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산( 육봉능선에서 사당능선으로)

댓글 4

산행/2013년

2013. 11. 18.

 

거미줄처럼 복잡하게  얽혀있는 관악산 등산로중에서도 가장 힘들다고 하는 육봉능선을 들머리로 해서  사당능선으로 하산하는  코스로  관악산을 탐방하였다

 

 1. 일   시 : 2013.  11.  16

 2. 산행거리 및 소요시간 : 약  10 Km    5시간 50분 소요

 3. 산행도     

 

 

용문암입구 -  폭포 - 문원폭포 -  육봉능선 - 육봉국기봉 - 송신소 - 기상관측소 - 관악산 연주대 - 관악문 - 사당능선 - 선유천국기봉 - 전망대 - 사당역

 

 

국사편찬위원회 옆  들머리  백운사표지판이 있다

 

 

우측으로

 

 

세심교

 

 

 

 

목교를 지나면

 

 

멀리 육봉능선이 얼굴을 내민다

 

 

문원폭포

 

 

폭포위쪽에서 죄측 계곡으로 들어선다

 

 

올라야 할 육봉능선  

 

 

오른편으로는 게이블능선이 보인다

 

 

 

 

1봉오르기

 

 

 

 

 

 

 

 

 

 

 

 

2봉

 

2봉 오르기

 

 

코끼리바위?

 

 

 

 

3 봉을 오르는 산객 직벽에 가깝고  팔이 아파서  포기하고 우회한다

 

 

 

 

4,5,6봉이 조망된다

 

 

가야할  송신소가 멀리 보인다

 

 

 

 

 

 

 

 

4봉

 

 

 

 

 

 

여기가 5봉 ?

 

 

육봉국기봉

 

 

 

 

 

 

 

 

뒤돌아본 육봉 국기봉

 

 

불성사 -  뒤능선이 팔봉능선이듯하다

 

 

 

 

 

 

 

 

 

 

 

 

 

 

 

 

 

 

 

 

 

 

 

 

 

 

 

 

 

 

송신소

 

 

기상관측소와 연주대

 

 

559봉인듯 하다

 

 

 

 

 

 

 

 

 

 

 

 

가야할 사당능선

 

 

연주대에서 사당능선 으로 가는 길도 상당히 위험해 보인다

 

 

 

 

지도바위

 

 

관악문

 

 

파이프 능선

 

 

해태상바위

 

 

 

 

 

 

 

 

 

 

 

 

 

 

 

 

 

 

관음사와 사당역 방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