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공덕산

댓글 1

산행/2021년

2021. 3. 16.

문경 공덕산

문경공덕산은 이 산 중턱 바위 사면에 불상이 조각된 사불암이 있다하여 사불산이라고도 불린다. 전형적인 토산이라

산세가 부드러운 데다 중간중간 밧줄을 잡고 올라가는 낮은 벼랑과 기암괴석들도 있어  산행의 재미를 느낄 수 있다.

 

1. 일   시 : 2021. 03. 16

2. 거리 및 소요시간 : 약 7.25Km  3시간 30분 소요

3. 산행도

공덕산주차장 - 윤필암갈림길 - 묘적암 - 안장바위 - 부부바위 - 묘봉 - 전망바위 - 쌍연봉 - 대승봉 - 대승재(옛고개) - 헬기장 - 천주봉갈림길 - 공덕산 - 방광재 -임도 -대승사 -공덕산주차장
공덕산주차장에서 오늘 공덕산 산행을 시작한다. 공덕산은 높이가 913m인데 출발점고도가 453m여서 높이에 비해 힘들지 않은 산행이다
미세먼지경보가 있었는데도 불구하고 하늘은 쾌청하다. 산행을 축하라고 하듯 비행운(飛行雲)이 선명하게 보인다
윤필암,묘적암이 있는 방향으로 도로를 따라 오른다
윤필암,묘적암갈림길에서 묘적암방향으로
묘적암가는 길
묘적암 조금 못미처에서 능선쪽으로 방향을 바꾼다
묘적암과 묘봉
묘봉
암릉길이 시작된다
기암과 묘봉
멀리 운달산이 보인다
계속되는 암릉구간
산객이 있는 안장바위와 올라야할 묘봉(오른쪽)이 보인다
안장바위
지나온 능선
가파른 암릉구간이 계속된다
마주보고 있는 느낌이라 부부바위라고 부른다
밧줄에 의지해야 하는 가파른 암릉길
올라온 능선이다
멀리 충주의 하늘재위에 있는 포암산까지 보인다
전망바위
들머리와 윤필암그리고 묘적암이 보인다
가야할 공덕산이 보인다
묘봉이다 지금까지 암릉산행이었다면 앞으로는 푹신한 흙길을 걷는 육산산행이다
오늘만 두번째 보는 비행운
쌍연봉
대승봉
푹신한 흙길을 걷는다
대승재(옛고개)
헬기장
천주봉갈림길
갈림길에서 바라본 천주봉
공덕산 정상
공덕산에서 바라본 천주봉
하산길은 육산이다
하산하면서 바라본 공덕산
방광재에서 대승사방향으로 내려선다
임도를 만난다
제법 큰 규모의 대승사이다
대승사에서 도로를 따라 공덕산주차장으로 간다
올라간 능선이 보인다 오른쪽이 묘봉이다
공덕산 주차장 도착 공덕산 산행 종료