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인월담 -구천동의 제16경  고향앞 시냇가의 징검다리를 연상케 한다 부근에 인월암자가 있었다하여 인월담이라 불린다  

<_A><_SPAN>?x-content-disposition=inline 

 사자담(獅子潭) -구천동의 제17경  기암절벽으로 둘러싸인 소(沼) 옛날 사자가 목욕을 했다는 전설이 있다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비파담 -구천동의 제19경  7선녀가 내려와 목욕한 후에 넓은 바위위에서  비파를 뜯으며 즐겼다는  전설이 있다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구월담 -구천동의 제21경  맑은 물 속에 담긴 형형색색의 암반이 아름다운 곳   

<_A><_P>

구천폭포 -구천동의 제28경?x-content-disposition=inline  폭포가 많지 않은 구천동 계곡내 대표적인 2단 폭포 작지만 아기자기한 멋이 있다 

<_A><_FONT><_SPAN><_P>

툇마루가 있는 쉼터 -백련사 가는 길에 만난 쉼터 ?x-content-disposition=inline 정감이 있다  

<_A><_SPAN><_FONT><_SPAN><_P>

<_SPAN><_FONT><_SPAN>?x-content-disposition=inline 

설경 (雪景)모음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오수자굴 쪽 이정표?x-content-disposition=inline -백련사에서 향적봉으로 바로 오르지 않고 오수자굴 쪽으로 선회하기로 하다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오수자굴    

오수자굴  안 모습 모음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오수자굴  안쪽의 거꾸로 자라는 고드름?  

<_A><_P>

오수자굴?x-content-disposition=inline 에서 중봉 오르는 된바알이 시작되는 계단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중봉 오르는 길(나무로 잘 정비가 됨)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중봉 (1,594m)   

<_A><_P>

중봉 오르는 길에서 바라본 향적봉?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남덕유산 방향 능선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중봉에서(웬 여자탈레반?)<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중봉에서 (회장님은 남자 탈레반)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주목(朱木) 모음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바위위에 뿌리를 내린 생명력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향적봉대피소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대피소에서 바라본 향적봉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  향적봉 (1,614m)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향적봉 - 고진감래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향적봉에서 바라본 설경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설천봉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  설천봉 에서 -조금만 젊었으면 스키타고 내려갈건데~~~~~ 

설천봉에서 곤돌라를 타고 하산하면서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_A><_P>

?x-content-disposition=inline 

어린왕자의 산행기 blog is powered by Kakao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