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산 (학우봉능선에서 칼바위능선으로)

댓글 0

산행/2013년

2013. 11. 12.

 

서울의 관악구, 금천구와 경기도 안양시에 걸쳐 위치한 산이다(고도:481m). 원효, 의상, 윤필의 세 고승이 677년에 조그마한 암자를 짓고 수도에 전진하던 곳이 삼막사(三幕寺)의 기원이며, 산이름은 이 세 고승을 지칭해 '삼성산'이라 칭했다는 설이 일반적이다. 그러나 불가에서 말하는 극락세계의 교주(敎主)인 아미타불과 그 왼쪽에 있는 관세음보살 및 오른쪽에 있는 대세지보살을 삼성(三聖)이라 부르는데, 여기서 이름이 유래했다는 주장도 있다. 출처[한국지명유래집 중부편]

 

 1. 일  시 : 2013. 11. 12.

 2. 산행거리 및 소요시간 : 10 Km    4시간 40분 소요

 3. 산행도   

안양삼성초등학교  옆 들머리 -  학우봉능선 -  제2전망대 - 칼바위봉 - 학우봉 - 삼막사갈림길 - 삼성산 -  장군국기봉 - 칼바위능선 - 돌산국기봉 - 서울대학교

 

 

관악역에서 하차하여 경수대로로 나와 길을 건너삼성 초등학교 정문 우측으로 안양 유원지 방향  200m 정도가면 왼쪽으로  있는 계단이 들머리다

 

 

 

 

 

 

제2 전망대가 있는  367봉 (사람들이 칼바위봉이라고 함) 

 

 

 

 

 

 

 

 

 

 

 

 

올라온 능선

 

 

경인대학교

 

 

제2 전망대

 

 

 

 

 

 

 

 

학우봉(좌) 와  삼성산(우)

 

 

 

 

 

 

 

 

 

 

 

 

삼막사

 

 

 

 

 

 

 

 

지나온 능선

 

 

 

 

 

 

 

 

 

 

 

 

 

 

 

 

 

 

 

 

 

 

관악산

 

 

장군봉 능선으로 향한다

 

 

 

 

 

 

 

 

 

 

 

 

 

 

 

 

 

 

 

 

 

 

관악산 팔봉능선 (가운데 세로)

 

 

 

 

 

 

 

 

 

 

거북바위

 

 

 

 

내려가야 할 칼바위능선이 보인다 (오른쪽)

 

 

장군봉

 

 

 

 

 관악산에는 12봉에 국기가 게양되어 있고 모두 국기봉이라 부른다 

 

 

뒤돌아본  장군봉

 

 

 

 

칼바위능선

 

 

 서울대학교와 관악산

 

 

 

 

 

 

벌써 얼음이 보인다

 

 

 

 

 

 

 

 

 

 

 지나온 능선

 

 

돌산국기봉

 

 

 

 

 

 

 

 

 

 

 서울대학교  날머리

 

 

 이제 버스를 타러 내려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