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각산,시코봉 - 2014 겨울 첫번째 눈산행

댓글 6

산행/2014년

2014. 12. 13.

 

 

양각산 (좌봉과 우봉)

양각산의 양각(兩角)은 두 개의 쇠뿔을 의미한다. 실제로 멀리서 보면 쇠뿔 형상의 암수 자웅형태로 우뚝 솟아 있다.

 

 

 1. 일   시 ; 2014. 12. 13

 2. 누구랑 : 진해산오름 산악회 회원과 함께 번개산행

 3. 거리및 소요시간 : 약 8.5  Km  5시간 30분 소요

 4. 산행도

 

심방마을~주능선(흰대미산·양각산 갈림길)~양각산좌봉~양각산(우봉·1150m)~ 암봉~시코봉(1237m)~수도산갈림길 ~임도~불석계곡 사무소~수재마을~심방마을

 

심방마을 경로당 앞 주차

 

 

 

 

들머리부터 눈이 많이 쌓여 있다

 

 

 

 

 

 

벌써 발목까지 눈이 덮인다

 

 

 

 

 

 

 

 

흰대미산

주능선 삼거리. 왼쪽은 흰대미산, 산행팀은 오른쪽 양각산 쪽으로 발길을 옮긴다.

 

 

 

 

 

 

아래 웅양면  웅양저수지가 보인다   멀리  보이는 능선이 아마  덕유산의 백두대간 주능선인듯하다

 

 

양각산 (좌봉과 우봉)

 

 

 

 

 거대 암봉이 앞을 가로 막는다

 

 

 

 

뒤돌아보니 방금 들머리에서 올라온 능선과 젖꼭지 모양의 암봉인 흰대미산이 보인다

 

 

 

 

 

 

 

 

 

 

 

 

 

 

 

 

 

 

 

 

 

 

지나온 능선

 

 

 

 

 

 

 

 

 

 

 

 

눈보라

 

 

 

 

 

 

 

 

수도산 가는 능선

 

 

 

 

 

 

 

 

 

 

 

 

 

 

 

 

 

 

 

 

 

 

 

 

 

 

 

 

 

 

 

 

 

 

 

 

시코봉에서 바라본 수도산 (중앙)

 

 

갈림길에서  하산

 

 

 

 

 

 

하산길은 급경사이다

 

 

지나온 능선

 

 

 

 

 

 

임도를 만난다

 

 

 

 

 

 

2Km정도   도로를 걸어야 한다

 

 

 

 

 

 

수재마을

 

 

 

 

심방마을도착 5시간 30분의 눈산행 종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