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락산(水落山)이 첫눈대설주의보속에 入山을 수락(受諾)하다

댓글 4

산행/2018년

2018. 11. 24.


수락산 주봉

몇해전에 수락산을 오르다  비를 만나 도중에 포기를 한 기억이 있는데 이번에는 첫눈인데도 폭설주의보이다 

갑작스런  폭설로 인해  산행을 할 수 있을까 하는  불안감을 안고 산행을 시작하였는데 다행이 눈이 그쳐서  멋진 첫눈산행이 되었다  


 1. 일  시 : 2018. 11. 24

 2. 거리 및 소요시간 : 약  8.7Km  4시간 30분 소요

 3. 산행도

장암역 - 노강서원 - 석림사 - 기차바위갈림길 - 기차바위 - 우회로 - 헬기장 - 수락산주봉 - 탱크바위 - 점골 - 수락산역  


수락산 산행의 시작은 장암역에서 석림사 방향으로

 

장독대위에 쌓인 눈을 보니 벌써 오늘의 눈산행이 기대된다

 


노강서원



석림사 입구


본격적인 수락산 눈산행이 사작되었다





기차바위갈림길에서 기차바위쪽으로



점점 눈은 더 많이 쌓여 있다



준비한 아이젠까지 신어야 한다




능선도착



한겨울 덕유산에서나 보았던 풍경을 이 곳 수락산에서 11월에 만난다

 







11월의 설국(雪國)



멀리 기차바위가 보인다



이쉽게도 눈때문에 기차바위는 오르지 못하였다


아쉬움을 달래고 우회로로 오른다



헬기장



수락산 가는 길


흑백사진같은 느낌





정상석이 수락산의 명성보다는 초라해 보인다



























수락산역 도착  수락산의  아름다운  눈산행 종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