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여행] 대만 사람의 열정과 활기를 느낄 수 있는 화서가 야시장

댓글 0

해외여행/타이완

2011. 7. 22.

 

 만화구에 위치한 화서가 야시장은 타이베이시에서 가장 유명한 국제적 관광미식 거리이다.

이 곳은 50년 정도의 역사가 있고 보약, 한약식품, 공예품, 잡화, 전통음식 등으로 알려져 왔는데 특히 신선한 해물로 유명하다.

 

 

 

 

 

 

 

 

 

 

 

 

 

 

 

 

 

 

 

대만에는 수 많은 절들이 있는데 이 중 용산사는 가장 오래되고 전형적인  절이다. 멋진 건축양식 자체만으로도 둘러볼 가치가 있으며  돌기둥에는 조화롭게 조각된 용 뒤에 역사적 인물들의 춤추는 모습이 새겨져 있다. 이 곳에서는 매일  저녁 신도들이 피워놓은 진한 향 냄새와 더불어 대만인의 종교 생활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다. .

매일 오전 7시에서 오후 10시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유명한  화서가  전통야시장과 이웃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